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여진



울산에 여진 느꼈나요? 궁금해요.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지만...도로도 갈라지고...여진 싫어!!!!! 자칭 일꾼놀음하는 자도 천벌을 면치못하지만 일꾼도 아닌것이 일꾼이라고 하며 개벽을 자신의 목적을 위해서 이용하는 자도 천벌을 면치 못한다.

늘 말하지만 현실이 전부며 마음공부하고 덕을 쌓는 길이 최선의 길임을 밝힌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지만...도로도 갈라지고...여진 싫어!!!!! 서울대 성악과를 졸업하고 대학교에서 교수생활을 마치고 지금은 자연인으로 살고 있다고 하네요.사실은 노영심을 통하여 이 곡을 알게 되었고 그 후에 여진이라는 가수를 알았습니다.

동영상그리움만 쌓이네 -- 여진작사:여진 작곡:여진 1979 여진 1집www.youtube.com 개인적으로 노영심의 노래가 그리움에 대한 표현이 더 좋더라고요.동영상노영심 - 그리움만 쌓이네다정했던 사람이여 나를 잊었나 벌써 나를 잊어 버렸나 그리움만 남겨놓고 나를 잊었나 벌써 나를 잊어버렸나 그대 지금 그 누구를 사랑하는가 굳은 약속 변해버렸나 예전에는 우린 서로 사랑했는데 이젠 맘이 변해버렸나 아 이별이 그리 쉬운가 세월 가버렸다고 이젠 나를 잊고서 멀리 멀리 떠...www.youtube.com 다른 버전입니다.

동영상바이브 윤민수 '그리움만 쌓이네' 작곡가 윤민수 김성욱! - 히든싱어 17회윤민수보다 과한 애드립으로 화제가 됐던 작곡가 윤민수 김성욱! 그가 부르는 바이브 윤민수의 나는 가수다 경연곡 '그리움만 쌓이네' 조명이 켜지고 기립박수를 보내는 관객들! ▶ 방송사 : JTBC ▶ 히든싱어 17회 (토) 23시 05분 ▶ 홈페이지 : http://enter.jtb...www.youtube.com 그리움만 쌓이네 가사다정했던 사람이여 나를 잊었나벌써 나를 잊어 버렸나그리움만 남겨놓고 나를 잊었나벌써 나를 잊어버렸나그대 지금 그 누구를 사랑하는가굳은 약속 변해버렸나예전에는 우린 서로 사랑했는데이젠 맘이 변해버렸나아 이별이 그리 쉬운가세월 가버렸다고 이젠 나를 잊고서멀리 멀리 떠나가는가아 나는 몰랐네 그대 마음 변할 줄난 정말 몰랐었네오 나 너 하나만을 믿고 살았네그대만을 믿었네오 네가 보고파서 나는 어쩌나그리움만 쌓이네결국은 인터넷에서 챔프, 애니원 TV에서 다시 봤습니다.

?부잣집 딸이였던 세라...아빠가 인도 다이아몬드 광산 사업을 위해서 세라를 민친 학교에 입학을 시키고, 세라는 여기에서 처음에는 부잣집 딸 대접을 받으면서 교육을 받게 됩니다.

그러다가 아빠가 열병으로로 돌아가셨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민친학교 교장은 마음이 돌변하여 세라는 가장 좋은 방에는 골방의 하녀로 전락을 합니다.

세라는  춥고 굶주리는 비참한 상황에서도 시녀인 베키와 서로 의지하면서 자상함과 상냥함을 잃지 않게 되는데요.학교 동료들 중에서도 아르멘과 로티가 따뜻하게 대해주고, 피터 역시 세라가 어렵고 힘들 때마다 세라를 도와줍니다.

그러던, 어느날 우연하게 아버지의 친구 크리스포드를 만나게 되어 아버지의 막대한 재산을 상속 받은 그녀는 베키와 함께 인도로 돌아가게 됩니다.

?이 작품을 보면서 정말 힘들고 어렵게 살아가지만, 그 역경을 이겨내면 반들시 행복이 찾아온다는 내용인데, 지금 우리에게도 많은 의미를 선사하는 작품이라 할수 있습니다.

?오프닝은 세가지 버전이 있는데 어떤것이 원곡인지, 누가 먼저 불렀는지는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그 내용을 보면 대충 3가지 인데, 1. 정여진씨가 원곡을 부르고, 그 다음에 정훈희씨가 불렀고, 재방영 맨 마지막에 이선희씨가 불렀다는 이야기. 2. 정훈희씨가 원곡을 부르고, 이선희씨가 재방영씨 불렀다는 이야기. 3. 처음에 이선희씨가 먼저 불렀는데, 어린이들이 따라 부르기 힘들어서 정훈희씨가 불렀다는 이야기. 가 있습니다.

