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b-1b 폭격기



Screenshot by author, from YouTube?B-2 스피리트 폭격기 외형에는 거부할 수 없는 무언가가 있다.

화려하고 날씬하며, 온통 검은색의 스텔스기는 기존 비행기 외형과 전혀 다르며, 첨단 기술이 어우러져 마치 배트맨과 (스타워즈에 나오는) 다스 베이더(Darth Vader)를 합한 것 같은 위협적인 힘을 미군에 제공한다.

지난 금요일, 노스롭 그루먼(Northrop Grumman)은 고화질로 촬영한 비행중의 B-2 폭격기 모습을 공개했다.

?B-2 폭격기 설계는 미국이 아직 냉전 시대였던 1981년 시작되었다.

생산은 1987년 시작되었고 1997년까지 계속되었다.

구소련의 완전한 붕괴(1991년) 같은 지정학적 사건들로 인하여 장거리 스텔스 핵 폭격기의 필요성이 없어졌다.

1995년 대당 가격은 10억 달러였는데, 이후 대폭 축소되어 21대만 더 만들어졌다.

B-2 스피리트는 냉전 종식의 희생물이었다.

?B-2는 미 공군에 마지막으로 공급된 최신형 폭격기였다.

그때부터 미 공군은 구형 모델에만 의존해왔는데, B-1 랜서(Lancer, 창을 던지는 사람이라는 뜻), B-52 스트라토포트리스(stratofortress, 애칭 ‘하늘의 나는 요새’) 등이 있다.

그러던 것이 이제 변화할 조짐이다.

수 년 동안 미 공군은 (아마도 무인이 아닌 유인) 장거리 폭격기를 찾았으며, 비밀리에 진행된 폭격기 계약자 노스롭 그루먼(North Grumman)을 선정했다.

B-2 스피리트 제작사인 노스롭 그루먼(Northrop Grumman)은 이번 계약의 경합중에, 이번에도 매끄러운 날개를 설계할 것이라는 암시를 주어 왔다.

새로 공개된 영상은 차기 폭격기에 대한 일반인의 관심을 끌기 위한 것일 가능성이 높다.

과거 B-2가 십억 달러를 들여 만들 수 있던 폭격기였다면, 지금은 어떤 괴물을 만들 수 있을까?com/story/defense/air-space/2016/05/02/bombing-isis-cmdr-shares-lessons-6-months-airstrikes/83617858/Bombing ISIS: US Official Shares Lessons From 6 Months of AirstrikesAfter more than a year of airstrikes, the US military and coalition partners are beginning to see progress in the fight against the I...www.defensenews.com  WASHINGTON - 이슬람 국가에 대한 공습 시작에서 일년 이상이 경과한 미군과 자발적인 연합군은 일정한 진전을 보이고 있다고 국방부 관계자는 말하고 있다.

하지만 이 결과는 제 37 폭격 비행대의 B-1B 랜서 폭격기가 없었다면 실현되지 않았을 것이다.

비행대는 반년 이상 중동 연합군을 지원하여 왔다.

 지난해 7월부터 올해 1월까지 죠중령(본인 및 가족의 안전을 위해 익명)이 카타르 알 우데이드 항공기지 에서 비행대를 지휘해 왔다.

대원 350명이 연일 쉬지 않고 이라크와 시리아 상공을 감시 비행을 하고 지상 부대에 대한 지원을 제공해 왔다.

그동안 죠중령의 부대는 이슬람 국가 집단의 전투에서 큰 성과를 올리고 라마디와 신자르 등 이라크의 두 지점의 탈환을 2015년 말에 달성했다.

이 미션에서 죠 중령의 부대는 적의 부대가 무기와 지휘소를 포기하고 철수하는 것을 목격하고 적의 전술을 저지해 왔다.

 6개월을 배치하는 동안 죠중령 휘하의 B-1은 총 490소티를 해내고 폭탄 약 5천발을 투하하고 있다.

상당히 템포가 빠른 작전으로 B-1 한대당 폭탄 탑재량의 신기록을 수립했다.

