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원미경



70년대와 80년대를 배경으로 남편 봉삼봉과의 핑크빛 로맨스를 보여줄 예정이다.

 지난해 KBS ‘너를 기억해’에서 출산 연기로 화제가 된 바 있는 신예 이봄은 영화 ‘어우동-주인 없는 꽃’, ‘뷰티 인사이드’ 등에서도 활약을 보여준 신예로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14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원미경이 80년대 당시 청춘 스타로 인기를 끌었던 만큼, 그녀의 젊은 시절로 출연하게 된 이봄이 원미경과의 싱크로율을 어떻게 보여줄 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가화만사성’은 차이나타운 최대 규모의 중식당 가화만사성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봉씨 일가의 성장기를 담은 드라마다.

오는 27일 첫 방송.http://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0579384??, '?????' ??????? ??[??????=??? ??] ?? ??? MBC ? ????? ???????? ??? ??.   ? ? ??? ??? ?????? ??? ...entertain.naver.com   하지만 보통 그들이 유명해 진 이후 얼굴이 알려져 있던 시절의 모습들이라서 그들의어린 시절 모습은 보기가 힘듬니다.

  예전에 연예인들이 귀하고 방송국이 몇개 없던 시절에는스타쇼 라는 이름의 연예인들의 일생을 다루는 프로가 있어서 인기 연예인들이 출연해서그들의 어린시절 부터 알려주는 친절한 프로(?)가 있었지만 요즘은 그런 프로는보기 힘든 것이 사실이죠.  왜냐면 방송도 많고 연예인들이 폭발적으로 늘었고대부분의 연예인들이 반짝 스타라서 이름과 얼굴이 그리 대중적이지 못해서 아마도 방송계에서 그런 프로는 지양하고 있는 듯 하네요. 그중에 예전 80년대 유명 여자 탈렌트 중 원미경씨라고 있었습니다.

   물론 지금도 지명도가있고 명성이 있는 여자탈렌트지요.  그녀의 여고생 시절 모습이 있습니다.

  당시 유명했던 학생중앙의 표지모델로 처음 세상에 얼굴을 알렸나 봅니다.

  그 시절 수많은 연예인들은 그런 방식으로 얼굴을 알리고 연예계에 데뷔했었지요. 보시면 알겠지만 1978년 8월호의 학생중앙 표지모델로 처음나왔던 그녀는 청순하다 못해아주 풋풋했습니다.

    너무도 풋풋해서 그녀가 그녀인지는 못 알아 볼 정도였지요.아마도 졸업 후 많이 세련되게 모습이 변한 모습입니다.

  아직은 옛날 사고방식이 많이 남아 있던 1978년 여고2학년생의 어깨를 드러내놓은 모습이 당시로써는정말로 충격적인 모습이었습니다.

   아마도 그대 이렇게 과도하게 어깨를 노출하고 모델로 나왔던 모습은 원미경씨가 처음이 아니었나 싶고 실제로도 그랬습니다.

저 역시 이 모습이 강렬하게 남아 있었고 먼 시간이 지나 이 모습이 원미경씨였다라는 것을 알고는 더더욱 놀랐었지요. 당시 원미경씨는 서울여고 학생이었다고 합니다.

  78년도 학생중앙 표지모델로 알려지고 그해그 유명한 미스롯데 선발대회에 지원해서 그해 미스롯데에 뽑혔다고 하네요.이미숙씨도 비숫한 시기에 학생중앙 모델로 나왔고 같은 대회에 출전했다고 합니다.

아래 모습이 다 78년도 그녀의 모습이라고 하니 놀랍네요.  그리고 인터넷에 그녀의 졸업식 당시의 모습이있는데 위에 학생중앙 표지모델과 미스롯데에 뽑힌 이후 유명해 진 이후의 모습같습니다.

아마도 졸업식날에도 주목을 많이 받았을 것이라 보이네요.  사진속에는 졸업식 당일날 꽃다발을 들고 학교 정문 앞에서 찍은 그녀의 사진이 보입니다.

그리고 이제는 점점 잊혀져 가는 서울여고의 옛 교복 모습이 보입니다.

경기여고와 서울여고. 한성여고 등은 그 시절 지명이 들어간 학교들로써 서울에서도유명했었던 학교들이고 더우기 서울여고는 교복도 참 예뻐서 유명했지요. 참 그 시절에는 교복도 이쁜 교복이 많았습니다.

  보통 일반적인 여고생 교복에서벗어났던 교복을 입었던 학교학생들이 참으로 인기가 많았지요.  그 가운데는 박근혜씨의성심여고 교복도 참 으로 이뻤구요.  언젠가 한번 다룰려구요.  자료 준비 중입니다.

