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오징어 김밥



아침부터 리우올림픽 개막식 틀어놓고 있어요.주말점심은 간단히 먹기로

내맘대로김밥 몇줄 싸서 먹으려구요.냉장고 속 반찬들 꺼내서 만들어본 꽈리고추오징어김밥 과 양배추너겟김밥뭐 먹을래? 입맛 따라 골라먹을 수 있게 두가지 버전으로 만들어봤어요.딱히 뭐라고 이름 붙여야할지 몰라 요렇게...오이지 듬뿍 넣은 요건 오이지김밥이라고 해야하나 ㅎㅎ우선 꽈리고추오징어김밥 재료는요...정말 별거 없어요.반건조오징어랑 꽈리고추 넣어 달콤짭짤하게 볶아놨던 꽈리오징어볶음,친정엄마가 담가주신 오이지,총각김치, 단무지그리고 당근채볶음여기에 렌틸콩밥김위에 렌틸콩밥 얇게 펴서 깔아주고 단무지, 꽈리고추오징어볶음, 오이지, 당근볶음, 총각김치 요렇게 넣고 돌돌 말아주면 돼요.밥은 소금, 통깨, 참기름으로 밑간 살짝 했구요오이지는 따로 무치지 않고 물기만 쪼옥

짜서 넣었구요내맘대로 김밥이죠 ㅋㅋ꽈리고추오징어김밥? 오이지김밥?오이지를 듬뿍 넣었으니 오이지김밥이라고 해도 좋구요.달콤짭짤한 오징어꽈리고추볶음이 들어갔으니 오징어꽈리고추김밥이라고 해도 좋구요.이름이야 뭐 붙이기 나름이죠.이거랑 양배추너겟김밥 두종류 만들어서 골라먹기? 아니 같이 먹기 ㅋㅋ주말점심! 뭐 먹을래? 간단하게 김밥 어때?햄이나 소세지 없이도 충분히 맛있는 김밥이 가능해요 ^^내가 만들었지만 정말 맛있당 그냥 먹어도 손색이 없는 별미반찬 꽈리고추오징어볶음을 넣었더니짭짤 달콤한 맛도 좋고 식감도 좋구요.반건조 오징어라 딱딱하지도 않고 적당히 부드럽게 씹히는 맛이 있어 좋아요.아삭한 총각김치도 제몫했구요.꼬들꼬들한 오이지는 신의 한수


단무지를 무색하게 만드는 엄마표 오이지에요.제 맘대로 만들어먹는 김밥, 이게 바로 집밥, 엄마표김밥의 매력 아니겠어요?매번 색다르게 만들어먹는 김밥을 전 넘 애정하고 있어요.그래서 그런지 제 블로그엔 김밥시리즈가 엄청 나죠 ㅋㅋㅋ요거 요거 정말 별미김밥이에요.이웃님들도 한번 만들어보세요.달콤하면서도 짭짤하게 꽈리고추랑 반건조 오징어 넣고 밑반찬 부터 만들어놓고 말이죠 ㅎㅎㅎ요런 김밥은 어떠세요?이것도 제맘대로 이름 붙여봤어요.양배추너겟김밥 양배추너겟김밥 재료는아삭이상추 또는 로메인상추채썬 양배추노릇하게 구운 너겟, 단무지렌틸콩밥역시 김위에 밑간해놓은 밥 깔아주고 아삭이상추와 채썬 양배추 듬뿍,너겟 그리고 단무지 넣어주면 끝!!!!돌돌 말아주세요.마요네즈 뿌리기전 야채듬뿍 양배추너겟김밥그리고 먹기좋은 두께로 썰어 접시에 담고 마요네즈 뿌려주면내맘대로 양배추너겟김밥 완성이에요.야채가 듬뿍 들어간 다이어트김밥이라고 하고 싶은데너겟에 마요네즈가 들어갔으니 ㅋㅋㅋㅋ이거 김밥 이름 어때요?더 좋은 이름 있으면 알려주세요.치킨마요김밥이라고 해도 되겠죠?너겟이랑 마요네즈도 들어 있으니 말이에요 ㅋㅋ마요네즈를 뿌리기전에는 요래요