비행대 임무를 114퍼센트 달성하고 현지 미 공군의 5%에 해당하는 소티를 실시하고 폭탄 35%를 투하하고 있다.

비행대는 ISIS 소득원을 집중 공격하고 석유 정제 시설 및 현금 저장소와 다른 훈련 시설이나 검문소도 겨냥했다고 죠 중령은 말한다.

근접 항공 지원에 투입되어 지상 부대를 ISIS의 포격으로 부터 지켰다.

 지형과 전장 환경에 따라 공군은 투입 장비를 바꾸어 지상군을 적의 방화로부터 지켜하고 데이비드 골드 페인 대장 (백악관보다 차기 공군 참모 총장에 임명 된)이 설명했다.

비교적 평탄한 지형에서는 A-10의 희망이 많지만 산지에서 장시간 체공 할 수있는 MQ-9 리퍼를 CAS 장비로 요구하는 경우가 많다고 골드 페인 장군은 말하고 있다.

 B-1이 이라크, 아프가니스탄 북부에서의 근접 항공 지원에 적합한 것은 비행기가 다양한 무장을 운용 할 수 있기 때문에 2,000 파운드 유도 공용 직격탄 JDAMS과 공동 공대지 스탠드 오프 미사일 JASSM을 탑재하고 4시간에서 6시간을 공중 급유없이 비행 할 수 있어"연속적으로 안정된 형태로 지상군 지원을 제공한다"고 죠 중령은 말했다.

B-1이 투하한 공격은 전수가 정밀 유도 방식으로 부대 피해를 최소화하는 미군 방침에 따른 것이라고 한다.

"계획적이고 정밀하게 최대 효과를 최소의 투하에서 노렸다.

이것이 현지에서 가장 큰 우선 사항이었다"고 죠 중령은 말했다.

 B-1은 1980년대의 설계 제조 당시의 록웰(현 보잉)사 제품으로 기체는 끊임없이 혁신을 받아 성능을 향상시키고 있다.

각기 최고의 성능을 목표로 보충 포드와 최신 무기를 탑재하고 있으며 통신 장비에서도 공군의 다른 기재에 뒤지지 않는다고 죠는 설명한다.

상시 한대는 점검용으로 임무에서 떨어져 있었지만 구축하는 동안 비행단은 드문 일이 아니라고 죠 중령은 말하고 있다.

때로는 부품의 준비 등 과제에 직면했지만 전체적으로는 큰 보전상의 문제는 없었다고 한다.

 올해 한 달에 비행대는 현지를 떠나 항공기 운용사상 최대 규모의 기체 개조 블록 16을 받았다고 한다.

B-1은 완전 글래스 콕핏화 된다.

[b-1b 폭격기] 얼마나 더..


각 기는 엘스워드 공군기지(사우스 다코다)에서 팅커 공군기지(오클라호마)로 이동하여 회수를 받는다.

죠 중령은 다음 B-1이 현지에 언제 돌려 보내는지 모르겠지만 현재는 B-52가 교대로 현지에 도착하고 있다.

연합군이 탈환할 영토를 보면 항공 전력의 위력이 명확하게 알고 있으면 죠 중령은 지적했다.

 A US Air Force B1-B Lancer flies over Iraq in support of Operation Inherent Resolve on Dec. 24.(Photo: Tech. Sgt. Nathan Lipscomb/US Air Force) Screenshot by author, from YouTube?B-2 스피리트 폭격기 외형에는 거부할 수 없는 무언가가 있다.

화려하고 날씬하며, 온통 검은색의 스텔스기는 기존 비행기 외형과 전혀 다르며, 첨단 기술이 어우러져 마치 배트맨과 (스타워즈에 나오는) 다스 베이더(Darth Vader)를 합한 것 같은 위협적인 힘을 미군에 제공한다.

지난 금요일, 노스롭 그루먼(Northrop Grumman)은 고화질로 촬영한 비행중의 B-2 폭격기 모습을 공개했다.

?B-2 폭격기 설계는 미국이 아직 냉전 시대였던 1981년 시작되었다.

생산은 1987년 시작되었고 1997년까지 계속되었다.

