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진통제



.ㅋㅋㅋ  하지만, 한달에 한번 약 챙겨먹는 날이 있으니 생리 전이예요.생리통이 어렸을 때부터 엄청 심했거든요. 지금도 심했지 덜하진 않고 T.T..그러다 보니 항상 챙기는게 진통제더라구요. 외출할 때나 여행갈 때는 거의 필수품 ! 저는 생리하는 중엔 하나도 안 아프고, 생리 하기 전, 생리전증후군이 심한편이예요.이게 매달 증상이 다르거든요. 한번 아프면 기절 직전까지 가는데, 그게 두통일 때도 있고, 가슴 멍울진데가 아플 때도 있고, 아랫배가 미친듯이 아플때도 있고.. 생리통 때문에 병원도 엄청 다녔는데 차도가 없어요T.T.. 생리통을 거의 15년 앓다보니 약도 여러가지 많이 바꿔먹었습니당.게보린부터 시작해서 펜잘이나 솔루펜 등등. 최근에는 타이레놀을 알아보게 되었습니다.

제가 식습관도 불규칙한데다, 자극적인 음식+과식+ 급히 먹는 습관이 있다보니 위가 안 좋아요.저의 유일한 고질병, 위염T.T..ㅋㅋㅋ 식습관 바꿔보려고 해도 잘 안됨. 그래서 공복에 약 먹는걸 엄청 꺼리거든요.  타이레놀은 공복 섭취 가능 ! 확실히 먹었을 때 위쓰림이나 더부룩한 느낌이 훨씬 덜 하다 보니 좀 더 편하게 먹을 수 있다고 하네요.그래도 혹시 모르니 공복에는 자제 하는 편이예요. 타이레놀이 종류가 많아요.생리통용인 우먼스 타이레놀도 있고, 유아용 160mg 짜리도 있고.제일 자주 사다두는건 500mg , 650mg두 종류입니당.  생리통 때문이면 우먼스 타이레놀만 먹어도 되는데, 보통 진통제 사 놓으면 온 가족이 다 먹게 되고 증상도 제각각이라 우먼스 타이레놀보다는 그냥 타이레놀 사다 두게 되더라구요.생리통 뿐 아니라 해열, 근육통, 신경통에도 잘 들으니까여 ㅋㅋㅋ   파란색이 650mg, 빨간색이 500mg예요.보통 약국가서 타이레놀 주세요

하면 650mg짜리 주시는 듯 !무슨 차인가 약사님한테 물어봤더니 500mg는 효과가 빠른 대신 효과가 조금 짧고(4

6시간), 650g은 효과가 느린대신 오래간다고 !(8시간) 성인기준으로 1

2정씩 섭취, 하루에 8정까지 복용해도 괜찮다곤 하는데사실 그 정도로 아프면 병원 가야할 듯..ㅋㅋㅋT.Tㅋㅋㅋ500mg 기준으로 하나만 먹어도 괜찮다고 하시네요. 생리통이나 두통 같은 경우는 거의 만성 질환이잖아요?그러다 보니까 다른 약보다 많이, 자주 먹는 약이기도 한데,  임신 중 복용할 수 있는 제품이기도 하니까 조금 안심되는 느낌도 있고,저같이 습관성 위염있는 분들껜 좀 더 덜 부담 되지 않을까 싶어요.   생리통도 생리통이고.. 두통도 그렇고, 아프면 엄청 서럽쟈나여 T.T 예전엔 무식하게 참았는데, 참는게 능사가 아니더라구요. 나만 아프고, 힘들고 T.Tㅋㅋ매일 챙겨 먹는 것도 아니고 많아야 한 달에 3일이라 아프면 재깍 재깍 잘 챙겨 먹기로 !     간손상을 받으려면 한꺼번에 10 g 이상(500 mg 20알, 650 mg 15알)을 한꺼번에 복용하여야 하며, 일부에서 전격성 간염이 발생할 수 있다.

 외국에서는 처방전 없이 구할 수 있어서 자살 목적으로 타이레놀을 다량 복용하는 경우가 있다.

 ▶ 서론간경화 환자에서 진통제는 어떻게 사용할 것인가? 흔히 사용되는 타이레놀, 비스테로이드항염진통제, 마약 진통제 등은 대부분 간에서 대사되므로 간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간경화 환자에서 추가적인 간손상은 신부전, 간성 혼수, 위장 출혈 및 간부전 등의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고, 특히 습관적 음주력 있는 경우는 더욱 그렇다.

그러나 간경화 환자에서 진통제 사용의 근거중심 진료지침은 없는 실정이다.

▶ 아세트아미노펜 (타이레놀)만성 간질환 환자가 사용할 수 있는 안전한 진통제 중의 하나지만, 일부 인식이 잘못 되어 있다.

 간경화 환자에서 아세트아미노펜 제거율이 떨어져 있기는 하지만, 복용 후 간독성 중간산물이 그렇게 많이 생성되지 않으며, 이것마저도 즉시 비독성 물질로 대사되어 버린다.

건강인에서 하루 4 g 정도 2주간 복용하는 경우에 간수치(AST)가 증가한다는 보고가 있기는 하다.

 미국 간재단에서는 하루 4 g 이내로 단기간 사용하는 경우는 별 문제가 안되며, 2주 이상 장기 복용할 경우 하루 3 g을 넘지 않도록 권고한다.

 음주를 하지 않는 간경화 환자는 하루 2

3 g 정도까지 권고한다.

이렇게 타이레놀은 적정 용량을 복용할 경우 비교적 안전하며, 수면 효과가 없고 신독성이 없어서 간경화를 포함한 만성 간질환 환자에서 일차적으로 권장되고 있다.

* K code : B-AAP3, 300 mg/T ; B-AAP, 650 mg/T▶  비스테로이드항염진통제 (Non-Steroidal Anti-Inflammatory Drugs, NSAIDs) Ibuprofen, Indomethacin, 아스피린, naproxen, sulinadc 등 비스테로이드항염진통제는 간경화 환자에서 대사율이 저하되어 혈중 농도가 올라간다.

 이 약제는 prostaglandin (PG)을 억제하여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간경화가 진행된 환자는 콩팥 기능이 떨어질 수 있는데, 이때 보상작용으로 프로스타글란딘이 증가하여 소변량이 유지된다.

그런데 NSAIDs는 PG 생산을 억제하여 소변량을 감소시켜 복수가 발생할 수 있다.

이런 현상이 극단적으로 진행되면 아예 소변이 나오지 않는 간신증후군(hepatorenal syndrome)에 빠질 수 있다.

Thromboxane 2도 NSAIDs에 의해서 억제되는데, 이에 따라 혈소판 형성 억제에 의한 혈소판감소증과 혈액응고 이상이 올 수 있다.

 간경화 환자에서 NSAIDs 사용 시, 위궤양으로 인한 위장출혈과 정맥류 출혈은 3

4배 정도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COX-2 선택 차단제인 celecoxib 등은 콩팥기능 악화 방지에 도움이 되기는 하지만, 그래도 일부에서는 콩팥 기능이 감소된다.

 간경화 환자에서 COX-2 차단제도 지속 사용할 경우, 콩팥 자체의 COX-2 발현을 억제하여 NSAIDs와 마찬가지로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어서 신중하게 사용하여야 한다.

▶ 경구용 오피오이드 진통제Pethidine (meperidine), tramadol, pentazocine, dextropropoxyphene, alfentanil, dihydrocodeine 등 대부분의 오피오이드 역시 간에서 대사되므로 간경화 환자에서 제거율이 감소된다.

 특히 간성 혼수가 있는 환자는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Morphine 역시 간경화 환자에서 제거율이 감소되어 혈중 농도가 증가하여 호흡을 억제할 수 있다.

 진통 효과가 없는 codein은 간에서 morphin으로 전환된 후 진통 효과를 나타내는데, 간경화 환자는 이 전환효소가 감소되어 진통 효과가 감소된다.

 Meperidine (Pethidine = Demerol)은 간에서 대사되어 normo-meperidine으로 되는데, 중심신경계 독성, 신경-근육계 흥분성 증가, 드물게 발작까지 일으킬 수 있다.

콩팥 기능이 저하된 경우 이런 부작용이 더 심하게 올 수 있다.

이 약제는 단백결합력이 강하여 반감기가 길어짐으로 간경화 환자에서는 피하는 것이 좋다.