아삭이상추 듬뿍! 양배추채 듬뿍!큼직한 너겟과 양배추재료는 정말 심플하죠?양배추에 마요네즈를 넣고 버무려 넣어서 싸도 좋지만그보단 이렇게 따로 뿌려주는게 김밥 말기가 훨씬 수월해요.치킨마요김밥이라 불러도 될 양배추너겟김밥이대로 먹으면 칼로리 부담이 훨씬 줄어들겠죠?다이어트 하고 싶으신 분들은 너겟 대신 닭가슴살 넣고 야채 듬뿍 넣으면 다이어트 김밥도 될 수 있겠어요.그래도 맛을 위해선 과감하게 마요네즈를 뿌려줘야죠아삭아삭한 상추와 채썬 양배추가 개운한 식감을 느끼게 해주면서 왠지 몸이 가벼워질것만 같은착각을 불러일으키게 해주네요.이웃님들이라면 뭐 먹을래요?양배추너겟김밥 vs 꽈리고추오징어김밥 전 당연히 둘다 먹겠지만요.주말이라 늦잠 주무신 분들,  열대야 때문에, 리우올림픽 때문에 잠 설치신 분들주말 점심은 간단히 내맘대로 김밥 돌돌 말아드시는거 어때요?오징어를 쫑쫑 썰어서고추랑 파 마늘을 기름에 달달볶다가오징어도 넣어서물기가 날라갈때 까지매콤하게 볶아 준비하고햄도 굽고계란지단도.집에 김밥김이 없어서그냥파래김에 김밥을 쌌더니사진빨이 영.......ㅡ.ㅜ그래도매콤하고오징어가 톡톡 쫄깃해서정말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com/sysjej0327/220766290373????? ???? ?????? ??? ?? ?? ????????? ???


?? ??? ??? ????

? ?? ???? ??...blog.naver.com?고슬고슬하게 지은밥에 소금이랑 참기름을 넣고 골고루 버무려삼각김밥틀에 밥→ 오징어 젓갈→ 밥 순서로 넣고 주먹밥을 만들어요? 틀에서 꺼낸 주먹밥에 데리야끼 소스를 바르고 중약불에서 마른팬에 노릇하게 구워내면 끄읕


 준비한 김으로 삼각김밥 아랫부분을 감싸서 플레이팅

 나가서 사먹는 날씬한 삼각김밥이 아니라두툼하게 만들어져서한개만 먹어도 배가 부른 푸짐 삼각김밥예요밥 위에 데리야끼 소스를 발라 노릇하게 구워내니맛도 좋지만보기도 좋아요뭐 귀찮으면 패쓰하면 도니까요 점심 한끼 정도는반찬이 필요없는 이런 레시피도 괜찮지 않을까요

저만 괜찮은걸까요?그저 덥다는 핑계로밥하기 싫어서 갖은 꼼수를 부리고 있는 소침이네집 게으름이 아줌마예요한개씩 들고 먹음 설겆이도 없어요

[오징어 김밥]


ㅎ엄마가 쬐끔 걱정이었는데엄마도 잘 드셨으니가끔 만들어먹는걸로


게으른 딸을 낳으셔서 팔순이신 엄마가 삼각김밥을 다 드셔보시네요엄마왈 출세했다시네요

이제 방학 시작앞으로 아이들이 좋아하는간식이랑 간단식 열심히 폿팅할께요

??   ??연희동의 핫 플레이스인 연희김밥.김밥 하나만으로 이렇게 유명해질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을 했는데,과연 얼마나 맛있는 맛을 가지고 있길래 이렇게 유명한가 해서 방문해봤답니다.