구소련의 완전한 붕괴(1991년) 같은 지정학적 사건들로 인하여 장거리 스텔스 핵 폭격기의 필요성이 없어졌다.

1995년 대당 가격은 10억 달러였는데, 이후 대폭 축소되어 21대만 더 만들어졌다.

B-2 스피리트는 냉전 종식의 희생물이었다.

?B-2는 미 공군에 마지막으로 공급된 최신형 폭격기였다.

그때부터 미 공군은 구형 모델에만 의존해왔는데, B-1 랜서(Lancer, 창을 던지는 사람이라는 뜻), B-52 스트라토포트리스(stratofortress, 애칭 ‘하늘의 나는 요새’) 등이 있다.

그러던 것이 이제 변화할 조짐이다.

수 년 동안 미 공군은 (아마도 무인이 아닌 유인) 장거리 폭격기를 찾았으며, 비밀리에 진행된 폭격기 계약자 노스롭 그루먼(North Grumman)을 선정했다.

B-2 스피리트 제작사인 노스롭 그루먼(Northrop Grumman)은 이번 계약의 경합중에, 이번에도 매끄러운 날개를 설계할 것이라는 암시를 주어 왔다.

새로 공개된 영상은 차기 폭격기에 대한 일반인의 관심을 끌기 위한 것일 가능성이 높다.

과거 B-2가 십억 달러를 들여 만들 수 있던 폭격기였다면, 지금은 어떤 괴물을 만들 수 있을까?지금은 ‘저속’이지만 개발당시에는 전투기도 쫓아오지 못할 정도로 빠른속도였다.

[b-1b 폭격기] 대단하네요.



폭탄·미사일 탑재량은 31t에 달한다.

당초핵폭탄등 폭탄만 탑재했지만 개량을 통해 크루즈미사일등 핵탄두 공대지미사일을 장착할수있는 능력을 갖추게 됐다.

사거리 2500㎞인 AGM-86 ALCM과 사거리 3000㎞인 AGM-129 ACM 크루즈미사일은 폭발력이 200㏏(킬로톤·1㏏은 TNT폭약 1000t의 위력에 해당)에 달한다.

사거리 200㎞인 SRAM의 폭발력은 170㏏ 수준이다.

일본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1945년 떨어진 핵폭탄이 15

22㏏이었던 것에 비춰 보면 B-52가 탑재하는 핵탄두 미사일의 엄청난 위력을 짐작할 수 있다.

      B-52는 A형에서 H형까지 다양한 형태로 총 744대가 생산됐다.

D형은 무려 108발의 폭탄을 탑재한 채 베트남전에 투입돼 ‘폭탄의 비’를 퍼붓는 융단폭격을 실시했다.

걸프전에서도 B-52는 두드러진 활약을 했다.

80여대의 B-52가 투입돼 1600여회의 비행을 하면서 2만5000t의 폭탄을 투하했다.

이는 다국적군이 투하한 폭탄의 약 40%에 달하는 것이다.

아프가니스탄전 초기에 투하된 폭탄의 72%는 B-52 10대와 B-1 8대가 떨어뜨린 것이었다.

미 공군은 2040년까지 B-52를 계속 사용할 계획이어서 탄생 후 90년 가까이 일선에서 활약하는 최장수 폭격기 기록을 세울 전망이다.

B-52는 37년 전인 1976년 판문점 도끼만행 사건에 따른 ‘미류나무 절단작전’ 때에도 한반도에 출동해 북한에 무력시위를 벌였다.

      유사시 한반도에 출동해 북한 핵시설과 미사일 기지 등을 폭격할 미 공군 폭격기는 B-52만 있는 것이 아니다.

B-52보다 신형인 B-1 초음속 폭격기와 B-2 스텔스 폭격기도 B-52와 함께 한반도에 출동할 미 공군 폭격기 3총사다.

B-1 폭격기는 B-52를 대체하기 위해 1970년대부터 개발된 전략 폭격기다.

1호기는 1974년 12월에 첫 비행에 성공했지만 카터 정권에 의해 1977년 6월 개발이 전면 취소됐다.