 Fentanyl (주로 패취 형태) 역시 단백결합력이 강하여 간경화 환자에서는 용량을 줄여야 하지만, 약제 대사산물은 독성이 없어서 meperidine보다 순응도가 좋다.

그러나 알부민이 저하된 경우는 용량 감량을 고려해야 한다.

Tramadol 역시 codeine이나 morphine과 구조가 유사한 합성 진통제로 중추신경계에 작용하며, 간에서 대사가 되므로 간경화 환자에서는 용량 감소를 고려해야 하나, 정확한 진통 기전은 확립되지 않은 상태다.

* 간경화에서 오피오이드계 주의사항  1) 간경화 환자에서 용량을 줄이고 투여 간격을 늘인다.

2) 용량 결정은 개인차가 있으므로 부작용이 나타나지 않는 적정 진통 용량을 파악하여야 한다.

3) 투여하는 동안에는 진정(수면) 효과, 변비 발생, 간성 뇌증 등의 발생 여부를 파악하여 조기에 조치하여야 한다.

4) 장기간 사용 시 마약 탐닉에 대한 주의를 기울이고, 특히 습관적 음주자는 cross-addiction 위험이 증가함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5) 간성 혼수가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경우에는 가급적 피하는 것이 좋다.

▶ 진통제 처방 양태 (외국의 설문조사 결과)한 설문에 따르면 소화기내과 전문의는 간경화 환자에서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에 대해 관대한 데 반해서, 일반 의사들은 그렇지 않다고 하였다.

비대상성 간경화 환자에서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은 일반 의사들의 70%, 가정의학과 전문의들의 95%가 권고하지 않았으나, 소화기내과 전문의들은 반대로 78%가 사용을 권고하였다.

 간경화가 없는 만성 간염에서 조차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을 권고하지 않은 경우는, 일반 의사가 22% 정도였던 반면, 소화기내과 전문의들은 거의 모두 사용을 권고하였다.

 간경화 환자에서 NSAIDs가 울혈성 위증이나 출혈성 소인에 의한 위장출혈을 악화시킬 수 있고, 복수 악화, 콩팥기능 저하를 유발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여, 소화기내과 전문의들이 NSAIDs 사용보다는 간헐적인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을 더 선호하였으나, 일반의들은 NSAIDs를 선호하는 경우가 많았다.

      ▶ 결론1) 간경화 환자에서 안전하고 효과적인 진통제 사용이 요구되지만 아직 이에 대한 진료지침은 없다.

2) 간경화 환자에서 진통제를 사용할 경우, 저용량부터 간격을 길게 투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3) 간경화 환자에서 아세트아미노펜을 2주 이상 장기간 투여할 경우 하루 2

3 g 이내로 한다.

4) NSAIDs는 간경화 환자에서 급성 신손상을 유발할 수 있어 사용에 주의를 요하며, 특히 비대상성 환자는 복수 악화, 위장 출혈, 간성 혼수 등이 발생할 수 있어서 절대 피할 것을 권고한다.

* 대상성 vs 비대상성 : http://blog.naver.com/i-doctor/220594713499 5) 오피오이드는 암성 통증이 아니라면 간경화 환자에서 사용을 피하도록 한다.

암성 통증에 사용하는 경우에도 저용량으로 투여하고, 간성 혼수력이 있는 환자는 가급적 피할 것을 권고한다.

 ♣ 참고: 경 오피오이드 K-code⊙ N-DCOD (Dicode SR, 60 mg/T)용법 : 12세 이상 소아 및 성인 : 12시간마다 1알 또는 2알12세 이하 소아는 권고하지 않음.부작용 : 변비, 오심, 구토, 두통, 현훈금기 : 호흡곤란, 기도폐쇄, 천식주의 : ① 고령자, 갑상선기능 저하증 환자, 만성 간질환 환자에게는 용량을 감소할 것. ② 약물 투여 중에 알코올 섭취를 금함③ 졸음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약물복용 후 운전이나 기계 조작을 하지 않음. ④ 수유부는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투여하지 않는다.

⑤ 서방형 정제이므로 분절, 분쇄 불가.⊙ N-OXY5 (Ircodone, 5 mg/T), N-OXY10, N-OXY20, N-OXY40, N-OXY80 (Oxycodone, 80 mg/T)기전 :  Opioid receptor(주로 μ-receptor)에 agonist로 작용하여 진통작용용법 :  이전에 마약성 진통제를 복용하지 않던 환자는 4∼6시간마다 5∼15 mg으로 시작부작용 : 호흡 저하/마비, 순환기계 저하, 심장마비, 저혈압 및/또는 쇽, 오심, 변비, 구역, 두통, 소양증, 불면증, 무기력증금기 :  심각한 호흡저하, 급성 또는 중증의 천식, 탄산 과잉증 환자, 마비성 장폐쇄증 환자주의 : 호흡저하 환자, 저혈압, 급성 알코올 중독, 갑상선 기능부전증, 전립선비대 또는 요도관 협착, 중증의 간, 폐 및 신기능 장애, 급성 복통 환자, 경련성 장애 환자, 췌장 및 담관 질환시. ⊙ B-TRD (Zipan, 50 mg/T)약리 :  μ-receptor에 작용하여 진통작용용법 : 1회 50mg 투여하고 30-60분 후에도 진통이 약할 경우 50mg을 추가 투여(Max. : 400mg/Day). 75세 초과 환자, 신기능 장애, 간기능 장애 환자 : 투여간격 연장부작용 : 발작, 쇼크 등 과민증, 호흡억제, 심계항진, 냉한, 흉내고민, 혈관확장, 부정맥, 안면창백, 혈압저하, 졸음,배뇨곤란, 구갈, 구역, 구토, 복부팽만, 복통, 식욕부진, 스티븐스-존슨 증후군, 발진금기 : 심한 호흡억제의 상태에 있는 환자, 두부손상, 뇌의 병변이 있는 경우로 의식혼탁의 위험이 있는 환자.주의 : 담도질환 환자, 간장애 환자, 유아 및 소아에게는 신중히 투여.⊙ B-TRATA (Ultracet ER Semi, 아세트아미노펜 325 mg + 트라마돌 37.5 mg 복합제) 약리 : Acetaminophen : prostaglandin 생합성 억제, 동통역치 상승에 의한 진통작용. Tramadol : μ-receptor에 작용하여 진통효과를 나타냄. 용법 : 성인 2정을 초회 용량으로 통상 1회 4정, 1일 2회 투여(투여간격 최소 12시간 이상). Max. 8T/day.주의 : ① 음주, 담도 질환, 간·신장애 환자. ② 소아에 대한 안전성 미확립③ 유즙으로 소량 분비되므로 수유부에게 투여하지 말 것.④ 분절·분쇄 불가B-TRATD (파라마셋, Ultraset ER Semi와 성분 동일)B-TRATH (트라스펜, Ultraset ER Semi와 성분 동일) 25 16:42목록크게댓글(3) | 댓글쓰기마약성 진통제Opioid analgesics  [ Medical Pharmacology at a Glance, 4th Edition ]통각 수용체(pain receptor)는 유해한 자극에 의해 흥분하여 상향성 신경을 통해 척수로 감각을 전달한다.

척수의 dosal horn에서는 중계뉴런(relay neuron)을 통해 시상(thalamus)를 경유하여 감각피질(sensory cortex)로 통증을 전달한다.

Pain pathway에서 사용되는 신경전달물질에 대하여 알려진 바는 많지 않으나 1차적으로 펩타이드류(substance P, calcitonin gene-related peptide 등)가 유리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척수의 중계뉴런(relay neuron)은 여러 억제성 자극(inhibitory inputs)에 의해 조절되는데, opioid peptide(주로 dynorphine)를 분비하는 interneuron이나 brainstem에서 기원하여 opioid peptide에 의해 활성화되는 enkephalin성 신경, noradrenalin성 신경, serotonin성 신경 등이 이에 속한다.

즉, brainstem이나 척수에서 분비되는 opioid peptide에 의해 척수의 중계뉴런의 활성이 억제되면서 진통작용이 나타난다.

마약성 진통제(opioid peptide)는 마약성 수용체(opioid receptor; mainly μ-receptor)의 활성을 연장시킴으로써 내인성 opioid peptide와 유사한 작용을 나타내는 약물이다.

 진통, 호흡기 억제, 행복감(euphoria), 진정작용 등을 나타낸다.