?메뉴는 여러 종류의 김밥으로만 이루어져 있는데요.여러 종류의 맛을 한 번 즐겨보고 싶었는데. 이 날 모든 메뉴가 준비되어 있지는 않았어요.??영업신고증과 특허증. 바로 매운 오징어 김밥으로 특허를 받은 특허증이었는데요.이곳의 매운 오징어 김밥은 어디에서도 맛보지 못했던 새로운 맛을 선물해주었어요.??쉴 새없이 김밥을 싸고 계신 주인 아저씨의 손과 수북히 쌓여가는 김밥들.조금 아쉬운 점이 있었다면 사장님께서 조금만 웃어주셨더라면 더 좋지 않았을까 하는 것이에요.?제가 주문한 것은 연희김밥(1,500원)과 꼬마김밥(1,000원), 매운오징어꼬마김밥(1,000원)이에요.요즘 김밥헤븐만 가도 일반 김밥이 한 줄에 2,000원은 거뜬히 넘는데 매우 합리적인 가격이에요.?먼저 연희 김밥과 꼬마김밥. 특별한 것은 없는 맛이었는데 저는 개인적으로 김밥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은 밥을 간하는 것이라고 생각해요.적당하게 짭조름하고 고소하게 간 된 김밥의 밥이 정말 맛있네요.어묵, 맛살, 당근, 맛살, 오이, 단무지. 특별할 것 없는 재료인데도 끊임없이 손이가요.?그리고 드디어 맛 본 그 유명한 매운 오징어 김밥.오징어가 익은 것이 아니고 생 것인 것 같던데 손님들이 많아서 사장님께 물어보지는 못했고..언제 한 번 흉내내 볼 기회가 된다면 꼭 흉내내고 싶은 맛이었어요.한 입 먹자마자 입 안에 짭조름하면서 매콤한 오징어의 맛이 전체적으로 지배하는데,오이의 시원한 맛이 매운 맛을 중화시켜주는 것 같았어요.이렇게 맛있는 메뉴들을 맛보고 나니, 다른 메뉴들은 어떤 맛일까 더 궁금해지더라구요.다음 번에는 꼭 산더덕 김밥과 장조림 김밥을 맛보고 싶어요.맛있는 김밥 싸서 날씨 좋은 날 나들이가면 더 좋을 것 같아요^^그럼, 맛있는 식사하세요^^?. 오랜만에 이천냥 김밥 !   신메뉴를 먹기 위해 도시락도 안 싸옴 키�f      신메뉴는 바로바로 오징어김밥 ! 최근 여러 김밥가게에서 진미채로 만든 김밥들이 유행인데혹시 이천냥 김밥도 진미채 김밥을 만든건가 !??!?!! @_@ ?쳄�?쳄�

ㅋㅋㅋㅋㅋㅋ 게다가 착한 가격 2500원 ! 걍 고 !!!!!!!이모 오징어 김밥 한 줄 이요 !!!!      기본메뉴인 이천냥 김밥은 점심시간을 맞아 미리 싸논 게 몇줄 있었지만 오징어김밥은 주문 즉시 쇽쇽 재빠르게 포장해주신당 !!!아주머니가 싸주시는 걸 지켜보니까 ㅋㅋㅋㅋㅋㅋㅋ설마설마 했는데 ㅋㅋㅋ진짜 ㅋㅋㅋㅋㅋ 데친 오징어자?rㅋㅋㅋㅋ!!으악 레알 징어징어라니 ㅋ이거슨 김밥계의 혁신이?い빱빱빱빱빱빱빱빱빱빱빱�진미채는 빠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셀프 계산 후이제 어서 퍼뜩 냉큼 먹어보잣 !      ?� 하이얀 우윳빛깔 매끈 오징어상체속살이 반겨주는네 이름은 오징어 김밥 !      버글버글(밥이 있는거야 없는거야ㅋㅋㅋㅋㅋㅋ)사실 내용물이 큼직하고 투박한게 매력이지요즘인기인 프랜차이즈 김밥집들처럼 깔끔하고 매끈한 맛은 아니다 ㅋㅋ      까꿍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김밥이 너무 허옇믈그리 (?) 하지 않냐, 싱겁겠다, 초장 준비해라 등등의 의견들로 왁자지껄 하였으나한 입 넣는 순간 은근히 매콤한 맛이 입안을 감싸고 안싱겁고 간이 잘 맞는당ㅋ(먹다보니 빨간고추가 있었는데 요녀석이 맵더라!! 스읍)부드럽고 적당히 탱실한 식감의 오징어도 합격 !그냥 데친오징어가 아니라 따로 양념을 하신듯 ㅋㅋ 이거시 웰빙김밥이다아아아 !!이거시 세미베지테리언의 김밥이다 !! (햄이 없음) 하며 만족했다는 후문ㅋㅋㅋㅋㅋ      이모 근데 충무김밥은 서비스에요?(꼬다리 였슴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전에 포스팅했었던 이천냥 김밥의 다른 메뉴 두가지.    ㅋㅋㅋㅋㅋㅋㅋ밥으로 훌라후프 하는 것은 매한가지지 ㅋㅋㅋㅋㅋㅋㅋ   +종로 이천냥 웰빙 김밥 5호선 서대문역 5번출구로 7-10분정도 직진.외환은행과 씨티은행 중간에 위치. AM 5:00

