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클린턴



 클린턴 대통령이 의미를 묻자 박진 前 의원은 "정의로움은 모든 장애물을 극복한다(Righteousness overcomes all obstacles)"라고 답해주었다.

하지만 클린턴이 고개를 끄덕이면서도 무슨 뜻인지는 정확히 모르겠다는 반응을 보이자박진 의원은 "큰 길에는 문이 없다(A high street has no main gate)" "고속도로에는 요금정산소가 없다(A freeway has no tollgate)"라고 해주었다.

그제서야 클린턴 대통령은 손뼉을 쳤다고 한다.

대도무문(大道無門)사람으로서 마땅히 지켜야 할 큰 도리나 정도에는 거칠 것이 없다.

그렇기에 누구든 큰 길을 걸으면서 숨기거나 잔재주를 부릴 필요가 없다.

- 네이버 한자사전 참조- 클린턴 부부클린턴 대통령을 만나기 직전, 참모들은 김영삼 대통령에게 간단한 영어 인사법을 가르쳐주었다.

김영삼 대통령이 먼저"How are you?"라고 하면 클린턴 대통령은 "I'm fine thanks. And you?"라고 할 것이고. 그러면 "Me too" 라고 대답하면 된다고 하였다.

하지만 김영삼 대통령은 경상도식 인사법인 "이게 누꼬?"를 떠올려 How를 Who로 바꿨다.

즉, 클린턴 대통령에게 "Who are you?" 라고 인사를 건내버린 것이다.

(어감은 다를 수 있겠지만 영어로 '이게 누구야'는 Look who's here 라고 표현한다.

)클린턴 대통령은 당황할 법도 했지만 "I'm Hillery' husband"라고 센스있게 답변했다.

그런데 김영삼 대통령은 참모들에게 배운대로 "Me too"라고 답해버렸다.

 ?"저 사람 누군데?" "아, 고등학교 시절 만났던 사람." "그래? 만약 당신이 내가 아니라 저 사람과 결혼했다면, 지금쯤 함께 주유소에서 일하고 있었겠네?" "아니, 저 사람이 미합중국 대통령이 되어있겠지." 굉장히 멋지게 보이는 이 이야기는, 그러나 사실이 아니다.

이는 본래 미국에서 제법 유명했던 이른바 '남자는 여자 하기 나름' 코드의 우스개 이야기로, 실재 인물들을 등장인물로 끌어쓰며 다양한 버전을 생산하던 일종의 픽션물이다(그 옛날의 '최불암 시리즈'를 생각해보자).참고로 해당 이야기는 굉장히 여러 가지 버전으로 존재하는데, 대부분 그 내용은 같으며(옛사랑의 직업만이 조금씩 변화) 등장인물만 시대에 따라 다양한 유명인사들로 나뉘어있다(아프리카계 미국인 출신 최초의 뉴욕 시장 데이비드 딘킨스, 매사추세츠뮤추얼생명보험의 CEO였던 토마스 휠러, 아버지 부시 대통령, 아들 부시 대통령, 그리고 가장 최근엔 버락 오바마 대통령에 이르기까지).   제공: 이상한 옴니버스 ?"저 사람 누군데?" "아, 고등학교 시절 만났던 사람." "그래? 만약 당신이 내가 아니라 저 사람과 결혼했다면, 지금쯤 함께 주유소에서 일하고 있었겠네?" "아니, 저 사람이 미합중국 대통령이 되어있겠지." 굉장히 멋지게 보이는 이 이야기는, 그러나 사실이 아니다.