그러나 통증은 호흡기 억제에 대하여 길항작용을 나타내므로 국소마취제와 함께 사용하였을 때 통증이 제거될 경우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마약류 약물은 때때로 오심, 구토를 일으키므로 진토제(antiemetics)를 함께 사용하기도 한다.

장내 신경총(nerve plexuses)에 작용하여 변비를 일으킬 수 있으므로 하제(laxative)를 함께 사용한다.

  마약성 진통제를연용하게 되면 내성과 중독증상에 의한 의존성이 나타난다.

그러나 말기 통증환자의 경우 morphine의 용량을 지속적으로 증가시키지 않으면 내성보다도 통증이 점진적으로 증가하는 현상이 나타난다.

이와 유사하게 임상적인 측면에서 의존성은 중요하지 않다.

불행히도 마약성 진통제의 사용을 지나치게 조절하게 되면 환자의 통증을 적절히 조절할 수 없다.

Codeine이나 dihydrocodeine과 같은 약물은 morphine보다 약효가 약하며 유해작용의 발현이 일어날 수 있으므로 morphine과 동일한 진통용량(equianalgesic doses)을 투여할 수 없다.

실제로 이와 같은 용량 제한에 의하여 호흡기 억제는 훨씬 적게 일어난다.

이들 약물은 경증 혹은 중간 정도의 통증을 조절하는 데에 사용한다.

Naloxone은 마약성 수용체에 특이적으로 작용하는 길항제로서 morphine 유사 약물에 의해 일어난 호흡기 억제를 회복시킨다.

또한 의존성이 발생할 때 금단증상을 예방하는 데에 사용한다.

전기침술에 의한 진통(electroacupuncture analgesia), 경피 신경 자극에 의한 진통(transcutaneous nerve stimulation-induced analgesia) 및 placebo effect가 모두 naloxone에 의해 거의 차단되므로 내인성 opioid peptide가 작용기전에 포함되어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마약류(opioids)는 naloxone과 길항 관계에 있는 약물들로 정의할 수 있다.

Opioid peptide는 전구체에 따라 크게 세가지로 분류된다.

Proopiomelanocortin(POMC)는 β-endorphin과 adrenocorticotrophic hormone(ACTH)을 비롯한 다수의 비마약성 peptide가 생성되도록 한다.

Proenkephalin은 leu-enkephalin과 met-enkephalin을 생성시킨다.

 Prodynorphin은 아미노산 말단에 leu-enkephalin을 포함하는 다수의 마약성 peptide(ex. dynorphin A)를 생성시킨다.

이 세 전구체에서 분화된 peptide들이 중추신경에 각기 분포하며 서로 다른 종류의 opioid receptor에 다양한 친화력을 가진다.

이들 마약성 peptide의 전구체의 기능은 뇌 이외에는 아직 알려져 있지 않다.

마약성 수용체(opioid receptor)는 중추신경 전체에 고르게 분포되어 있으며 크게 세가지로 분류할 수 있다.

μ-receptor는 뇌 전체에 가장 많이 분포하고 있으며 통각(nociception)을 느끼는 부위에도 존재하고 있다.

또한 마약성 진통제에 의한 진통효과가 가장 크게 나타나는 수용체이다.

 δ-, κ-receptor는 enkephalin과 dynorphin에 각각 선택성을 가진다.

κ-수용체가 활성화되어도 진통효과가 나타나며, μ-agonist(ex. morphine)에 의해 euphoria가 나타나는 반면, κ-agonist(ex. pentazocine, nalbuphine)에 의해서는 dysphoria가 나타난다.

Pentazocine같은 일부 마약성 진통제는 σ-receptor와 결합하여 흥분이나 정신이상(psychotomimetic effect)을 일으킬 수 있다.

이들 효과는 naloxone으로는 차단되지 않기 때문에 σ-receptor는 마약성 수용체로는 분류되지 않는다.

마약성 peptide는 중추신경이나 내장에서는 억제효과를 나타낸다.

μ-, δ-receptor가 흥분하게 되면 K+ channel이 활성화되어 신경의 과분극(hyperpolarization)이 일어난다.

κ-receptor가 활성화되면 membrane Ca2+ channel을 억제한다.

강력 마약성 진통제(Strong Opioid analgesics)이 약물들은 특히 둔하고 국소적이지 않은, 내장 등의 통증의 치료에 사용된다.

신체 통증(somatic pain)은 날카로운 통증으로서 대부분 약한 마약성 진통제나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제로 치료할 수 있다.

Morphine은 심한 통증에 비경구적 방법(주사 등)으로 투여하며 말초부위의 통증에는 1차적으로 경구투여한다.

Morphine을 비롯한 마약성 진통제는 진통, euphoria, 진정, 호흡 억제, 혈관운동 중추의 억제(기립성 저혈압 유발)를 비롯한 중추성 효과, III 신경 흥분에 의한 축동효과(약한 atropine 유사작용이 있는 pethidine은 예외), chemoreceptor trigger zone의 흥분에 의한 오심 및 구토 등의 효과를 나타낸다.

또한 기침 억제 효과도 나타내지만 마약성 작용과의 연관성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

그 외에 변비, 담도 경련(biliary spasm) 및 Oddi 괄약근 수축 등이 일어날 수 있다.

[진통제] 는 진정 무엇인가.


Morphine은 혈관확장, 소양감과 히스타민 유리를 일으킬 수 있다.

Morphine은 간에서 glucuronic acid에 포접되어 불활성 형태의 morphine-3-glucuronide와 morphine보다 더 강한 진통효과를 가지는 morphine-6-glucuronide로 대사된다.

마약성 진통제는 계속 사용할 경우 내성(tolerance)이 생길 수 있다.

축동작용과 변비에 대해서는 내성이 거의 발생하지 않는다.

육체적 또는 정신적 의존성이 발생할 수 있으며 약물의 투약을 갑자기 중단할 경우 금단증상이 발생한다.

Diamorphine(heroin, diacetylmorphine)은 morphine보다 지용성이며 따라서 주사할 경우 약효 발현이 morphine에 비해 매우 빠르다.

최고혈중 농도가 morphine보다 높으므로 진정효과도 강하다.

소량의 diamorphine을 경막으로 투여하여 심한 통증을 조절하기도 한다.

Phenazocine은 심한 통증에 매우 강력하게 작용한다.

Dextromoramide는 약효유지시간이 짧으며(2

4시간) 통증이 유발될 수 있는 치료과정 전에 경구 또는 설하로 투여한다.

Methadone은 morphine에 비해 작용시간이 긴 반면 진정효과는 약하다.

이 약물은 heroin이나 morphine 중독자를 치료하는데에 경구투여한다.

Pethidine은 약효발현시간이 빠른 반면 유지시간은 짧아(약 3시간) 지속적인 통증에는 적합하지 않다.

Pethidine은 간에서 대사되어 독성이 있는 대사체(norpethidine)로 전환되며 체내에 축적되어 경련을 일으킬 수 있다.

Pethidine은 MAOI와 상호작용을 나타내어 정신착란(delirium), 이상고열(hyperpyrexia), 경련 또는 호흡기 억제 등을 일으킬 수 있다.

Buprenorphine은 μ-receptor에 대한 partial agonist이다.

약효발현시간은 느린 편이지만 설하로 투여할 경우 좋은 진통효과를 나타낸다.

Morphine에 비해 약효유지시간이 길지만(6

8시간) 연장된 시간만큼 구토를 일으킬 수 있다.

호흡기 억제는 드물지만 일단 일어나면 naloxone으로 역전시키기가 어려운데 이는 buprenorphine이 수용체로부터 매우 천천히 분리되기 때문이다.

약한 마약성 진통제(Weak opioid analgesics)경증 내지 중증 정도의 통증에 사용한다.

의존성을 일으킬 수 있으며 남용 대상이 되기도 하다.

그러나 약물 도취감이 좋은 편이 아니므로 탐닉되는 비중은 낮은 편이다.

Codeine(methylmorphine)은 경구로 잘 흡수되지만 마약성 수용체에 대한 친화력은 매우 낮다.

투여된 약물의 약 10%가 간에서 demethylation되어 morphine으로 전환되므로 codein에 의한 진통효과는 이에 기인한다.

부작용으로는 변비, 구토, 진정작용 등이 있어 morphine과 유사한 진통작용을 나타낼 만큼 투여가 불가능하다.