 어떤게 맞는지는 모르겠지만 3가지 다 들으면 되죠.여기에 있는 노래는 정여진 님이 부르신 노래로 방송판 원곡 입니다.

^-^여러가지 설이 있지만, 여러 의견들을 종합 해보면 점점 첫번째가 사실로 받아 들여지네요.?※ 정훈희, 이선희님 노래는 "http://blog.naver.com/kbrkjs/50109015714" 에 있습니다.

 참고로, 애니원 TV나 챔프에서 방영할때는 이선희씨 노래가 사용되었습니다.

  < 작품설명 > 원제는 《小公女セ―ラ》이다.

1888년에 발표된 프랜시스 버넷(Frances Eliza Burnett) 원작의 《소공녀》를 1985년 니폰 애니메이션[日本アニメ-ション]과 후지 TV에서 제작한 텔레비전 애니메이션영화 세계명작극장 시리즈 중의 하나이다.

총 46편으로 제작되었으며, 감독은 구로가와 후미오[黑川文男], 제작은 나카시마 준조, 각본은 나카시니 류조가 맡았다.

이 작품은 애니메이션영화로 제작되면서 몇 가지 설정들이 수정되거나 덧붙여지긴 했지만 전반적인 스토리는 그대로 살렸다.

한국에서는 일본에서 방영된 것과 같은 제목으로 1985년 MBC에서 방영했다.

배경은 1885년 무렵으로, 인도가 영국의 식민지였던 시절에 인도에서 살던 세라는 진학을 위해 영국의 유명한 사립학교인 민친여학교에 입학한다.

그녀는 부자집 딸로 아버지는 인도에서 큰 사업을 한다.

학교에서 특별대우를 받는 세라는 착하고 온화한 성품으로 인하여 학생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는다.

그러나, 아버지의 죽음과 함께 아버지가 하던 다이아몬드 광산이 부도가 났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학교의 공주님에서 골방의 시녀로 전락한다.

그러나, 춥고 굶주리는 비참한 상황에서도 시녀인 베키와 서로 의지하면서 자상함과 상냥함을 잃지 않는다.

그러던, 어느날 우연하게 아버지의 친구를 만나게 되어 아버지의 막대한 재산을 상속 받은 그녀는 베키와 함께 인도로 돌아간다.

  같은 신세가 되었지만, 세라에게는 둘도없는 다락방 친구 베키...세라한테만은예전 자기에게 친절한 은혜를 생각해서... 같은 메이드신세가 되도 '오죠사마

(아가씨)'라고 피터와 같이 꼬박꼬박 부르면서 존중해준다.

..고된 노동일에 외롭고 마음과 몸도 다 지쳐가는 세라는 그동안 그나마 의지할 수 있었던 듀파르쥬 프랑스선생이 라비니아와 원장으로부터 내쫓겨나다시피 짤리고 나자, 세라는 베키이외에 의지할 사람이 없는 것이다.

..그리고 시장일을 가끔 도와주던 피터라는 친구도 좋은 친구다.

..그밖에 학원친구 중에 아멘가드와 로티도 있는데, 그저 원장과 라비니아 눈치땜에세라에게 별로 도움이 되지 않는다.

...ㅡ_ㅡ;;  크로스포드, 세라 아버지와 친구라고 하는데, 나중에 세라를 찾아내어 자신의 막대한 재산을 물려주며 같이 인도로 떠난다.

..  친절한 꼬마신사... 처음에 세라가 거지인줄 알고 동정하며 동전을 베풀지만, 자신은 도와주고 싶어간절한 마음에 선사한 것 이라고 한다.

.. 세라는 그후 이 꼬마랑 좋은 친구로 지낸다.

..   난 원장과 라비니아보단 이 주방장 제임스와 모린이 더 얄밉다.

..하급인 주제에 공주였던 세라가 거지가 되자, 돌변하여 마구 심한 노동일과 잔소리, 일부러 굶게하여 학대가 장난 아니었다.

..ㅡ_ㅡ;;같이 어려운사람들끼리 서로 도와가며 살면 안되나 좀

젠장...ㅜ_ㅜ  민친학원 학생대표이자, 세라를 최고로 많이 괴롭히는 라비니아...세라가 공주로 지냈을 때부터 라이벌의식에 세라를 시기하고 미워한다.