이는 본래 미국에서 제법 유명했던 이른바 '남자는 여자 하기 나름' 코드의 우스개 이야기로, 실재 인물들을 등장인물로 끌어쓰며 다양한 버전을 생산하던 일종의 픽션물이다(그 옛날의 '최불암 시리즈'를 생각해보자).참고로 해당 이야기는 굉장히 여러 가지 버전으로 존재하는데, 대부분 그 내용은 같으며(옛사랑의 직업만이 조금씩 변화) 등장인물만 시대에 따라 다양한 유명인사들로 나뉘어있다(아프리카계 미국인 출신 최초의 뉴욕 시장 데이비드 딘킨스, 매사추세츠뮤추얼생명보험의 CEO였던 토마스 휠러, 아버지 부시 대통령, 아들 부시 대통령, 그리고 가장 최근엔 버락 오바마 대통령에 이르기까지).   제공: 이상한 옴니버스  지난 일요일 저녁, the Drudge Report지는 힐러리가 계단을 오르며 힘겨워하는 사진 한장을 게재하며, “2016:힐러리가 계단을 정복하다.

”는 제목의 헤드라인 기사를 올린 바 있다.

물론 이 후에 이 사진이 6 개월 전에 촬영된 것으로 밝혀지긴 했다.

하지만 이 사진은 힐러리 클린턴의 건강 문제에 대한 논쟁을 심화시키는 계기가 되었다.

 ?아래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클린턴이 대중들 앞에서 (가벼운) 발작증세를 보이고 있다.

그녀는 또한 주기적으로 심한 기침을 하는 모습이 포착되고 있으며, 혓바닥에 설명되지 않는 아주 큰 구멍이 생긴 모습도 발견되었다.

그녀는 그녀의 나이에 비해 너무 자주 넘어지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었다.

 여러분이 그녀를 지지하던, 지지하지 않던, 그녀의 건강문제는 모두에게 심각한 상황이 아닐 수 없다.

?  힐러리를 수행하는 비밀 요원이 간질, 발작 치료제로 쓰이는  디아제팜 자동 주사기를 들고 있는 모습 클린턴이 카메라 앞에서 가벼운 발작증세를 보이고 있다.

힐러리 클린턴의 혓바닥에 커다락 구멍이 보인다.

[클린턴] 선택의 여지가 ...


  힐러리가 설암(혀암)을 앓고 있는 것인가?연설 도중 심한 기침을 하고 있다.

기사>> Hillary Clinton’s Health In Rapid Decline ? Will She Even Make It To Election Day At This Rate? * 11월 8일 예정된 대선일 이전에 힐러리 클린턴이 건강문제로 낙마를 하거나, 대통령에 당선된 이후에라도 건강문제로 대통령직을 수행할 수 없는 상황이 온다면, 미국은 큰 혼란에 빠질 수밖에 없다.

 이 혼란을 수습한다는 명분으로 오바마가 계엄령을 선포하고, 곧 바로 미국을 NWO 체제로 바꾸어놓을 수도 있다는 뜻이다.

 이번 대선에 가장 큰 변수로 등장한 힐러리의 건강 문제가 기우에 그칠 것인지, 아니면 미국 사회에 심각한 상황을 만들게 될 것인지 지켜보아야 할 것이다.

 - 예레미야 -  < 위 이미지 출처 및 원글 출처 > ↓↓ http://me2.do/IIAwFRxB ↓↓??? ???? 10?? ?? by ?????? ??? ???? 10?? ?? ? 1. ??? ??? ??? ??? ??? ? ??? ?? ? ????....m.post.naver.com< 사진 출처 위키백과 > < 네이버 인물 정보 >미국 전 국무부 장관이자 영부인이었던(제42대 대통령 빌 클린턴) "힐러리 클린턴"은 2012년 올해를 빛낸 가장 매력적인 여성 12인과영향력 있는 인물 100인에 선정되며,여성 리더를 꿈꾸는이들의 동경의 대상으로 추대 받고 있습니다.

2008년 대선에서 오바마에게 석패하였지만 8년 만인 올해 다시 한번 대권에 도전하며여성들의 지지를 한 몸에 받고 있는데요.절대 포기를 모르기에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고 있는그녀는 과연 어떤 명언을 남겼는지 지금부터 저와 함께 확인해 보아요.1. " 커다란 야망을 품어라. "2. " 두려워하지 말고 도전하라. " 3.  " 어떤 위험도 감수할 수 있는 일을 하라. " 4. " 불가능은 없다.