하지만 레이건 정권이 B-1 폭격기의 부활을 결정해 지금의 B-1 폭격기가 탄생하게 됐다.

 

   北에 가장 위협적 B-2, 레이더에 잡힌 모습이

이라크·리비아 공습한 스텔스,북위협 커지자 한국서B-2훈련 첫공개 옛소련 핵공격위해 개발 대당가격 12억달러 달해‘금으로 만든 비행기’ 별명

  27일낮 미국 미주리주 화이트맨(whiteman) 공군기지에서 ‘보이지않는 폭격기’두대가 날아올랐다.

적의 레이더망에 포착되기 어려운 B-2스텔스 폭격기였다.

이들은 최고속도 980㎞(마하 0.8)로 1만460㎞를 날았다.

한시간에1000㎞ 가까이 날아 10시간여만에 한반도 영공에 도달했다.

그러곤 곧바로 서해 군산 앞바다로 기수를 돌렸다.

2명의 승조원이 스위치를 누르자 폭이 50m가 넘는 육중한 기체에서 훈련용 폭탄이 쏟아졌다.

 ?B-2는 폭격훈련후 경기도 오산의 미7공군 기지로 이동해 활주로 입구까지 날았다.

랜딩기어도 내리고 활주로 한쪽끝에 접근했지만 착륙은 하지 않고 곧바로 기수를 올려 화이트맨 기지로 귀환했다.

군 관계자는 “유사시 본토에서 출발한 폭격기가 다음 작전을 위해 오산기지에서 급유와 폭탄 재장착을 한 뒤 복귀하는 시나리오였다”고 전했다.

B-2는 B-52 전략 폭격기, B-1초음속 폭격기와 함께 유사시 한반도에 출동할 미공군 폭격기3종중 하나다.

앞서 B-52 등장에 예민한 반응을 보였던 북한인만큼 B-2의 공개에도 극심한 반발이 예상된다.

북한핵시설이나 미사일기지, 평양의주석궁 등 강력한 방공망을 갖춘 전략목표물 공격에는 세종류 폭격기 가운데 최신형인 B-2가 투입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 실제 B-2의 위력은 가공할 만하다.

이폭격기의 무기탑재량은 약18t이다.

B-52의 30t보다는 적다.

그러나 적의 레이더엔 작은새 정도로 인식되기때문에 은밀한 접근이 가능할뿐 아니라 핵폭탄과 사거리 370㎞에 달하는 장거리 공대지 미사일 재즘(JASSM) 등을 장착하고 있어 정밀한 폭격이 가능하다.

1998년 코소보 전쟁을 시작으로 나토의 유고연방 공습작전, 아프가니스탄전과 이라크전, 리비아 공습작전인 ‘오디세이의 새벽’ 등에 주력으로 투입돼 왔다.

80년대에 개발된 B-2는 소련에대한 핵공격을 위해 개발됐으며 총 22대밖에 생산되지 않았다.

대당 12억달러(98년기준)에 달해 ‘금으로 만든 비행기’라는 별명도 있다.

연합사 측이 B-2의 폭격훈련을 공개한 건 북한이 도발 징후를 보일 경우 오키나와나 괌에 있는 미군기지에서 대응하는 것이 아니라 아예 미국 본토의 핵공격 수단을 전진배치해 대응하겠다는 메시지다.

북한의 ‘말’에 ‘행동’으로 대응하겠다는 무력 시위인 셈이다.