 진해제(antitussive agent) 또는 지사제(antidiarrheal agent)로도 사용된다.

Dextropropoxyphene은 codeine의 절반 정도의 약효를 가진다.

 aspirin 또는 paracetamol 등과 함께 복합제제로 자주 투여되는데 이러한 복합제가 NSAID 단독 투여에 비해 효과적이라는 증거는 없다.

Paracetamol과 병용투여할 경우 과량에서는 위험할 수 있는데, dextropropoxyphene이 호흡기 억제를 일으키는 한편 paracetamol이 간 독성을 나타낼 수 있다.

운동을 하자니 어깨까지 써지게 되어 아프고좀 진퇴양난이네요말기 암환자라는게 움직이면 살고 못움직이면 죽는것인데 이렇게 이완만으로 누워서 하루종일 쉬기만 하면 하약해 질까요?이완을 통하여 몸이 병이 없는 완전체가 되는게 목표이고 점점 몸이 풀어지게 되면 결극 시간이 지나면서 병이 물러가서 건강해 진다고 믿고 있는데몸 생태를 이완상태로만 계속 유지하는게 현재 제 치료 방법입니다즉 교감신경이 활성화 되어 있는 상태를 의지를 사지고 유지한다.

..이완과 수련을 통해서 항상 차분하고 암정적인 몸상태와 컨디션을 유지하고 마음까지 편하게 유지하는 것그리고 내 몸인에 있는 수많은 미세 혈관 구석구석까지 신산한 산소를 충분히 공급해 주는 것몸이 이완 상태로 들어가면 송과샘에서는 몸이 잠자는 것으로 판단하여 낮에도 멜라토닌과 각종 호르몬 성장호르몬까지도 분비하게 됩니다그것이 이완수랸으로 도달하려는 궁국의 자연 치유법이죠이런 호르몬이 풍부하게 나오면 우리 몸의 면역세포달은 큰 힘을 얻게 되고 암세포나 병원균과 대응할 수 있는 힘을 보급받게 되는 것입니다잠을 지도 피로가 안없어지는 사람은 송과샘에서 호르몬이 분비될 수 있는 상태의 이완(깊은잠)이 되지 않고 있기 때문입니다사람은 스스로 이완을 하던지 아니면 깊은 잠이 들어야만 각종 치유를 위한 호르몬이 민들어집니다만약 잠을 제시간에 깊이 자지 못하면 몸은 계속 경직되어 있고 치료를 위한 호몬 분비는 메우 부족한 상태인 것입니다야간에 일하는 분들이 모두 해당하죠초당 이완 배게우리 몸이 산천적으로 가진 면역력과 회복력 항체의 활성화를 이완을 통하여 쉽게 몸상태를 만들어 가는 것입니다게런티게르마늄 알약을 구입했습니다세계 최초로 버섯종균을 이용한 배양방식으로 만들어진 유기 게르마늄이라죠전에 유럽산을 해외직구로 구입해서 한달 분 복용해 본적이 있는데 당시엔 게르머늄 칩으로 워낙에 효과가 좋았고 몸상태가 최상이여서 게르마늄약으루먹고 나서의 차이점을 잘 모르겠다라는또 한 당시 외산은 캠슐이 아니고 티스푼으로 직접 떠먹어야 했는데 양 조절이나 정량이 얼마나 되는지 헷갈렸었다는꾸준히 먹지도 못했었는데 한달분을 거의 3개월간 먹음 생각나야 먹곤 해서이건 제대로 먹어보기로 내 상황이 안좋으니 용향을 두배로 눌려서 하루 4번 복용할 예정입니다게르마늄 칩은 세포에 붙여서 인체 발란스를 차분하게 해준다면 게르마늄 옷을 입고 하는 이완은 더 쉬운 이완을 서포트 한다고 봅니다유기 게르마늄 알약엔 자체적으로 산소 성분이 게르마늄에 들어있기에 이완의 궁극적 목표인 양질의 산소를 아픈 세포에 골고루 전달 한다 라는 목적에 맞는 약이다무기게르마늄과 유기 게르마늄으로 몸의 발란스를 더 차분하게 하고 음식용이나 식수용 물은 약산수 게르마늄 물로만 마시고 (다려서 농축해서 달라는데 말을 안듣네)이게 니들이 큰소리치는 바이오게르마늄이라 이거지부디 몸에 붙이는 무기 게르마늄 만큼의 효능이 있기를 바란다비싸게 안생겼는데 너무 비싸하여튼 암에 듣는다 하면 우라지게들 비싸게 팔아요그래도 인텃넷 네이버페이로 두달 분을 결제했는데 힐링푸드 사장님이 문자를 주셨다그러고 보니 아베마르를 보름치던가 생면부지의 사람인데 보내주셔서 복용한 적이 있다네이버페이 결제 취소하고 인증서가 고장나서 송금을 이틀 못했는데 돈도 안받고 미리 보내주셨다는 문자까지 보내주셨다덕분에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했는데그간 받은 은혜도 있는데 명함정도는 홍보해 드리겠습니다아베마르나 게런티바이오게마늄이 필요하신 분은 이분에게 할인 요청해 보세요 간손상을 받으려면 한꺼번에 10 g 이상(500 mg 20알, 650 mg 15알)을 한꺼번에 복용하여야 하며, 일부에서 전격성 간염이 발생할 수 있다.

 외국에서는 처방전 없이 구할 수 있어서 자살 목적으로 타이레놀을 다량 복용하는 경우가 있다.

 ▶ 서론간경화 환자에서 진통제는 어떻게 사용할 것인가? 흔히 사용되는 타이레놀, 비스테로이드항염진통제, 마약 진통제 등은 대부분 간에서 대사되므로 간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간경화 환자에서 추가적인 간손상은 신부전, 간성 혼수, 위장 출혈 및 간부전 등의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고, 특히 습관적 음주력 있는 경우는 더욱 그렇다.

그러나 간경화 환자에서 진통제 사용의 근거중심 진료지침은 없는 실정이다.

▶ 아세트아미노펜 (타이레놀)만성 간질환 환자가 사용할 수 있는 안전한 진통제 중의 하나지만, 일부 인식이 잘못 되어 있다.

 간경화 환자에서 아세트아미노펜 제거율이 떨어져 있기는 하지만, 복용 후 간독성 중간산물이 그렇게 많이 생성되지 않으며, 이것마저도 즉시 비독성 물질로 대사되어 버린다.

건강인에서 하루 4 g 정도 2주간 복용하는 경우에 간수치(AST)가 증가한다는 보고가 있기는 하다.

 미국 간재단에서는 하루 4 g 이내로 단기간 사용하는 경우는 별 문제가 안되며, 2주 이상 장기 복용할 경우 하루 3 g을 넘지 않도록 권고한다.

 음주를 하지 않는 간경화 환자는 하루 2

3 g 정도까지 권고한다.

이렇게 타이레놀은 적정 용량을 복용할 경우 비교적 안전하며, 수면 효과가 없고 신독성이 없어서 간경화를 포함한 만성 간질환 환자에서 일차적으로 권장되고 있다.

* K code : B-AAP3, 300 mg/T ; B-AAP, 650 mg/T▶  비스테로이드항염진통제 (Non-Steroidal Anti-Inflammatory Drugs, NSAIDs) Ibuprofen, Indomethacin, 아스피린, naproxen, sulinadc 등 비스테로이드항염진통제는 간경화 환자에서 대사율이 저하되어 혈중 농도가 올라간다.

 이 약제는 prostaglandin (PG)을 억제하여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다.

간경화가 진행된 환자는 콩팥 기능이 떨어질 수 있는데, 이때 보상작용으로 프로스타글란딘이 증가하여 소변량이 유지된다.

그런데 NSAIDs는 PG 생산을 억제하여 소변량을 감소시켜 복수가 발생할 수 있다.

[진통제] 대체 무슨일이 있었던 걸까



이런 현상이 극단적으로 진행되면 아예 소변이 나오지 않는 간신증후군(hepatorenal syndrome)에 빠질 수 있다.

Thromboxane 2도 NSAIDs에 의해서 억제되는데, 이에 따라 혈소판 형성 억제에 의한 혈소판감소증과 혈액응고 이상이 올 수 있다.

 간경화 환자에서 NSAIDs 사용 시, 위궤양으로 인한 위장출혈과 정맥류 출혈은 3

4배 정도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COX-2 선택 차단제인 celecoxib 등은 콩팥기능 악화 방지에 도움이 되기는 하지만, 그래도 일부에서는 콩팥 기능이 감소된다.