" 5. " 과감히 도전하고, 감사하라. " 6. " 미래에 대한 책임감을 가져라. " 7. " 기회를 놓치지 마라. " 8. " 여성도 평등하게 역할을 담당하라. " 9. " 아이들에게 빚이 있다는 것을 깨달아라. " 10. " 환경보단 나 자신을 변화시켜라. " < 이미지 출처 >1. http://cafe.naver.com/ahslzh/325201? ??? ??? 15? ?cafe.naver.com2. http://blog.naver.com/photo_jar/220467245247??????/????????/????/?????/????/??/???????/?...,,,,source - tumblerblog.naver.com흑인 대통령에 이어여성 대통령이 나오길기대하며,짧게 글 마치겠습니다.

오늘도 무더운 날씨에모두들 수고 많으셨고요.다음에 더 좋은 글로 찾아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또한 병화가 신금을 극하고 인목이 신금을 충하고 있다.

그 결과 월령의 정관인 申금이 위제(圍制)를 당하여 도망갈 곳이 없고 단지 주위(主位)의 축고 속으로 들어갈 뿐이다.

[클린턴] 완전 대박



- 축술형은 다시 관살고를 열고, 축토는 다시 인목에게 합제를 당하고 있다.

인해합은 양인이 살고와 합하는 것이니 권력을 표시한다.

- 월간의 상관이 관을 제하고 신금 관은 또한 인성을 머금고 있는데, 전부 주위(主位)의 축토가 거두게 된다.

그래서 이 사람은 능히 가장 큰 관을 성취하였다.

- 한편 신축운으로 행하면 축토가 도위(到位)하고 辛금 살은 병화인 상관에게 제압당한다.

그래서 미국 대통령을 8년간 역임하였다.

 - 손에 잡히는 맹파명리 / 단건업 저 / 박형규 역 ? 364쪽   http://www.astro.com/astro-databank/Clinton,_Bill  점성술 사이트의 생일 자료에는 1946년 8월 19일 오전 8시 51분으로 되어 있습니다.

이 자료에 의하면 생시가 寅시가 아니라 辰시입니다.

 제가 우리나라 인터넷 사이트를 검색해보니까 생시 심지어 생일까지 제 각각입니다.

역술인들이 자기 입맛(?)에 맞는 생시를 가지고 사주풀이를 해놨더군요.  시일월년정관 상관상관庚辰乙丑丙申丙戌정재편재정관정재乙癸戊癸辛己戊(壬)庚辛丁戊 776757473727177甲辰癸卯壬寅辛丑庚子己亥戊戌丁酉  ?- 생부는 클린턴이 태어나기도 전에 사고로 죽음- 술 주정뱅이 계부 슬하에서 어렵게 자람- 1976년 기해대운 병진년 아칸소 주 법무장관- 1978년 기해대운 무오년 아칸소 주 주지사- 1980년 기해 대운 경신년 주지사 선거 패배- 1982년 기해대운 임술년 주지사 당선 (

92년 대통령 당선 전까지 연임)?- 신축대운 중 대통령 재임 (93년 1월

2001년 1월)- 1998(무인)년 신축 대운 축대운 시작, 르윈스키 스캔들 발생, 대통령 탄핵안 하원 가결 상원 부결(기사회생)   기본적으로 수목운의 흐름이 길한 것으로 보입니다.

 참고로 힐러리 클린턴의 사주입니다.

시일월년편인 식신정인丙辰戊寅庚戌丁亥비견편관비견편재乙癸戊戊丙甲辛丁(戊)戊甲壬 756555453525155戊午丁巳丙辰乙卯甲寅癸丑壬子辛亥 - 현재는 丁巳대운 - 남편인 빌 클린턴이 대통령으로 재임하던 시기는 乙卯 대운 - 빌 클린턴이 대통령이 된 것이 힐러리의 덕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ㅎㅎ생시에 관한 논란에 대해서도 정리해 놓은 것이 있습니다.

인시로 된 자료는 출처가 불분명한 잘못된 자료인 것 같습니다.