소진시까지(대부분 3시 4시쯤 문 닫으시는 것 같고 ㅋ확실한건 퇴근시간 즈음엔 닫혀있다는 점 !)     . 오랜만에 이천냥 김밥 !   신메뉴를 먹기 위해 도시락도 안 싸옴 키�f      신메뉴는 바로바로 오징어김밥 ! 최근 여러 김밥가게에서 진미채로 만든 김밥들이 유행인데혹시 이천냥 김밥도 진미채 김밥을 만든건가 !??!?!! @_@ ?쳄�?쳄�

[오징어 김밥] 알고싶다.



ㅋㅋㅋㅋㅋㅋ 게다가 착한 가격 2500원 ! 걍 고 !!!!!!!이모 오징어 김밥 한 줄 이요 !!!!      기본메뉴인 이천냥 김밥은 점심시간을 맞아 미리 싸논 게 몇줄 있었지만 오징어김밥은 주문 즉시 쇽쇽 재빠르게 포장해주신당 !!!아주머니가 싸주시는 걸 지켜보니까 ㅋㅋㅋㅋㅋㅋㅋ설마설마 했는데 ㅋㅋㅋ진짜 ㅋㅋㅋㅋㅋ 데친 오징어자?rㅋㅋㅋㅋ!!으악 레알 징어징어라니 ㅋ이거슨 김밥계의 혁신이?い빱빱빱빱빱빱빱빱빱빱빱�진미채는 빠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셀프 계산 후이제 어서 퍼뜩 냉큼 먹어보잣 !      ?� 하이얀 우윳빛깔 매끈 오징어상체속살이 반겨주는네 이름은 오징어 김밥 !      버글버글(밥이 있는거야 없는거야ㅋㅋㅋㅋㅋㅋ)사실 내용물이 큼직하고 투박한게 매력이지요즘인기인 프랜차이즈 김밥집들처럼 깔끔하고 매끈한 맛은 아니다 ㅋㅋ      까꿍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김밥이 너무 허옇믈그리 (?) 하지 않냐, 싱겁겠다, 초장 준비해라 등등의 의견들로 왁자지껄 하였으나한 입 넣는 순간 은근히 매콤한 맛이 입안을 감싸고 안싱겁고 간이 잘 맞는당ㅋ(먹다보니 빨간고추가 있었는데 요녀석이 맵더라!! 스읍)부드럽고 적당히 탱실한 식감의 오징어도 합격 !그냥 데친오징어가 아니라 따로 양념을 하신듯 ㅋㅋ 이거시 웰빙김밥이다아아아 !!이거시 세미베지테리언의 김밥이다 !! (햄이 없음) 하며 만족했다는 후문ㅋㅋㅋㅋㅋ      이모 근데 충무김밥은 서비스에요?(꼬다리 였슴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전에 포스팅했었던 이천냥 김밥의 다른 메뉴 두가지.    ㅋㅋㅋㅋㅋㅋㅋ밥으로 훌라후프 하는 것은 매한가지지 ㅋㅋㅋㅋㅋㅋㅋ   +종로 이천냥 웰빙 김밥 5호선 서대문역 5번출구로 7-10분정도 직진.외환은행과 씨티은행 중간에 위치. AM 5:00

소진시까지(대부분 3시 4시쯤 문 닫으시는 것 같고 ㅋ확실한건 퇴근시간 즈음엔 닫혀있다는 점 !)     ㅋㅋ저는 연희동 주민이라서 밥하기 귀찮음 가보는곳인데 맛집이라고 난리 난리인 곳이 정말 많네요.근데 정말로 연희동에는 맛있는 집이 정말 많아요

솔직히 저는 식사하러가면 사진찍는 거 별로 안좋아하는데이제부터라도 포스팅 해봐야겠어요 ^^연희동 주민이 추천하는 맛집 ㅋㅋ 요렇게요

어제 퇴근하면서 들린 연희김밥 포스팅이예요입구와 가게 내부는 소박하고 무조건 포장만 되죠 가게안으로 들어서면 아주머니 4분 정도는 열심히 김밥을 싸고 계시고,2분은 주문을 받고 포장하고 계산을 도와주세요평일 낮에도 항상 3

4팀 정도는 기다리고 있고 주말에는 최소 10팀 이상이랍니다.