 풋풋한 모습으로 세상에 알려졌던  원미경씨의 여고생 시절의 모습을 그 시절그 때를 기억하고자 하는 의미에서 소중하게 기록해 봅니다.

?..옛날 광고영상 좀 찾아보다가ㅋㅋㅋ우연히 발견한 피어리스 광고...원미경님이 광고 모델이었는데  예전에 원미경-이민정 닮은꼴이란 글을 봤던 기억이 있어 유심히 보니....진짜 이민정과 닮았음ㅋㅋㅋㅋㅋㅋㅋ       아래는 이민정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하지만 보통 그들이 유명해 진 이후 얼굴이 알려져 있던 시절의 모습들이라서 그들의어린 시절 모습은 보기가 힘듬니다.

  예전에 연예인들이 귀하고 방송국이 몇개 없던 시절에는스타쇼 라는 이름의 연예인들의 일생을 다루는 프로가 있어서 인기 연예인들이 출연해서그들의 어린시절 부터 알려주는 친절한 프로(?)가 있었지만 요즘은 그런 프로는보기 힘든 것이 사실이죠.  왜냐면 방송도 많고 연예인들이 폭발적으로 늘었고대부분의 연예인들이 반짝 스타라서 이름과 얼굴이 그리 대중적이지 못해서 아마도 방송계에서 그런 프로는 지양하고 있는 듯 하네요. 그중에 예전 80년대 유명 여자 탈렌트 중 원미경씨라고 있었습니다.

   물론 지금도 지명도가있고 명성이 있는 여자탈렌트지요.  그녀의 여고생 시절 모습이 있습니다.

[원미경] 세상에나..


  당시 유명했던 학생중앙의 표지모델로 처음 세상에 얼굴을 알렸나 봅니다.

  그 시절 수많은 연예인들은 그런 방식으로 얼굴을 알리고 연예계에 데뷔했었지요. 보시면 알겠지만 1978년 8월호의 학생중앙 표지모델로 처음나왔던 그녀는 청순하다 못해아주 풋풋했습니다.

    너무도 풋풋해서 그녀가 그녀인지는 못 알아 볼 정도였지요.아마도 졸업 후 많이 세련되게 모습이 변한 모습입니다.

  아직은 옛날 사고방식이 많이 남아 있던 1978년 여고2학년생의 어깨를 드러내놓은 모습이 당시로써는정말로 충격적인 모습이었습니다.

   아마도 그대 이렇게 과도하게 어깨를 노출하고 모델로 나왔던 모습은 원미경씨가 처음이 아니었나 싶고 실제로도 그랬습니다.

저 역시 이 모습이 강렬하게 남아 있었고 먼 시간이 지나 이 모습이 원미경씨였다라는 것을 알고는 더더욱 놀랐었지요. 당시 원미경씨는 서울여고 학생이었다고 합니다.

  78년도 학생중앙 표지모델로 알려지고 그해그 유명한 미스롯데 선발대회에 지원해서 그해 미스롯데에 뽑혔다고 하네요.이미숙씨도 비숫한 시기에 학생중앙 모델로 나왔고 같은 대회에 출전했다고 합니다.

아래 모습이 다 78년도 그녀의 모습이라고 하니 놀랍네요.  그리고 인터넷에 그녀의 졸업식 당시의 모습이있는데 위에 학생중앙 표지모델과 미스롯데에 뽑힌 이후 유명해 진 이후의 모습같습니다.

아마도 졸업식날에도 주목을 많이 받았을 것이라 보이네요.  사진속에는 졸업식 당일날 꽃다발을 들고 학교 정문 앞에서 찍은 그녀의 사진이 보입니다.

그리고 이제는 점점 잊혀져 가는 서울여고의 옛 교복 모습이 보입니다.

경기여고와 서울여고. 한성여고 등은 그 시절 지명이 들어간 학교들로써 서울에서도유명했었던 학교들이고 더우기 서울여고는 교복도 참 예뻐서 유명했지요. 참 그 시절에는 교복도 이쁜 교복이 많았습니다.

[원미경] 해결책이 있는지



  보통 일반적인 여고생 교복에서벗어났던 교복을 입었던 학교학생들이 참으로 인기가 많았지요.  그 가운데는 박근혜씨의성심여고 교복도 참 으로 이뻤구요.  언젠가 한번 다룰려구요.  자료 준비 중입니다.

