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안양괴한



이로 인해 ㄱ씨(70·여)가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고, ㄴ씨(65·여)는 부상했으나 다행히 의식을 되찾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 흉기로 ㄱ씨 등을 찌르고 있던 괴한을 발견해 테이저건을 쏴 검거했다.

검거 직후 괴한은 “청산가리를 먹news.khan.co.kr 경기 안양의 한 상가 건물 2층 주점 안에서 괴한이 흉기를 휘둘러 1명이 숨지고 1명은 다쳤다.

25일 오전 8시쯤 안양시 동안구의 한 유흥가 상가 건물 2층 주점에서 한 남성이 알 수 없는 이유로 건물 여성 청소근로자 2명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이로 인해 ㄱ씨(70·여)가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고, ㄴ씨(65·여)는 부상했으나 다행히 의식을 되찾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출동, 흉기로 ㄱ씨 등을 찌르고 있던 괴한을 발견해 테이저건을 쏴 검거했다.

검거 직후 괴한은 “청산가리를 먹었다”고 주장했고, 경찰은 그를 병원으로 옮겼으나 담당 의사는 “음독한 소견은 보이지 않는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안양괴한] 얼마나 더..


아직 피의자와 피해 여성 간 관계는 확인되지 않았다.

해당 주점 업주는 ㄱ씨 등에게 가게 청소를 요청해 ㄱ씨 등이 청소를 하던 중 변을 당한 것으로 파악됐다.

잠시 글을 쓰고 있는 사이에 올라온 기사.명백한 페미사이드다.

강남역 여성혐오살인 사건을 우리 사회는  끝끝내 '여성혐오'라 명명하길 거부했고, 온라인에 퍼져 있는 여성혐오 담론은 아무런 효과적 제재없이 더욱 퍼져만 갔다.




그 결과가 이것이다.

오늘 아침 벌어진 무차별 여성 살해이다.

지금 내 소원은, 내가 '여자'이며 그래서 언제든지 공격받을 수 있는 취약한 위치에 있다는 것을 단 하루라도 자각하지 않고 살아보는 것이다.

벌어지는 사건을 외면하면서 거짓으로 느끼는 평온이 아니라, 진짜 내가 이 사회에서 '안전'하다는 걸 느껴보고 싶다.

내 성별로 인해 모욕당하거나 공격받거나 위험에 처할 공포를 느끼지 않으며 살아보고 싶다.

'강남역' 이후에도 "여자라서" 살해됐다 - 오마이뉴스'강남역 여성 살해 사건' 이후에도 변한 건 없었다.

여성은 여전히 "홧김에" 살해되고, "충동을 참지 못해" 성추행 당했으며, 그저 "길을 지나다" 흉기와 둔기로 피습됐다.

지난 5월 17일 새벽, 서울 강남역 인근 공용 화장실에서 20대 여성이 처음 본 남성에게 흉기로 수차례 찔려 사망한 사건이 발생했다.

이후 '강남역 1...www.ohmynews.com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