 간경화 환자에서 COX-2 차단제도 지속 사용할 경우, 콩팥 자체의 COX-2 발현을 억제하여 NSAIDs와 마찬가지로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어서 신중하게 사용하여야 한다.

▶ 경구용 오피오이드 진통제Pethidine (meperidine), tramadol, pentazocine, dextropropoxyphene, alfentanil, dihydrocodeine 등 대부분의 오피오이드 역시 간에서 대사되므로 간경화 환자에서 제거율이 감소된다.

 특히 간성 혼수가 있는 환자는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Morphine 역시 간경화 환자에서 제거율이 감소되어 혈중 농도가 증가하여 호흡을 억제할 수 있다.

 진통 효과가 없는 codein은 간에서 morphin으로 전환된 후 진통 효과를 나타내는데, 간경화 환자는 이 전환효소가 감소되어 진통 효과가 감소된다.

 Meperidine (Pethidine = Demerol)은 간에서 대사되어 normo-meperidine으로 되는데, 중심신경계 독성, 신경-근육계 흥분성 증가, 드물게 발작까지 일으킬 수 있다.

콩팥 기능이 저하된 경우 이런 부작용이 더 심하게 올 수 있다.

이 약제는 단백결합력이 강하여 반감기가 길어짐으로 간경화 환자에서는 피하는 것이 좋다.

 Fentanyl (주로 패취 형태) 역시 단백결합력이 강하여 간경화 환자에서는 용량을 줄여야 하지만, 약제 대사산물은 독성이 없어서 meperidine보다 순응도가 좋다.

그러나 알부민이 저하된 경우는 용량 감량을 고려해야 한다.

Tramadol 역시 codeine이나 morphine과 구조가 유사한 합성 진통제로 중추신경계에 작용하며, 간에서 대사가 되므로 간경화 환자에서는 용량 감소를 고려해야 하나, 정확한 진통 기전은 확립되지 않은 상태다.

* 간경화에서 오피오이드계 주의사항  1) 간경화 환자에서 용량을 줄이고 투여 간격을 늘인다.

2) 용량 결정은 개인차가 있으므로 부작용이 나타나지 않는 적정 진통 용량을 파악하여야 한다.

3) 투여하는 동안에는 진정(수면) 효과, 변비 발생, 간성 뇌증 등의 발생 여부를 파악하여 조기에 조치하여야 한다.

4) 장기간 사용 시 마약 탐닉에 대한 주의를 기울이고, 특히 습관적 음주자는 cross-addiction 위험이 증가함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5) 간성 혼수가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경우에는 가급적 피하는 것이 좋다.

▶ 진통제 처방 양태 (외국의 설문조사 결과)한 설문에 따르면 소화기내과 전문의는 간경화 환자에서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에 대해 관대한 데 반해서, 일반 의사들은 그렇지 않다고 하였다.

비대상성 간경화 환자에서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은 일반 의사들의 70%, 가정의학과 전문의들의 95%가 권고하지 않았으나, 소화기내과 전문의들은 반대로 78%가 사용을 권고하였다.

 간경화가 없는 만성 간염에서 조차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을 권고하지 않은 경우는, 일반 의사가 22% 정도였던 반면, 소화기내과 전문의들은 거의 모두 사용을 권고하였다.

 간경화 환자에서 NSAIDs가 울혈성 위증이나 출혈성 소인에 의한 위장출혈을 악화시킬 수 있고, 복수 악화, 콩팥기능 저하를 유발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하여, 소화기내과 전문의들이 NSAIDs 사용보다는 간헐적인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을 더 선호하였으나, 일반의들은 NSAIDs를 선호하는 경우가 많았다.

      ▶ 결론1) 간경화 환자에서 안전하고 효과적인 진통제 사용이 요구되지만 아직 이에 대한 진료지침은 없다.

2) 간경화 환자에서 진통제를 사용할 경우, 저용량부터 간격을 길게 투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3) 간경화 환자에서 아세트아미노펜을 2주 이상 장기간 투여할 경우 하루 2

3 g 이내로 한다.

4) NSAIDs는 간경화 환자에서 급성 신손상을 유발할 수 있어 사용에 주의를 요하며, 특히 비대상성 환자는 복수 악화, 위장 출혈, 간성 혼수 등이 발생할 수 있어서 절대 피할 것을 권고한다.

* 대상성 vs 비대상성 : http://blog.naver.com/i-doctor/220594713499 5) 오피오이드는 암성 통증이 아니라면 간경화 환자에서 사용을 피하도록 한다.

암성 통증에 사용하는 경우에도 저용량으로 투여하고, 간성 혼수력이 있는 환자는 가급적 피할 것을 권고한다.

 ♣ 참고: 경 오피오이드 K-code⊙ N-DCOD (Dicode SR, 60 mg/T)용법 : 12세 이상 소아 및 성인 : 12시간마다 1알 또는 2알12세 이하 소아는 권고하지 않음.부작용 : 변비, 오심, 구토, 두통, 현훈금기 : 호흡곤란, 기도폐쇄, 천식주의 : ① 고령자, 갑상선기능 저하증 환자, 만성 간질환 환자에게는 용량을 감소할 것. ② 약물 투여 중에 알코올 섭취를 금함③ 졸음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약물복용 후 운전이나 기계 조작을 하지 않음. ④ 수유부는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투여하지 않는다.

⑤ 서방형 정제이므로 분절, 분쇄 불가.⊙ N-OXY5 (Ircodone, 5 mg/T), N-OXY10, N-OXY20, N-OXY40, N-OXY80 (Oxycodone, 80 mg/T)기전 :  Opioid receptor(주로 μ-receptor)에 agonist로 작용하여 진통작용용법 :  이전에 마약성 진통제를 복용하지 않던 환자는 4∼6시간마다 5∼15 mg으로 시작부작용 : 호흡 저하/마비, 순환기계 저하, 심장마비, 저혈압 및/또는 쇽, 오심, 변비, 구역, 두통, 소양증, 불면증, 무기력증금기 :  심각한 호흡저하, 급성 또는 중증의 천식, 탄산 과잉증 환자, 마비성 장폐쇄증 환자주의 : 호흡저하 환자, 저혈압, 급성 알코올 중독, 갑상선 기능부전증, 전립선비대 또는 요도관 협착, 중증의 간, 폐 및 신기능 장애, 급성 복통 환자, 경련성 장애 환자, 췌장 및 담관 질환시. ⊙ B-TRD (Zipan, 50 mg/T)약리 :  μ-receptor에 작용하여 진통작용용법 : 1회 50mg 투여하고 30-60분 후에도 진통이 약할 경우 50mg을 추가 투여(Max. : 400mg/Day). 75세 초과 환자, 신기능 장애, 간기능 장애 환자 : 투여간격 연장부작용 : 발작, 쇼크 등 과민증, 호흡억제, 심계항진, 냉한, 흉내고민, 혈관확장, 부정맥, 안면창백, 혈압저하, 졸음,배뇨곤란, 구갈, 구역, 구토, 복부팽만, 복통, 식욕부진, 스티븐스-존슨 증후군, 발진금기 : 심한 호흡억제의 상태에 있는 환자, 두부손상, 뇌의 병변이 있는 경우로 의식혼탁의 위험이 있는 환자.주의 : 담도질환 환자, 간장애 환자, 유아 및 소아에게는 신중히 투여.⊙ B-TRATA (Ultracet ER Semi, 아세트아미노펜 325 mg + 트라마돌 37.5 mg 복합제) 약리 : Acetaminophen : prostaglandin 생합성 억제, 동통역치 상승에 의한 진통작용. Tramadol : μ-receptor에 작용하여 진통효과를 나타냄. 용법 : 성인 2정을 초회 용량으로 통상 1회 4정, 1일 2회 투여(투여간격 최소 12시간 이상). Max. 8T/day.주의 : ① 음주, 담도 질환, 간·신장애 환자. ② 소아에 대한 안전성 미확립③ 유즙으로 소량 분비되므로 수유부에게 투여하지 말 것.④ 분절·분쇄 불가B-TRATD (파라마셋, Ultraset ER Semi와 성분 동일)B-TRATH (트라스펜, Ultraset ER Semi와 성분 동일) .ㅋㅋㅋ  하지만, 한달에 한번 약 챙겨먹는 날이 있으니 생리 전이예요.생리통이 어렸을 때부터 엄청 심했거든요. 지금도 심했지 덜하진 않고 T.T..그러다 보니 항상 챙기는게 진통제더라구요. 외출할 때나 여행갈 때는 거의 필수품 ! 저는 생리하는 중엔 하나도 안 아프고, 생리 하기 전, 생리전증후군이 심한편이예요.이게 매달 증상이 다르거든요. 한번 아프면 기절 직전까지 가는데, 그게 두통일 때도 있고, 가슴 멍울진데가 아플 때도 있고, 아랫배가 미친듯이 아플때도 있고.. 생리통 때문에 병원도 엄청 다녔는데 차도가 없어요T.T.. 생리통을 거의 15년 앓다보니 약도 여러가지 많이 바꿔먹었습니당.게보린부터 시작해서 펜잘이나 솔루펜 등등. 최근에는 타이레놀을 알아보게 되었습니다.