.. 세라가 거지가 되자, 예상대로 괴롭힘의 강도가 높고 걸핏하면 세라를 가지고 닥달?�아낸다.

..내가 가장 열받았던 장면은 자기 생일때 세라가 가장 애지중지하는 마지막 보물인인형 에밀리를 강제로 선물로 달라는 식으로 뺏아가려는 장면과 프랑스어 편지 번역부탁등...세라를 의도적으로 괴롭히는 장면이 많이 나온다.

[여진] 에 대한 몇가지 이슈


...   그나마 이 민친원장은 위 세사람에 비하면 양반이다.

...어쩔수없이 자신의 학원의 발전을 위해 뭐를 못하겠는가? 그건 실제로 누구라도 마찬가지다.

..가끔마다 자신의 학원에 거두어둔 거지 세라에게 베푼 배려심에 감사하라고 세뇌시킨다.

..그리고 나중엔 자신의 침대아침식사대접용으로도 시키기도 하고, 학원 학생들과도 절대로친하게 못지내게 막기도 한다.

...   < 등장인물 >    - 소공녀 세라 -작사 : 허환작곡 : 마상원노래 : 정여진 내 작은 가슴에 피어난 꽃 한 송이이름은 없지만 너무너무 아름다워내 맑은 두 눈에 이슬이 맺힐 때작은 꽃 활짝 웃으며 나의 가슴 지켜주네아아아 아아아 울고 싶지만울지 않을래 울지 않을래힘차게 살아야 해언젠가는 그 날이 다시 돌아올 테니까   밤하늘 별이 되어 반짝이는 아빠별소리쳐 부르고 싶은 그리운 우리 아빠외로울 때 찾아가서 정다운 얘기하고추울땐 저 멀리 따뜻한 아빠품에 안겨요아아아 아아아 울고 싶지만울지 않을래 울지 않을래힘차게 살아야 해언젠가는 그 날이 다시 돌아올 테니까   결국은 인터넷에서 챔프, 애니원 TV에서 다시 봤습니다.

?부잣집 딸이였던 세라...아빠가 인도 다이아몬드 광산 사업을 위해서 세라를 민친 학교에 입학을 시키고, 세라는 여기에서 처음에는 부잣집 딸 대접을 받으면서 교육을 받게 됩니다.

그러다가 아빠가 열병으로로 돌아가셨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민친학교 교장은 마음이 돌변하여 세라는 가장 좋은 방에는 골방의 하녀로 전락을 합니다.

세라는  춥고 굶주리는 비참한 상황에서도 시녀인 베키와 서로 의지하면서 자상함과 상냥함을 잃지 않게 되는데요.학교 동료들 중에서도 아르멘과 로티가 따뜻하게 대해주고, 피터 역시 세라가 어렵고 힘들 때마다 세라를 도와줍니다.

그러던, 어느날 우연하게 아버지의 친구 크리스포드를 만나게 되어 아버지의 막대한 재산을 상속 받은 그녀는 베키와 함께 인도로 돌아가게 됩니다.

?이 작품을 보면서 정말 힘들고 어렵게 살아가지만, 그 역경을 이겨내면 반들시 행복이 찾아온다는 내용인데, 지금 우리에게도 많은 의미를 선사하는 작품이라 할수 있습니다.

?오프닝은 세가지 버전이 있는데 어떤것이 원곡인지, 누가 먼저 불렀는지는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그 내용을 보면 대충 3가지 인데, 1. 정여진씨가 원곡을 부르고, 그 다음에 정훈희씨가 불렀고, 재방영 맨 마지막에 이선희씨가 불렀다는 이야기. 2. 정훈희씨가 원곡을 부르고, 이선희씨가 재방영씨 불렀다는 이야기. 3. 처음에 이선희씨가 먼저 불렀는데, 어린이들이 따라 부르기 힘들어서 정훈희씨가 불렀다는 이야기. 가 있습니다.

 어떤게 맞는지는 모르겠지만 3가지 다 들으면 되죠.여기에 있는 노래는 정여진 님이 부르신 노래로 방송판 원곡 입니다.

^-^여러가지 설이 있지만, 여러 의견들을 종합 해보면 점점 첫번째가 사실로 받아 들여지네요.?※ 정훈희, 이선희님 노래는 "http://blog.naver.com/kbrkjs/50109015714" 에 있습니다.

 참고로, 애니원 TV나 챔프에서 방영할때는 이선희씨 노래가 사용되었습니다.

  < 작품설명 > 원제는 《小公女セ―ラ》이다.