 풋풋한 모습으로 세상에 알려졌던  원미경씨의 여고생 시절의 모습을 그 시절그 때를 기억하고자 하는 의미에서 소중하게 기록해 봅니다.

?.여배우 원미경   어제 머리하러 미용실에 들렀다가 제가 어릴때 본 여배우 기사를 봤네요. 아주 어릴때 TV에서 본... ... 정말 이쁜 언니로 기억되는 여자여배우 원미경.수많은 작품속에서 동양적이면서도 서구적이고 비교할데없이 특별하고 매력적인 CF의 퀸이었어요. 여성잡지의 는 있는 그대로의 원미경의 모습이 여전히 예뻣다고 하는데요. 예쁜지는 않죠. 이건 그 느낌보다는 아름답다는 표현이 맞는거 같아요.  또래 여배우들이 아둥바둥 젊어지는 신비의 묘약을 찾아 헤메는동안 좀더 인생을 맛깔나게 즐길줄 아는 그녀는 그녀의 세계에 내실을 기한거 같아요.        그녀가 보여줄 새로운 MBC 드라마 '가화만사성' 그녀가 연를 한발 벗어나 살아온 삶 같기도하고 그나이에 다르게 아름다운 이유인듯 합니다.

   w3.org/1999/xhtml") -->NewsEn 원미경을 보면서 생각나는 것이 있어서 글을 써본다.

다음의 인터뷰기사가 가슴에 와 닿는다.

“저는 동시대 사람들과 같이 늙고 싶어요. 배우라고 해서 늙어가는 것을 멈추고 젊음을 유지해야 한다면 얼마나 부자연스러운 일이에요. 사실 늙음도 아름다움이거든요. 신이 인간을 늙게 함으로써 아름다움을 지속시키는 것이라고도 하잖아요. 오랜만에 저를 보는 사람들이 ‘어, 나만 늙은 게 아니네. 원미경도 같이 늙어가네’ 그랬으면 좋겠어요”사람은 누구나 늙어간다.

살아있는 생명체는 늙음을 피할 수 없다.

아무리 얼굴을 성형해댄다고 해도 나이는 어쩔 수 없다.

배운 사람이나 못배운 사람이나 돈이 많고 적고 상관없이 세월을 이기는 장사는 없다.

나는 과거에 TV에 이골나게 나왔지만 요즈음은 그런 기회도 없고 나가지 않는 것을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과거 나와 함께 활동했던 사람이 오랜만에 TV에 나오면 대뜸 나오는 일성이 한결같다.

어참! 저사람이 저렇게 늙었나! 그러면서 내얼굴을 들여다 본다.

내가 나이든 것은 생각하지 못하고 남의 늙음을 탓하고 있는 내자신이 놀랍다.

원미경 역시 세월을 빗겨가지 않았다.

그러나 다시 14년만에 컴백한다고 하니 기대가 된다.

지금도 아름답다.

참 곱게 나이들어가는 모습이 보기좋다.

        </main>w3.org/1999/xhtml") -->NewsEn 원미경을 보면서 생각나는 것이 있어서 글을 써본다.

다음의 인터뷰기사가 가슴에 와 닿는다.

“저는 동시대 사람들과 같이 늙고 싶어요. 배우라고 해서 늙어가는 것을 멈추고 젊음을 유지해야 한다면 얼마나 부자연스러운 일이에요. 사실 늙음도 아름다움이거든요. 신이 인간을 늙게 함으로써 아름다움을 지속시키는 것이라고도 하잖아요. 오랜만에 저를 보는 사람들이 ‘어, 나만 늙은 게 아니네. 원미경도 같이 늙어가네’ 그랬으면 좋겠어요”사람은 누구나 늙어간다.

살아있는 생명체는 늙음을 피할 수 없다.

아무리 얼굴을 성형해댄다고 해도 나이는 어쩔 수 없다.

배운 사람이나 못배운 사람이나 돈이 많고 적고 상관없이 세월을 이기는 장사는 없다.

나는 과거에 TV에 이골나게 나왔지만 요즈음은 그런 기회도 없고 나가지 않는 것을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과거 나와 함께 활동했던 사람이 오랜만에 TV에 나오면 대뜸 나오는 일성이 한결같다.

어참! 저사람이 저렇게 늙었나! 그러면서 내얼굴을 들여다 본다.

내가 나이든 것은 생각하지 못하고 남의 늙음을 탓하고 있는 내자신이 놀랍다.

원미경 역시 세월을 빗겨가지 않았다.

그러나 다시 14년만에 컴백한다고 하니 기대가 된다.

지금도 아름답다.

참 곱게 나이들어가는 모습이 보기좋다.

        </main>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