티스토리 뷰

장은숙


^^       첫사랑을 당신은 잊었나요마음만 설레이던 지난 날 그 사랑을 첫사랑에 당신은 울었나요가슴만 메어지던 지난날 그 사랑에궂은 맹세 푸른 꿈은 사라지고 아려한 추억의 조각들만 남았을때쓸쓸한 길에서 약속도 없이우연히 마주서면 무슨 말을 하나요세월이 흐른뒤에..   궂은 맹세 푸른 꿈은 사라지고 아려한 추억의 조각들만 남았을때쓸쓸한 길에서 약속도 없이우연히 마주서면 무슨 말을 하나요세월이 흐른뒤에..                         그녀는 1977년 동양방송(TBC)에서 주최한 대한민국 최초의 오디션 프로그램인 스타 탄생에서 대상을 수상한 뒤 가요계에 데뷔했다.

대표곡으로 <춤을 추어요>,<당신의 첫사랑>, <영원한 사랑>, <이별의 손짓>, <못 잊어> 등이 있다.

90년대 초반까지 한국에서 활약하다가 홀연히 일본 무대로 향한다.

큰 무대 떠난 것이다.

그녀는 지금도 우아하다.

최근에는 한국에서 활동을 자주하고 있다.

[장은숙] 누구의 잘못인가


허스키한 보이스 그리고 나이에 어울리지 않는 극강의 자태로 올드팬의 향수를 자극하고 있다.

?장은숙 (チャン?ウンスク,張銀淑、장은숙、1957年5月 - ) ?の河を渡れない(2011年7月20日 발매)作詞:田久保?見作曲:?久?司번역 : 허당거사 ?https://www.youtube.com/watch?v=ECdY1Nfy3II동영상?????????????????????????? ???????? ?????????? ??????????... ??????????????????????? ????...www.youtube.com あなたの背中で 泣くたびに?はあつまり 河になるそっと口唇 浮かべましょうあなたの身? 旅してゆくのねえ 愛はどこですか心は どこですか見えないものを 欲しがれば哀しくなるだけね愛しても愛しても ?かないだから ?の河を もう渡れない당신에서울적 마다눈물은모여이 된다살짝입술에 띄울까요당신의 몸 길을 떠나면네 사랑은어디인가요?마음은어디입니까?보이지 않는 것을 원하면슬플 따름사랑해도사랑해도닿지 않는그래서눈물의 강을 다시건너지 못해요 激しく抱かれた 心には夜明けの色した あざがつくだけど誰かの 優しさよりあなたの?に 泣く方がいいねえ ずっとそばに居て死ぬまで そばに居て約束なんて 夢よりもはかない?だけど想い出が想い出が 降りしきるだから 運命(さだめ)の道は もう?れない격렬하게 안겼던 마음에는새벽색깔을 한 멍이 들어요하지만 누군가의 다정함보다도당신 때문에 우는 것이 나아요?네 계속 곁에 있어주세요죽을 때까지에 있어주세요약속따윈보다도덧없는거짓말이지만추억이 추억이 끝없이 쏟아져요?그래서운명길은다시는 돌아오지 않아요ねえ 愛はどこですか心は どこですか見えないものを 欲しがれば哀しくなるだけね愛しても愛しても ?かないだから ?の河を もう渡れない?네 사랑은 어디인가요?마음은 어디입니까?보이지 않는 것을 원하면슬플 따름사랑해도 사랑해도 닿지 않는그래서 눈물의 강을 다시 건너지 못해요    한국에서 발표한 곡 리스트정규앨범1집 《춤을 추어요》(1978년)2집 《당신의 첫사랑》(1978년)3집 《회심곡/인간백세》(1979년)4집 《영원한 사랑/이대로 떠나지만》(1979년)5집 《당신은 알고 있을까》(1980년)비정규 앨범《장은숙 골든앨범》(1977년)《꽃처럼 새처럼 / 추억》(1978년)《기다리는 마음 / 돌아온다 하더니》(1982년)《'83 張銀淑)》(1983년)《떠나는 남자》(1985년)《행복/사랑하는 내 곁에)》(1986년)《잃어버린 세월》(1991년)《10년만의 외출/무한지애》(2006년)《그대를 떠나보내며/대표곡 그대를떠나보내며》(2015년)일본에서 발표한 곡 리스트無情のかけら(1996年9月1日)平和な日? ~but I say good bye~(1996年10月25日)なんや知らんけど(1999年6月23日)運命の主人公(2000年8月23日)ジェラスム?ン(2002年3月21日)?いカナリア(2003年3月19日)木曜日の女(2003年11月21日)ラ?ヴィ?アン?ロ?ズ(2004年8月25日)?顔(2005年8月24日)めぐりあい(2006年6月21日)チェビ-燕-(2007年6月6日)Candle In The Wind(2008年4月2日)零下52度(2008年9月1日)?悟次第(2009年3月25日)硝子のピアス(2009年10月21日)?浜が泣いている(2010年9月29日)?の河を渡れない(2011年7月20日)赤坂レイニ?ブル?(2012年5月23日) 그녀는 1977년 동양방송(TBC)에서 주최한 대한민국 최초의 오디션 프로그램인 스타 탄생에서 대상을 수상한 뒤 가요계에 데뷔했다.