1888년에 발표된 프랜시스 버넷(Frances Eliza Burnett) 원작의 《소공녀》를 1985년 니폰 애니메이션[日本アニメ-ション]과 후지 TV에서 제작한 텔레비전 애니메이션영화 세계명작극장 시리즈 중의 하나이다.

총 46편으로 제작되었으며, 감독은 구로가와 후미오[黑川文男], 제작은 나카시마 준조, 각본은 나카시니 류조가 맡았다.

이 작품은 애니메이션영화로 제작되면서 몇 가지 설정들이 수정되거나 덧붙여지긴 했지만 전반적인 스토리는 그대로 살렸다.

한국에서는 일본에서 방영된 것과 같은 제목으로 1985년 MBC에서 방영했다.

[여진] 는 진정 무엇인가.



배경은 1885년 무렵으로, 인도가 영국의 식민지였던 시절에 인도에서 살던 세라는 진학을 위해 영국의 유명한 사립학교인 민친여학교에 입학한다.

그녀는 부자집 딸로 아버지는 인도에서 큰 사업을 한다.

학교에서 특별대우를 받는 세라는 착하고 온화한 성품으로 인하여 학생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는다.

그러나, 아버지의 죽음과 함께 아버지가 하던 다이아몬드 광산이 부도가 났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학교의 공주님에서 골방의 시녀로 전락한다.

그러나, 춥고 굶주리는 비참한 상황에서도 시녀인 베키와 서로 의지하면서 자상함과 상냥함을 잃지 않는다.

그러던, 어느날 우연하게 아버지의 친구를 만나게 되어 아버지의 막대한 재산을 상속 받은 그녀는 베키와 함께 인도로 돌아간다.

  같은 신세가 되었지만, 세라에게는 둘도없는 다락방 친구 베키...세라한테만은예전 자기에게 친절한 은혜를 생각해서... 같은 메이드신세가 되도 '오죠사마

(아가씨)'라고 피터와 같이 꼬박꼬박 부르면서 존중해준다.

..고된 노동일에 외롭고 마음과 몸도 다 지쳐가는 세라는 그동안 그나마 의지할 수 있었던 듀파르쥬 프랑스선생이 라비니아와 원장으로부터 내쫓겨나다시피 짤리고 나자, 세라는 베키이외에 의지할 사람이 없는 것이다.

..그리고 시장일을 가끔 도와주던 피터라는 친구도 좋은 친구다.

..그밖에 학원친구 중에 아멘가드와 로티도 있는데, 그저 원장과 라비니아 눈치땜에세라에게 별로 도움이 되지 않는다.

...ㅡ_ㅡ;;  크로스포드, 세라 아버지와 친구라고 하는데, 나중에 세라를 찾아내어 자신의 막대한 재산을 물려주며 같이 인도로 떠난다.

..  친절한 꼬마신사... 처음에 세라가 거지인줄 알고 동정하며 동전을 베풀지만, 자신은 도와주고 싶어간절한 마음에 선사한 것 이라고 한다.

.. 세라는 그후 이 꼬마랑 좋은 친구로 지낸다.

..   난 원장과 라비니아보단 이 주방장 제임스와 모린이 더 얄밉다.

..하급인 주제에 공주였던 세라가 거지가 되자, 돌변하여 마구 심한 노동일과 잔소리, 일부러 굶게하여 학대가 장난 아니었다.

..ㅡ_ㅡ;;같이 어려운사람들끼리 서로 도와가며 살면 안되나 좀

젠장...ㅜ_ㅜ  민친학원 학생대표이자, 세라를 최고로 많이 괴롭히는 라비니아...세라가 공주로 지냈을 때부터 라이벌의식에 세라를 시기하고 미워한다.

.. 세라가 거지가 되자, 예상대로 괴롭힘의 강도가 높고 걸핏하면 세라를 가지고 닥달?�아낸다.

..내가 가장 열받았던 장면은 자기 생일때 세라가 가장 애지중지하는 마지막 보물인인형 에밀리를 강제로 선물로 달라는 식으로 뺏아가려는 장면과 프랑스어 편지 번역부탁등...세라를 의도적으로 괴롭히는 장면이 많이 나온다.

...   그나마 이 민친원장은 위 세사람에 비하면 양반이다.

...어쩔수없이 자신의 학원의 발전을 위해 뭐를 못하겠는가? 그건 실제로 누구라도 마찬가지다.

..가끔마다 자신의 학원에 거두어둔 거지 세라에게 베푼 배려심에 감사하라고 세뇌시킨다.