제가 식습관도 불규칙한데다, 자극적인 음식+과식+ 급히 먹는 습관이 있다보니 위가 안 좋아요.저의 유일한 고질병, 위염T.T..ㅋㅋㅋ 식습관 바꿔보려고 해도 잘 안됨. 그래서 공복에 약 먹는걸 엄청 꺼리거든요.  타이레놀은 공복 섭취 가능 ! 확실히 먹었을 때 위쓰림이나 더부룩한 느낌이 훨씬 덜 하다 보니 좀 더 편하게 먹을 수 있다고 하네요.그래도 혹시 모르니 공복에는 자제 하는 편이예요. 타이레놀이 종류가 많아요.생리통용인 우먼스 타이레놀도 있고, 유아용 160mg 짜리도 있고.제일 자주 사다두는건 500mg , 650mg두 종류입니당.  생리통 때문이면 우먼스 타이레놀만 먹어도 되는데, 보통 진통제 사 놓으면 온 가족이 다 먹게 되고 증상도 제각각이라 우먼스 타이레놀보다는 그냥 타이레놀 사다 두게 되더라구요.생리통 뿐 아니라 해열, 근육통, 신경통에도 잘 들으니까여 ㅋㅋㅋ   파란색이 650mg, 빨간색이 500mg예요.보통 약국가서 타이레놀 주세요

하면 650mg짜리 주시는 듯 !무슨 차인가 약사님한테 물어봤더니 500mg는 효과가 빠른 대신 효과가 조금 짧고(4

6시간), 650g은 효과가 느린대신 오래간다고 !(8시간) 성인기준으로 1

2정씩 섭취, 하루에 8정까지 복용해도 괜찮다곤 하는데사실 그 정도로 아프면 병원 가야할 듯..ㅋㅋㅋT.Tㅋㅋㅋ500mg 기준으로 하나만 먹어도 괜찮다고 하시네요. 생리통이나 두통 같은 경우는 거의 만성 질환이잖아요?그러다 보니까 다른 약보다 많이, 자주 먹는 약이기도 한데,  임신 중 복용할 수 있는 제품이기도 하니까 조금 안심되는 느낌도 있고,저같이 습관성 위염있는 분들껜 좀 더 덜 부담 되지 않을까 싶어요.   생리통도 생리통이고.. 두통도 그렇고, 아프면 엄청 서럽쟈나여 T.T 예전엔 무식하게 참았는데, 참는게 능사가 아니더라구요. 나만 아프고, 힘들고 T.Tㅋㅋ매일 챙겨 먹는 것도 아니고 많아야 한 달에 3일이라 아프면 재깍 재깍 잘 챙겨 먹기로 !    꽉 막힌 출퇴근 길에 오래 버스를 타고 가거나 택시 운전기사 아저씨의 운전법에 급제동이 자주 걸리면말 못할 울렁거림과 함께 두통이 찾아와 약 부터 찾게된다.

가방에 한 통 가지고 다니면 좋은 휴대용 상비약!가끔가다 찍어놓은 휴대폰의 두통약 사진만 모아보니 은근 많네.요즘 도심에 약국이 많지만 내가 아파서 두통약 같은걸 사려 찾으면 꼭 길건너나 멀리에 있는 느낌이 든다.

얼마 전 머리가 너무 아파서 친구에게 약국 보이면 말하라고 했다 "편의점에서도 요새 팔잖아

"란 얘기에근처에 있는 CU에 갔더니 가정상비약이라고 해서 밴드 부터 두통약, 연고 까지 판매하는 부스를 봤다.

제일 위에 빨간 패키지가 눈에 띄던 타이레놀 500을 3000원 쯔음 가격에 샀다.

나는 두통약을 달고 사는 편이다.

더 정확히는 진통 효과가 있는 약이 그러한데편두통이 종종 있고 생리통이 심한 편이다.

종종 컨디션이 좋지 않을 땐좋아하는 커피를 마셔도 편두통이 생길 때가 있다.

희한하네, 어제는 아메리카노 그란데로 두 잔 마시고도 기분 좋았는데오늘은 톨 한잔 비우기가 쉽지 않아.딱따구리가 왼쪽 머리를 나무 쪼아대듯 두드리는 기분이 들 때가장 효과적인 방법 또한 상비하고 다니는 두통약이다.

자주 찾는 타이레놀 500은워낙 오래 알아온 진통제 겸 두통약이다.

요즘 약국 뿐 아니라 급히 보이는 편의점에서도 쉽게 만날 수 있어 좋은데타이레놀500의 숫자 표기는 500mg의 성분이 포함됐다는 의미라고.그리고 그 성분은 아세트 아미노펜이다.

단일 성분으로 두통해열진통제 효과가 모두 있어약한 몸살에 약 여러 개 말고 타이레놀 한 알 먹기 괜찮다.

생리통이나 편두통에도!■ 건강 상식 : 아세트 아미노펜아세트아미노펜은 성분 명으로 1950년대에 미국에서 개발된 타이레놀(tylenol)이라는 단일제제의 상품명으로 잘 알려져 있다.

인체 내에서 통증을 전달하는 프로스타글란딘의 생합성을 방해해 진통 효과를 주며 해열 작용도 한다.

아스피린에 비하여 항염증 효과는 미미하지만, 진통 및 해열 효과가 뛰어나발열이나 통증, 두통, 치통 등에 널리 쓰인다.

의사의 처방 없이 살 수 있는 일반의약품에 속한다.

허용된 용량보다 많이 복용하거나 아세트아미노펜이 포함된 여러 제품을 동시에 복용하는 경우간에 치명적 손상을 초래할 수 있다.

또 아세트아미노펜 복용중에 음주를 하는 경우에도 간 손상의 위험성이 높아질 수 있다.

 한 박스에는 8개의 흰 알약 타입이 코팅되어 들어 있고어린이 안심 포장으로 구성됐다.

한 알씩 나누어 휴대하고 다닐 수도 있게절개선 처리가 되어 있어나도 작은 가방 속 안주머니에 2개씩 찢어서 넣어 다니다가 급할 때 먹곤 한다.

저번에는 향수클래스에 참여했는데블라인드 테스트로 여러 향을 계속 맡아야 할 일이 있었다.

코를 리프레쉬 하기 위해서 커피콩 향도 가끔 맡았는데여러 향이 머릿속에서 합쳐지며향을 맞추는 이벤트에 참여하다 보니 속이 울렁대며 머리가 아파가방에 가지고 다니던 타이레놀 한 알을 슬쩍 삼켰다.

???? 그 외에도 나는 한 달에 한 번씩은 꼭 진통제를 먹어줘야 해서이왕이면 한 브랜드 약으로 통일해 먹으려 한다.

기분 상 괜히 이것저것 먹으면 건강에 안좋고 내성만 생길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참고로 타이레놀 500은 여러 진통제에 포함되는 카페인 성분이 들어있지 않아내성의 우려를 한꺼풀 덜 수 있다.

그 외에는 위장장애를 일으키지 않는 성분으로공복인데 너무 아플 때 빈속에 바로 먹어도 위 따가움이나 불편함을 덜 느낄 수 있다고 한다.

물과 함께 꿀꺽! 알약을 삼켜주면 된다.

만 12세 이상 소아와 성인의 경우1회에 1-2정이 정량이고하루에 2-4회 먹을 수 있는데 복용 시간 텀을 4-6시간 꼭 두고 먹는게 좋다.