[장은숙] 궁금증 해소

대표곡으로 <춤을 추어요>,<당신의 첫사랑>, <영원한 사랑>, <이별의 손짓>, <못 잊어> 등이 있다.

90년대 초반까지 한국에서 활약하다가 홀연히 일본 무대로 향한다.

큰 무대 떠난 것이다.

그녀는 지금도 우아하다.

최근에는 한국에서 활동을 자주하고 있다.

허스키한 보이스 그리고 나이에 어울리지 않는 극강의 자태로 올드팬의 향수를 자극하고 있다.

?장은숙 (チャン?ウンスク,張銀淑、장은숙、1957年5月 - ) ?の河を渡れない(2011年7月20日 발매)作詞:田久保?見作曲:?久?司번역 : 허당거사 ?https://www.youtube.com/watch?v=ECdY1Nfy3II동영상?????????????????????????? ???????? ?????????? ??????????... ??????????????????????? ????...www.youtube.com あなたの背中で 泣くたびに?はあつまり 河になるそっと口唇 浮かべましょうあなたの身? 旅してゆくのねえ 愛はどこですか心は どこですか見えないものを 欲しがれば哀しくなるだけね愛しても愛しても ?かないだから ?の河を もう渡れない당신에서울적 마다눈물은모여이 된다살짝입술에 띄울까요당신의 몸 길을 떠나면네 사랑은어디인가요?마음은어디입니까?보이지 않는 것을 원하면슬플 따름사랑해도사랑해도닿지 않는그래서눈물의 강을 다시건너지 못해요 激しく抱かれた 心には夜明けの色した あざがつくだけど誰かの 優しさよりあなたの?に 泣く方がいいねえ ずっとそばに居て死ぬまで そばに居て約束なんて 夢よりもはかない?だけど想い出が想い出が 降りしきるだから 運命(さだめ)の道は もう?れない격렬하게 안겼던 마음에는새벽색깔을 한 멍이 들어요하지만 누군가의 다정함보다도당신 때문에 우는 것이 나아요?네 계속 곁에 있어주세요죽을 때까지에 있어주세요약속따윈보다도덧없는거짓말이지만추억이 추억이 끝없이 쏟아져요?그래서운명길은다시는 돌아오지 않아요ねえ 愛はどこですか心は どこですか見えないものを 欲しがれば哀しくなるだけね愛しても愛しても ?かないだから ?の河を もう渡れない?네 사랑은 어디인가요?마음은 어디입니까?보이지 않는 것을 원하면슬플 따름사랑해도 사랑해도 닿지 않는그래서 눈물의 강을 다시 건너지 못해요    한국에서 발표한 곡 리스트정규앨범1집 《춤을 추어요》(1978년)2집 《당신의 첫사랑》(1978년)3집 《회심곡/인간백세》(1979년)4집 《영원한 사랑/이대로 떠나지만》(1979년)5집 《당신은 알고 있을까》(1980년)비정규 앨범《장은숙 골든앨범》(1977년)《꽃처럼 새처럼 / 추억》(1978년)《기다리는 마음 / 돌아온다 하더니》(1982년)《'83 張銀淑)》(1983년)《떠나는 남자》(1985년)《행복/사랑하는 내 곁에)》(1986년)《잃어버린 세월》(1991년)《10년만의 외출/무한지애》(2006년)《그대를 떠나보내며/대표곡 그대를떠나보내며》(2015년)일본에서 발표한 곡 리스트無情のかけら(1996年9月1日)平和な日? ~but I say good bye~(1996年10月25日)なんや知らんけど(1999年6月23日)運命の主人公(2000年8月23日)ジェラスム?ン(2002年3月21日)?いカナリア(2003年3月19日)木曜日の女(2003年11月21日)ラ?ヴィ?アン?ロ?ズ(2004年8月25日)?顔(2005年8月24日)めぐりあい(2006年6月21日)チェビ-燕-(2007年6月6日)Candle In The Wind(2008年4月2日)零下52度(2008年9月1日)?悟次第(2009年3月25日)硝子のピアス(2009年10月21日)?浜が泣いている(2010年9月29日)?の河を渡れない(2011年7月20日)赤坂レイニ?ブル?(2012年5月23日)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