어느 동네 김밥 간판과 다를바 없죠? 이곳의 인기메뉴는 당연 매운 오징어가 들어간오징어 꼬마김밥과 오징어 김밥이예요 ^^아 정말 매워요 ㅠㅜ 그래서 안매운 김밥하고 섞어서 먹는다는..오징어김밥하고 그냥 연희김밥을 세트로 포장! 요건 연희꼬마김밥하고 오징어김밥을 포장했어요매운것만 계속 먹으면 속이 아립니다.

.우유랑 같이 드시던지, 아님 섞어서 먹으면 그나마 나요 ^^;;우리 혀에게 쉴 틈을 줘야죵  >.<*오징어김밥입니다

완젼 맛있어요 먹으면 먹을수록 생각나는 맛?!!그리고 진짜 엄청 매워요.. 저 매운거 잘 먹는편인데..ㅠㅜ주말에 홍대나 연희동쪽에 놀러오시면 연희김밥 한번 들러보세요

주차할 공간은 없으니 사러가쇼핑센터에 하셔야 할 듯..김밥싸가지고 소풍가고 싶네요 ^^*즐거운 주말 되세용!! 아침부터 리우올림픽 개막식 틀어놓고 있어요.주말점심은 간단히 먹기로

내맘대로김밥 몇줄 싸서 먹으려구요.냉장고 속 반찬들 꺼내서 만들어본 꽈리고추오징어김밥 과 양배추너겟김밥뭐 먹을래? 입맛 따라 골라먹을 수 있게 두가지 버전으로 만들어봤어요.딱히 뭐라고 이름 붙여야할지 몰라 요렇게...오이지 듬뿍 넣은 요건 오이지김밥이라고 해야하나 ㅎㅎ우선 꽈리고추오징어김밥 재료는요...정말 별거 없어요.반건조오징어랑 꽈리고추 넣어 달콤짭짤하게 볶아놨던 꽈리오징어볶음,친정엄마가 담가주신 오이지,총각김치, 단무지그리고 당근채볶음여기에 렌틸콩밥김위에 렌틸콩밥 얇게 펴서 깔아주고 단무지, 꽈리고추오징어볶음, 오이지, 당근볶음, 총각김치 요렇게 넣고 돌돌 말아주면 돼요.밥은 소금, 통깨, 참기름으로 밑간 살짝 했구요오이지는 따로 무치지 않고 물기만 쪼옥

짜서 넣었구요내맘대로 김밥이죠 ㅋㅋ꽈리고추오징어김밥? 오이지김밥?오이지를 듬뿍 넣었으니 오이지김밥이라고 해도 좋구요.달콤짭짤한 오징어꽈리고추볶음이 들어갔으니 오징어꽈리고추김밥이라고 해도 좋구요.이름이야 뭐 붙이기 나름이죠.이거랑 양배추너겟김밥 두종류 만들어서 골라먹기? 아니 같이 먹기 ㅋㅋ주말점심! 뭐 먹을래? 간단하게 김밥 어때?햄이나 소세지 없이도 충분히 맛있는 김밥이 가능해요 ^^내가 만들었지만 정말 맛있당 그냥 먹어도 손색이 없는 별미반찬 꽈리고추오징어볶음을 넣었더니짭짤 달콤한 맛도 좋고 식감도 좋구요.반건조 오징어라 딱딱하지도 않고 적당히 부드럽게 씹히는 맛이 있어 좋아요.아삭한 총각김치도 제몫했구요.꼬들꼬들한 오이지는 신의 한수