하루에 8알 넘게 먹지 않도록 유의하면 된다.

??그 외에 특별히 주의할 점은술 먹은 사람은 복용하지 말것 이라고 적힌 경고문구.음주 상태로 타이레놀 500을 섭취하면 간에 손상을 줄 수 있다고 하며하루 8알 권장량 이상 복용 시에 또한 간에 무리가 갈 수 있어이 두 가지는 꼬옥 유념하면 좋겠다.

그 외의 복용 전 경고 문구도 자세히 표기되어 있으니타이레놀 먹기 전에 한 번 꼼꼼히 읽으면 더 좋겠다.

?????그렇지 않고는 두통이나 생리통의 진통 기능과몸살나서 열날 때 해열 효과로 단일 성분으론 꽤 오래 사용되어온 일반 약.위에 무리를 덜 주고 FDA가 임신 중 복용도 가능하다고 소개한 꽤 안전한 약물이다.

야근하는 지금도 내 책상 한켠에 놓여있는 상비약!???<공감 하신다면 응원해 주세요-!>?한국존슨앤드존슨에서 소정의 원고료와 정보를 받아 제작되었으며, 제품은 직접 구매하였습니다.

본 제품은 일반의약품으로 자세한 설명은 설명서 및 약사에게 문의하세요.개인 소장용 스크랩을 제외한??? 출처를 밝히지 않는 퍼감/도용을 절대 금합니다.

 .ㅋㅋㅋ  하지만, 한달에 한번 약 챙겨먹는 날이 있으니 생리 전이예요.생리통이 어렸을 때부터 엄청 심했거든요. 지금도 심했지 덜하진 않고 T.T..그러다 보니 항상 챙기는게 진통제더라구요. 외출할 때나 여행갈 때는 거의 필수품 ! 저는 생리하는 중엔 하나도 안 아프고, 생리 하기 전, 생리전증후군이 심한편이예요.이게 매달 증상이 다르거든요. 한번 아프면 기절 직전까지 가는데, 그게 두통일 때도 있고, 가슴 멍울진데가 아플 때도 있고, 아랫배가 미친듯이 아플때도 있고.. 생리통 때문에 병원도 엄청 다녔는데 차도가 없어요T.T.. 생리통을 거의 15년 앓다보니 약도 여러가지 많이 바꿔먹었습니당.게보린부터 시작해서 펜잘이나 솔루펜 등등. 최근에는 타이레놀을 알아보게 되었습니다.

제가 식습관도 불규칙한데다, 자극적인 음식+과식+ 급히 먹는 습관이 있다보니 위가 안 좋아요.저의 유일한 고질병, 위염T.T..ㅋㅋㅋ 식습관 바꿔보려고 해도 잘 안됨. 그래서 공복에 약 먹는걸 엄청 꺼리거든요.  타이레놀은 공복 섭취 가능 ! 확실히 먹었을 때 위쓰림이나 더부룩한 느낌이 훨씬 덜 하다 보니 좀 더 편하게 먹을 수 있다고 하네요.그래도 혹시 모르니 공복에는 자제 하는 편이예요. 타이레놀이 종류가 많아요.생리통용인 우먼스 타이레놀도 있고, 유아용 160mg 짜리도 있고.제일 자주 사다두는건 500mg , 650mg두 종류입니당.  생리통 때문이면 우먼스 타이레놀만 먹어도 되는데, 보통 진통제 사 놓으면 온 가족이 다 먹게 되고 증상도 제각각이라 우먼스 타이레놀보다는 그냥 타이레놀 사다 두게 되더라구요.생리통 뿐 아니라 해열, 근육통, 신경통에도 잘 들으니까여 ㅋㅋㅋ   파란색이 650mg, 빨간색이 500mg예요.보통 약국가서 타이레놀 주세요

하면 650mg짜리 주시는 듯 !무슨 차인가 약사님한테 물어봤더니 500mg는 효과가 빠른 대신 효과가 조금 짧고(4

6시간), 650g은 효과가 느린대신 오래간다고 !(8시간) 성인기준으로 1

2정씩 섭취, 하루에 8정까지 복용해도 괜찮다곤 하는데사실 그 정도로 아프면 병원 가야할 듯..ㅋㅋㅋT.Tㅋㅋㅋ500mg 기준으로 하나만 먹어도 괜찮다고 하시네요. 생리통이나 두통 같은 경우는 거의 만성 질환이잖아요?그러다 보니까 다른 약보다 많이, 자주 먹는 약이기도 한데,  임신 중 복용할 수 있는 제품이기도 하니까 조금 안심되는 느낌도 있고,저같이 습관성 위염있는 분들껜 좀 더 덜 부담 되지 않을까 싶어요.   생리통도 생리통이고.. 두통도 그렇고, 아프면 엄청 서럽쟈나여 T.T 예전엔 무식하게 참았는데, 참는게 능사가 아니더라구요. 나만 아프고, 힘들고 T.Tㅋㅋ매일 챙겨 먹는 것도 아니고 많아야 한 달에 3일이라 아프면 재깍 재깍 잘 챙겨 먹기로 !    ..기관지가 튼튼한 저도 코가 매운데, 천식이 있는 분들은 오죽 답답할까 싶습니다.

집에 귀가하셔서는 콧속과 온 몸을 비누로 깨끗이 씻어주세요. 참벗통증의학과는 약물로서 통증을 치료하는 병원입니다.

이때 사용하는 약물은 소염진통, 근육이완 효과가 있습니다.

 간혹, 아픔을 참다못해 진통제종류 중에서 마약처럼 강력한 주사를 맞았다는 얘기를 주위에서 들어보셨을 겁니다.

물론 이때 사용하는 마약성 진통제 종류는 구속되어지는 마약이 아닙니다.

통증을 진정시키는 목적으로만 허가가 된 합법적인 약입니다.

그러나 너무 많이 사용하면 치명적인 부작용이나 중독현상이 나타날 수있으므로 반드시 의사의 처방아래, 적정량을 사용해야 합니다간혹 뉴스에서 마약중독자들이 병원 약창고를 터는 사건들이 보도되기도 하는데, 치료에 필요한 소량보다 훨씬 많은 양을 반복적으로 투약했을 때 중독되는 것입니다.

하지만 진통제 종류 사용을 전문의에게 치료용으로 받았을 경우, 중 독현상이 나타나는 비율은 0.03%도 채 되지 않습니다.

그러니까 99.9프로 이상은 안전합니다.

이렇게 쎈 진통제종류들은 말기암처럼 웬만한 약이 듣지 않는 경우, 수술을 앞두고 전신마취, 수술 뒤에 나타나는 통 증, 허리디스크로 인한 염증을 진정시킬 목적으로 다양하게 사용됩니다.

수면내시경에 사용되는 수면 유도 약물도 진통 제 종류 중 하나 입니다.

또는 의사의 처방없이도 약국에서 구매해 진통제 사용이 가능합니다.

몸이 으슬으슬 춥거나, 머리가 아플 때 떠 올리는 약들도 진통 효과가 있는 약제들입니다.

무릎뒤쪽통증, 운동후 나타났다면무릎뒤쪽통증, 운동후 나타났다면안녕하세요

요즘처럼 포근해지는 봄철에는 바깥활동이 늘어납니다.

그리...blog.naver.com 진통제종류는 크게 해열과 소염작용으로 나뉘는데 해열작용은 타이레놀,펜잘,게보린 등이 소염작용은 아스피린,캡슐로 된 생리통약 등이 해당됩니다.

각 성분에 따라 효과와 부작용이 다르므로 내 건강상태와 증상에 맞는 약을 올바르게 선택하세요. 참벗마취통증의학과의원경기도 광명시 광명동 158-72상세보기지도보기-->참벗마취통증의학과의원(광명점)꽉 막힌 출퇴근 길에 오래 버스를 타고 가거나 택시 운전기사 아저씨의 운전법에 급제동이 자주 걸리면말 못할 울렁거림과 함께 두통이 찾아와 약 부터 찾게된다.

가방에 한 통 가지고 다니면 좋은 휴대용 상비약!가끔가다 찍어놓은 휴대폰의 두통약 사진만 모아보니 은근 많네.요즘 도심에 약국이 많지만 내가 아파서 두통약 같은걸 사려 찾으면 꼭 길건너나 멀리에 있는 느낌이 든다.