  ◆벙커버스터 도입 이런 가운데 우리 군은 북한이 지하에 구축한 핵과 미사일 시설을 파괴할 수 있는 레이저유도폭탄 GBU-28(벙커버스터)을 5월 중 도입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미국은 최근 수출을 통제하던 GBU-28을 한국에 수출하기로 승인했다”며 “5월 중으로 도입해 연내에 실전 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길이     21m   폭  52.4m   높이   5.18m     엔진  F118-GE-100 * 4기   최대속도 마하0.95     항속속도 마하0.8자체중량   71,700kg         탑재중량 152,200kg              ****************************************************************************************************?  B-1 Lancer 제원전폭 : 41.64m(주익 전개시) / 23.84m(주익 후퇴시)      전장 : 44.81m        전고 : 10.36m       주익면적 : 181.2㎡자중 : 87,090kg         최대이륙중량 : 216,365kg         엔진 : GE F101-GE-102(13,960kg) x 4        최대 속도 : M 1.25?저공침투속도 : 965km/h/61m       항속거리 : 약 12,000km(기내연료)        최대 무장탑재량 : 34,019kg(기내)/26,727kg(기외)?승무원 : 4명           첫 비행 : 1974. 10. 26(B-1A)/1984. 10. 18(B-2B) [출처] [폭격기] Boeing B-1 Lancer|작성자 바다사랑         ????????????? @@@@@@@$$$$$$$$$$$$$$$$$$$$$$$$$#######%%%%$$$$$$$$$$$@@@@@@@@@@@@@@@@@@0000000000000000000000000????美 B-52H 전략폭격기 훈련 비행 공개 美카터 부장관 ”미국의 한국방어 의지 확고”우리군과 KR/FE 훈련을 진행중인 미군이 전략폭격기 B-52H의 한반도 비행훈련 사실을 공개했다.

미공군은 이번 훈련에 앞서 괌의 Anderson 공군기지에 본토 배치 제5폭격비행단 예하의 B-52H 전략폭격기를 전개 시킨바 있으며,이번에 공개된 폭격기는 괌에서 훈련을 위해 비행해온 전력이다.

'3대가 조종하는 폭격기'로도 유명한 B-52H 전략폭격기는 1950년대 소련에 대한 전략핵공격을 목적으로 개발된 전략폭격기로 원형기가 1952년 첫비행한 이래 7차례의 개량을 거치며 반세기 넘게 미공군의 주력 폭격기로 활약해 왔는데,기본성능이 워낙 탄탄하여 미공군은 개량을 거쳐 2040년까지 사용할수도 있다는 입장을 내놓은바 있을정도로 고성능을 자랑한다.

1961년부터 실전배치된 B-52H 폭격기는 개량에 개량을 거듭하여 현재 미공군에 76대가 현역으로 운용되고 있다.

최대 27톤의 각종무장을 장착하고 최대 6,700km 떨어진 지점의 목표를 폭격하고 귀환할 수 있다.

특히 B-52H는 2,000LBS(907kg)급 재래식 폭탄35발이나 장거리 순항미사일 12발등 다양한 무장을 운용할수 있는데, 핵탄두가 장착되는 공중발사 순항미사일인 AGM-86B와 AGM-129는 사거리가 각각 2,500km, 3,000km에 달한다.

핵탄두를 탑재할 경우 200kt급 위력의 W80 핵탄두를 탑재할수 있다.

이러한 전략폭격기의 훈련 비행사실을 언론에 공개한것은 이례적인 것으로 평가된다.

특히이번 공개는 한국을 방문중인 Ashton Carter 미 국방부 부장관이 "북한의 위협이 상존함에도 미국의 한국방어 의지는 투철하고 확고한 방위공약은 지속적으로 유지되고 있다"고 밝힌 직후 이루어져 더욱 주목된다.

이는 북한이 지속적으로 핵 위협을 가하고 있는것에 대해 미국이 한국에 핵우산을 제공하고 있다는 점을 북측에 각인시킴으로써 북한의 오판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로 해석된다.

현재 미국은 괌에 B-52H 전략폭격기 뿐만 아니라 본토에 주둔중이던 제509폭격비행단 예하 B-2A 스텔스 폭격기 2대도 전진배치해 놓은 상태이다.

B-2A 폭격기는 B-52H와 마찬가지로 핵공격도 가능하지만 콘크리트 구조물을 65m나 뚫고 지하의 시설물을 파괴할 수 있는 최신형 벙커버스터인 GBU-57/B MOP(Massive Ordnance Penetrator)을 운용할 수 있어 북한에 대한 미국의 군사적 억제 의지가 얼마나 확고한 것인지를 보여주고 있다.

   [출처] 하늘의 항공모함’ B-52 전략폭격기 , B-52, B-1, B-2 미 폭격기 3총사 한반도를 지킨다 |작성자 우리강산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