단무지를 무색하게 만드는 엄마표 오이지에요.제 맘대로 만들어먹는 김밥, 이게 바로 집밥, 엄마표김밥의 매력 아니겠어요?매번 색다르게 만들어먹는 김밥을 전 넘 애정하고 있어요.그래서 그런지 제 블로그엔 김밥시리즈가 엄청 나죠 ㅋㅋㅋ요거 요거 정말 별미김밥이에요.이웃님들도 한번 만들어보세요.달콤하면서도 짭짤하게 꽈리고추랑 반건조 오징어 넣고 밑반찬 부터 만들어놓고 말이죠 ㅎㅎㅎ요런 김밥은 어떠세요?이것도 제맘대로 이름 붙여봤어요.양배추너겟김밥 양배추너겟김밥 재료는아삭이상추 또는 로메인상추채썬 양배추노릇하게 구운 너겟, 단무지렌틸콩밥역시 김위에 밑간해놓은 밥 깔아주고 아삭이상추와 채썬 양배추 듬뿍,너겟 그리고 단무지 넣어주면 끝!!!!돌돌 말아주세요.마요네즈 뿌리기전 야채듬뿍 양배추너겟김밥그리고 먹기좋은 두께로 썰어 접시에 담고 마요네즈 뿌려주면내맘대로 양배추너겟김밥 완성이에요.야채가 듬뿍 들어간 다이어트김밥이라고 하고 싶은데너겟에 마요네즈가 들어갔으니 ㅋㅋㅋㅋ이거 김밥 이름 어때요?더 좋은 이름 있으면 알려주세요.치킨마요김밥이라고 해도 되겠죠?너겟이랑 마요네즈도 들어 있으니 말이에요 ㅋㅋ마요네즈를 뿌리기전에는 요래요


아삭이상추 듬뿍! 양배추채 듬뿍!큼직한 너겟과 양배추재료는 정말 심플하죠?양배추에 마요네즈를 넣고 버무려 넣어서 싸도 좋지만그보단 이렇게 따로 뿌려주는게 김밥 말기가 훨씬 수월해요.치킨마요김밥이라 불러도 될 양배추너겟김밥이대로 먹으면 칼로리 부담이 훨씬 줄어들겠죠?다이어트 하고 싶으신 분들은 너겟 대신 닭가슴살 넣고 야채 듬뿍 넣으면 다이어트 김밥도 될 수 있겠어요.그래도 맛을 위해선 과감하게 마요네즈를 뿌려줘야죠아삭아삭한 상추와 채썬 양배추가 개운한 식감을 느끼게 해주면서 왠지 몸이 가벼워질것만 같은착각을 불러일으키게 해주네요.이웃님들이라면 뭐 먹을래요?양배추너겟김밥 vs 꽈리고추오징어김밥 전 당연히 둘다 먹겠지만요.주말이라 늦잠 주무신 분들,  열대야 때문에, 리우올림픽 때문에 잠 설치신 분들주말 점심은 간단히 내맘대로 김밥 돌돌 말아드시는거 어때요? 아침부터 리우올림픽 개막식 틀어놓고 있어요.주말점심은 간단히 먹기로

내맘대로김밥 몇줄 싸서 먹으려구요.냉장고 속 반찬들 꺼내서 만들어본 꽈리고추오징어김밥 과 양배추너겟김밥뭐 먹을래? 입맛 따라 골라먹을 수 있게 두가지 버전으로 만들어봤어요.딱히 뭐라고 이름 붙여야할지 몰라 요렇게...오이지 듬뿍 넣은 요건 오이지김밥이라고 해야하나 ㅎㅎ우선 꽈리고추오징어김밥 재료는요...정말 별거 없어요.반건조오징어랑 꽈리고추 넣어 달콤짭짤하게 볶아놨던 꽈리오징어볶음,친정엄마가 담가주신 오이지,총각김치, 단무지그리고 당근채볶음여기에 렌틸콩밥김위에 렌틸콩밥 얇게 펴서 깔아주고 단무지, 꽈리고추오징어볶음, 오이지, 당근볶음, 총각김치 요렇게 넣고 돌돌 말아주면 돼요.밥은 소금, 통깨, 참기름으로 밑간 살짝 했구요오이지는 따로 무치지 않고 물기만 쪼옥