..그리고 나중엔 자신의 침대아침식사대접용으로도 시키기도 하고, 학원 학생들과도 절대로친하게 못지내게 막기도 한다.

...   < 등장인물 >    - 소공녀 세라 -작사 : 허환작곡 : 마상원노래 : 정여진 내 작은 가슴에 피어난 꽃 한 송이이름은 없지만 너무너무 아름다워내 맑은 두 눈에 이슬이 맺힐 때작은 꽃 활짝 웃으며 나의 가슴 지켜주네아아아 아아아 울고 싶지만울지 않을래 울지 않을래힘차게 살아야 해언젠가는 그 날이 다시 돌아올 테니까   밤하늘 별이 되어 반짝이는 아빠별소리쳐 부르고 싶은 그리운 우리 아빠외로울 때 찾아가서 정다운 얘기하고추울땐 저 멀리 따뜻한 아빠품에 안겨요아아아 아아아 울고 싶지만울지 않을래 울지 않을래힘차게 살아야 해언젠가는 그 날이 다시 돌아올 테니까    자칭 일꾼놀음하는 자도 천벌을 면치못하지만 일꾼도 아닌것이 일꾼이라고 하며 개벽을 자신의 목적을 위해서 이용하는 자도 천벌을 면치 못한다.

늘 말하지만 현실이 전부며 마음공부하고 덕을 쌓는 길이 최선의 길임을 밝힌다.

. 사람이 많아서리..ㅎㅎ그래도 기다리고 기다려서 먹었습니당


^^지도보기100m� NAVER Corp.??? /OpenStreetMap
?? ???
?� NAVER Corp. /OpenStreetMap여진식당전라남도 여수시 학동 30-3상세보기지도보기주소 : 전라남도 여수시 학동5길 2-2번호 : 061-685-7999근처 : 거북선 공원, 여수시청 여진식당 간판입니다


^^여수 여진식당 메뉴와 가격표입니다


저흰 생선구이를 먹었지요


^^쫘잔


생선구이입니다


이렇게 생선구이를 맛있게 먹었답니다


^^오늘도 역시 초토화네요


ㅎㅎ아보기는 926년 동쪽으로 발해를 멸망시켰는데 퉁구스계 여진도 거란에 복속하였다.

거란의 새로운 칸 야율덕광은 곧 중국 내정에 개입할 수 있는 기회를 찾았다.

936년 그는 후당에 대해 반란을 일으킨 중국의 장군 석경단을 자기 보호 아래 두고 석경당이 조정의 군대를 격파하고 후진 왕조의 창건자로 제위에 오르는 것을 도와 주었다.

한 거란의 도움으로 중국의 황제가 된 석경당은 감사의 표시로 유주 또는 연주를 포함하는 하북 북부와 산서 최북단의 운주등을 거란에게 할양해 주었다.

중국의 어려움은 티베트계 종족인 탕구트로 인해서 더욱 가중되었다.

11세기 초 탕구트인들은 오르도스와 알라샨에 새로운 나라 서하 왕조를 세웠는데 그들은 중국의 섬서 지역에 대한 끊임없는 위협이 되었다.

북경과 대동의 지배에 만족한 거란은 더이상 요구하지 않았고 그 도시를 제외한 전중국을 지배한 송조도 두 도시를 탈환하겠다는 생각을 포기했다.

여진송의 휘종은 중국의 고전적인 야만인 정책인'이이제이' 을 사용하는 실수를 저질렀다.

거란은 그런대로 견딜만한 이웃이 되어 있었다.

그들의 배후인 우수리 강의 삼림, 만주의 동북부에는 여진이라고 불리던 퉁구스족이 살고 있었다.

완완부의 지배씨족 출신인 아골타라는 정력적인 추장이 여진인들을 수용한 거란 통치자들의 은밀한 약점을 간파한 그는 1114년 그들의 종주권에 대해 반란을 일으키고 그 국가를 정복하게 위해 군사를 몰고 갔다.

상당히 부드러워졌고 협약으로 안정된 민족이었던 몽골계 거란은 격렬하고 길들여지지 않았으며 야만적인 기질을 지닌 퉁구스계 종족으로 대체되었고 그 영향은 그 같은 역전을 성급하게도 좋아하였던 중국인들에게 곧바로 돌아갔다.

황화와 위수의 유역은 금에게 한수 유역은 중국에 속하게 되었다.

  따라서 중국에 대한 그들의 지배영역은 거란에 비해서 훨씬 더 넓어졌다.

중국은 이제 항주를 수도로 하는 남방의 송과 북방의 퉁구스계 여진왕국인 금으로 나뉘었다.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