클린턴이 태어난 아칸소주 hope시는 서경 93도 35분에 위치해 있고 표준시가 서경 90도이기 때문에 균시차 조정을 해도 16분을 넘지 않습니다.

여기에 써머타임을 적용해도 07시 35분이 되기 때문에 진시가 되지 인시가 될 수는 없습니다.

 ?"저 사람 누군데?" "아, 고등학교 시절 만났던 사람." "그래? 만약 당신이 내가 아니라 저 사람과 결혼했다면, 지금쯤 함께 주유소에서 일하고 있었겠네?" "아니, 저 사람이 미합중국 대통령이 되어있겠지." 굉장히 멋지게 보이는 이 이야기는, 그러나 사실이 아니다.

이는 본래 미국에서 제법 유명했던 이른바 '남자는 여자 하기 나름' 코드의 우스개 이야기로, 실재 인물들을 등장인물로 끌어쓰며 다양한 버전을 생산하던 일종의 픽션물이다(그 옛날의 '최불암 시리즈'를 생각해보자).참고로 해당 이야기는 굉장히 여러 가지 버전으로 존재하는데, 대부분 그 내용은 같으며(옛사랑의 직업만이 조금씩 변화) 등장인물만 시대에 따라 다양한 유명인사들로 나뉘어있다(아프리카계 미국인 출신 최초의 뉴욕 시장 데이비드 딘킨스, 매사추세츠뮤추얼생명보험의 CEO였던 토마스 휠러, 아버지 부시 대통령, 아들 부시 대통령, 그리고 가장 최근엔 버락 오바마 대통령에 이르기까지).   제공: 이상한 옴니버스  지난 일요일 저녁, the Drudge Report지는 힐러리가 계단을 오르며 힘겨워하는 사진 한장을 게재하며, “2016:힐러리가 계단을 정복하다.

”는 제목의 헤드라인 기사를 올린 바 있다.

물론 이 후에 이 사진이 6 개월 전에 촬영된 것으로 밝혀지긴 했다.

하지만 이 사진은 힐러리 클린턴의 건강 문제에 대한 논쟁을 심화시키는 계기가 되었다.

 ?아래에서 볼 수 있는 것처럼, 클린턴이 대중들 앞에서 (가벼운) 발작증세를 보이고 있다.

그녀는 또한 주기적으로 심한 기침을 하는 모습이 포착되고 있으며, 혓바닥에 설명되지 않는 아주 큰 구멍이 생긴 모습도 발견되었다.

그녀는 그녀의 나이에 비해 너무 자주 넘어지는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었다.

 여러분이 그녀를 지지하던, 지지하지 않던, 그녀의 건강문제는 모두에게 심각한 상황이 아닐 수 없다.

?  힐러리를 수행하는 비밀 요원이 간질, 발작 치료제로 쓰이는  디아제팜 자동 주사기를 들고 있는 모습 클린턴이 카메라 앞에서 가벼운 발작증세를 보이고 있다.

힐러리 클린턴의 혓바닥에 커다락 구멍이 보인다.

  힐러리가 설암(혀암)을 앓고 있는 것인가?연설 도중 심한 기침을 하고 있다.

기사>> Hillary Clinton’s Health In Rapid Decline ? Will She Even Make It To Election Day At This Rate? * 11월 8일 예정된 대선일 이전에 힐러리 클린턴이 건강문제로 낙마를 하거나, 대통령에 당선된 이후에라도 건강문제로 대통령직을 수행할 수 없는 상황이 온다면, 미국은 큰 혼란에 빠질 수밖에 없다.

 이 혼란을 수습한다는 명분으로 오바마가 계엄령을 선포하고, 곧 바로 미국을 NWO 체제로 바꾸어놓을 수도 있다는 뜻이다.

 이번 대선에 가장 큰 변수로 등장한 힐러리의 건강 문제가 기우에 그칠 것인지, 아니면 미국 사회에 심각한 상황을 만들게 될 것인지 지켜보아야 할 것이다.

 - 예레미야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