짜서 넣었구요내맘대로 김밥이죠 ㅋㅋ꽈리고추오징어김밥? 오이지김밥?오이지를 듬뿍 넣었으니 오이지김밥이라고 해도 좋구요.달콤짭짤한 오징어꽈리고추볶음이 들어갔으니 오징어꽈리고추김밥이라고 해도 좋구요.이름이야 뭐 붙이기 나름이죠.이거랑 양배추너겟김밥 두종류 만들어서 골라먹기? 아니 같이 먹기 ㅋㅋ주말점심! 뭐 먹을래? 간단하게 김밥 어때?햄이나 소세지 없이도 충분히 맛있는 김밥이 가능해요 ^^내가 만들었지만 정말 맛있당 그냥 먹어도 손색이 없는 별미반찬 꽈리고추오징어볶음을 넣었더니짭짤 달콤한 맛도 좋고 식감도 좋구요.반건조 오징어라 딱딱하지도 않고 적당히 부드럽게 씹히는 맛이 있어 좋아요.아삭한 총각김치도 제몫했구요.꼬들꼬들한 오이지는 신의 한수


단무지를 무색하게 만드는 엄마표 오이지에요.제 맘대로 만들어먹는 김밥, 이게 바로 집밥, 엄마표김밥의 매력 아니겠어요?매번 색다르게 만들어먹는 김밥을 전 넘 애정하고 있어요.그래서 그런지 제 블로그엔 김밥시리즈가 엄청 나죠 ㅋㅋㅋ요거 요거 정말 별미김밥이에요.이웃님들도 한번 만들어보세요.달콤하면서도 짭짤하게 꽈리고추랑 반건조 오징어 넣고 밑반찬 부터 만들어놓고 말이죠 ㅎㅎㅎ요런 김밥은 어떠세요?이것도 제맘대로 이름 붙여봤어요.양배추너겟김밥 양배추너겟김밥 재료는아삭이상추 또는 로메인상추채썬 양배추노릇하게 구운 너겟, 단무지렌틸콩밥역시 김위에 밑간해놓은 밥 깔아주고 아삭이상추와 채썬 양배추 듬뿍,너겟 그리고 단무지 넣어주면 끝!!!!돌돌 말아주세요.마요네즈 뿌리기전 야채듬뿍 양배추너겟김밥그리고 먹기좋은 두께로 썰어 접시에 담고 마요네즈 뿌려주면내맘대로 양배추너겟김밥 완성이에요.야채가 듬뿍 들어간 다이어트김밥이라고 하고 싶은데너겟에 마요네즈가 들어갔으니 ㅋㅋㅋㅋ이거 김밥 이름 어때요?더 좋은 이름 있으면 알려주세요.치킨마요김밥이라고 해도 되겠죠?너겟이랑 마요네즈도 들어 있으니 말이에요 ㅋㅋ마요네즈를 뿌리기전에는 요래요


아삭이상추 듬뿍! 양배추채 듬뿍!큼직한 너겟과 양배추재료는 정말 심플하죠?양배추에 마요네즈를 넣고 버무려 넣어서 싸도 좋지만그보단 이렇게 따로 뿌려주는게 김밥 말기가 훨씬 수월해요.치킨마요김밥이라 불러도 될 양배추너겟김밥이대로 먹으면 칼로리 부담이 훨씬 줄어들겠죠?다이어트 하고 싶으신 분들은 너겟 대신 닭가슴살 넣고 야채 듬뿍 넣으면 다이어트 김밥도 될 수 있겠어요.그래도 맛을 위해선 과감하게 마요네즈를 뿌려줘야죠아삭아삭한 상추와 채썬 양배추가 개운한 식감을 느끼게 해주면서 왠지 몸이 가벼워질것만 같은착각을 불러일으키게 해주네요.이웃님들이라면 뭐 먹을래요?양배추너겟김밥 vs 꽈리고추오징어김밥 전 당연히 둘다 먹겠지만요.주말이라 늦잠 주무신 분들,  열대야 때문에, 리우올림픽 때문에 잠 설치신 분들주말 점심은 간단히 내맘대로 김밥 돌돌 말아드시는거 어때요?

'사랑하는 사람들의 세상사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떡갈비김밥] 얼마나 더..  (0) 2016.09.19
[김희정] 대박이네요.  (0) 2016.09.19
[오징어 김밥] 해부학  (0) 2016.09.19
[크로아티아] 결국 이렇게  (0) 2016.09.19
[떡갈비 김밥] 세상에나..  (0) 2016.09.19
[수원대]  (0) 2016.09.19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