얼마 전 머리가 너무 아파서 친구에게 약국 보이면 말하라고 했다 "편의점에서도 요새 팔잖아

"란 얘기에근처에 있는 CU에 갔더니 가정상비약이라고 해서 밴드 부터 두통약, 연고 까지 판매하는 부스를 봤다.

제일 위에 빨간 패키지가 눈에 띄던 타이레놀 500을 3000원 쯔음 가격에 샀다.

나는 두통약을 달고 사는 편이다.

더 정확히는 진통 효과가 있는 약이 그러한데편두통이 종종 있고 생리통이 심한 편이다.

종종 컨디션이 좋지 않을 땐좋아하는 커피를 마셔도 편두통이 생길 때가 있다.

희한하네, 어제는 아메리카노 그란데로 두 잔 마시고도 기분 좋았는데오늘은 톨 한잔 비우기가 쉽지 않아.딱따구리가 왼쪽 머리를 나무 쪼아대듯 두드리는 기분이 들 때가장 효과적인 방법 또한 상비하고 다니는 두통약이다.

자주 찾는 타이레놀 500은워낙 오래 알아온 진통제 겸 두통약이다.

요즘 약국 뿐 아니라 급히 보이는 편의점에서도 쉽게 만날 수 있어 좋은데타이레놀500의 숫자 표기는 500mg의 성분이 포함됐다는 의미라고.그리고 그 성분은 아세트 아미노펜이다.

단일 성분으로 두통해열진통제 효과가 모두 있어약한 몸살에 약 여러 개 말고 타이레놀 한 알 먹기 괜찮다.

생리통이나 편두통에도!■ 건강 상식 : 아세트 아미노펜아세트아미노펜은 성분 명으로 1950년대에 미국에서 개발된 타이레놀(tylenol)이라는 단일제제의 상품명으로 잘 알려져 있다.

인체 내에서 통증을 전달하는 프로스타글란딘의 생합성을 방해해 진통 효과를 주며 해열 작용도 한다.

아스피린에 비하여 항염증 효과는 미미하지만, 진통 및 해열 효과가 뛰어나발열이나 통증, 두통, 치통 등에 널리 쓰인다.

의사의 처방 없이 살 수 있는 일반의약품에 속한다.

허용된 용량보다 많이 복용하거나 아세트아미노펜이 포함된 여러 제품을 동시에 복용하는 경우간에 치명적 손상을 초래할 수 있다.

또 아세트아미노펜 복용중에 음주를 하는 경우에도 간 손상의 위험성이 높아질 수 있다.

 한 박스에는 8개의 흰 알약 타입이 코팅되어 들어 있고어린이 안심 포장으로 구성됐다.

한 알씩 나누어 휴대하고 다닐 수도 있게절개선 처리가 되어 있어나도 작은 가방 속 안주머니에 2개씩 찢어서 넣어 다니다가 급할 때 먹곤 한다.

저번에는 향수클래스에 참여했는데블라인드 테스트로 여러 향을 계속 맡아야 할 일이 있었다.

코를 리프레쉬 하기 위해서 커피콩 향도 가끔 맡았는데여러 향이 머릿속에서 합쳐지며향을 맞추는 이벤트에 참여하다 보니 속이 울렁대며 머리가 아파가방에 가지고 다니던 타이레놀 한 알을 슬쩍 삼켰다.

???? 그 외에도 나는 한 달에 한 번씩은 꼭 진통제를 먹어줘야 해서이왕이면 한 브랜드 약으로 통일해 먹으려 한다.

기분 상 괜히 이것저것 먹으면 건강에 안좋고 내성만 생길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참고로 타이레놀 500은 여러 진통제에 포함되는 카페인 성분이 들어있지 않아내성의 우려를 한꺼풀 덜 수 있다.

그 외에는 위장장애를 일으키지 않는 성분으로공복인데 너무 아플 때 빈속에 바로 먹어도 위 따가움이나 불편함을 덜 느낄 수 있다고 한다.

물과 함께 꿀꺽! 알약을 삼켜주면 된다.

만 12세 이상 소아와 성인의 경우1회에 1-2정이 정량이고하루에 2-4회 먹을 수 있는데 복용 시간 텀을 4-6시간 꼭 두고 먹는게 좋다.

하루에 8알 넘게 먹지 않도록 유의하면 된다.

??그 외에 특별히 주의할 점은술 먹은 사람은 복용하지 말것 이라고 적힌 경고문구.음주 상태로 타이레놀 500을 섭취하면 간에 손상을 줄 수 있다고 하며하루 8알 권장량 이상 복용 시에 또한 간에 무리가 갈 수 있어이 두 가지는 꼬옥 유념하면 좋겠다.

그 외의 복용 전 경고 문구도 자세히 표기되어 있으니타이레놀 먹기 전에 한 번 꼼꼼히 읽으면 더 좋겠다.

?????그렇지 않고는 두통이나 생리통의 진통 기능과몸살나서 열날 때 해열 효과로 단일 성분으론 꽤 오래 사용되어온 일반 약.위에 무리를 덜 주고 FDA가 임신 중 복용도 가능하다고 소개한 꽤 안전한 약물이다.

야근하는 지금도 내 책상 한켠에 놓여있는 상비약!???<공감 하신다면 응원해 주세요-!>?한국존슨앤드존슨에서 소정의 원고료와 정보를 받아 제작되었으며, 제품은 직접 구매하였습니다.

본 제품은 일반의약품으로 자세한 설명은 설명서 및 약사에게 문의하세요.개인 소장용 스크랩을 제외한??? 출처를 밝히지 않는 퍼감/도용을 절대 금합니다.

 ..기관지가 튼튼한 저도 코가 매운데, 천식이 있는 분들은 오죽 답답할까 싶습니다.

집에 귀가하셔서는 콧속과 온 몸을 비누로 깨끗이 씻어주세요. 참벗통증의학과는 약물로서 통증을 치료하는 병원입니다.

이때 사용하는 약물은 소염진통, 근육이완 효과가 있습니다.

 간혹, 아픔을 참다못해 진통제종류 중에서 마약처럼 강력한 주사를 맞았다는 얘기를 주위에서 들어보셨을 겁니다.

물론 이때 사용하는 마약성 진통제 종류는 구속되어지는 마약이 아닙니다.

통증을 진정시키는 목적으로만 허가가 된 합법적인 약입니다.

그러나 너무 많이 사용하면 치명적인 부작용이나 중독현상이 나타날 수있으므로 반드시 의사의 처방아래, 적정량을 사용해야 합니다간혹 뉴스에서 마약중독자들이 병원 약창고를 터는 사건들이 보도되기도 하는데, 치료에 필요한 소량보다 훨씬 많은 양을 반복적으로 투약했을 때 중독되는 것입니다.

하지만 진통제 종류 사용을 전문의에게 치료용으로 받았을 경우, 중 독현상이 나타나는 비율은 0.03%도 채 되지 않습니다.

그러니까 99.9프로 이상은 안전합니다.

이렇게 쎈 진통제종류들은 말기암처럼 웬만한 약이 듣지 않는 경우, 수술을 앞두고 전신마취, 수술 뒤에 나타나는 통 증, 허리디스크로 인한 염증을 진정시킬 목적으로 다양하게 사용됩니다.

수면내시경에 사용되는 수면 유도 약물도 진통 제 종류 중 하나 입니다.

또는 의사의 처방없이도 약국에서 구매해 진통제 사용이 가능합니다.

몸이 으슬으슬 춥거나, 머리가 아플 때 떠 올리는 약들도 진통 효과가 있는 약제들입니다.

무릎뒤쪽통증, 운동후 나타났다면무릎뒤쪽통증, 운동후 나타났다면안녕하세요

요즘처럼 포근해지는 봄철에는 바깥활동이 늘어납니다.

그리...blog.naver.com 진통제종류는 크게 해열과 소염작용으로 나뉘는데 해열작용은 타이레놀,펜잘,게보린 등이 소염작용은 아스피린,캡슐로 된 생리통약 등이 해당됩니다.

각 성분에 따라 효과와 부작용이 다르므로 내 건강상태와 증상에 맞는 약을 올바르게 선택하세요. 지도보기50m� NAVER Corp.??? /OpenStreetMap
?? ???
?� NAVER Corp. /OpenStreetMap참벗마취통증의학과의원경기도 광명시 광명동 158-72상세보기지도보기-->참벗마취통증의학과의원(광명점)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