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윤해영



 이곳 바위틈에 뿌리를 박고 세찬 비바람을 맞아가며 10여m나 깎아지른 듯한 바위틈에 뿌리를 박고 억세게 자라고 있는 늘 푸르름을 자랑하는 소나무를 말한다.

 이 소나무는 돌기둥에 청기와를 얹은 정자와 비슷하다고 하여 일송정이라고 불렀다고 한다.

   <선구자>는 처음에는 '용정의 노래'였으나, 이 가사중 현존하는 여러 지명을 빼면 아무 의미가 없을 정도로 애국적이고, 의미화한 노래가 아닐 수 없다.

 <선구자>는 윤해영의 시에 작곡가 조두남(趙斗南)이 곡을 붙인 것으로, 그동안 독립운동가의 기상과 꿈을 표현한 노래로 알려져 '제2의 애국가'라 불릴 만큼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다.

 (요약) (장병학, 중부매일 '에세이 카페')?* 하지만 윤해영을 "당시 만주에서 노골적으로 일제를 찬양하고 옹호하는 작품 활동을 하던 친일 시인"이라고도 하나, 그 반대의 의견도 있다.

 ?    <윤해영(尹海榮)1909 - 1956>   * 1909년 함경북도 출생으로 연변에서 교사로 근무했다는 것 외에는 신상에 대해서는 잘 알려져 있지 않다.

  * 1932년 <선구자〉의 작곡가 조두남은 이노래를 작곡할 때 하얼빈의 한 여관에서 윤해영을 만나 가사를 받았으나 이후 홀연히 사라져 다시 보지 못했다고 회고한 바 있다.

* 1940년대  주로 활동한 인물로, 〈해란강〉, 〈아리랑 만주〉, 〈낙토 만주〉 등 만주국의 건국 이념을 찬양하는 다수의 친일 시를 발표했다.

 〈낙토 만주〉는 만주국에서 정책적으로 널리 보급한 노래이며, 〈아리랑 만주〉는 만주국 건국 10주년을 기념한 만선일보의 공모전에서 당성된 작품이다.

 * 또한 만주국의 관제 단체인 오족협화회 지부의 선전과 간부를 지낸 인물인 것으로 드러났다.

 윤해영이 만주 지역의 대표적인 친일 시인이었다는 것은 통설이 되었으나, 문예비평가 김영수는 2005년에 [몽상의 시인 윤해영]에서 윤해영의 시에 등장하는 '오족', '오색기' 등 만주국의 상징이 실제로는 고구려 사상을 상징한다는 이설을 제기하기도 했다.

김영수는 윤해영이 검열을 속이기 위해 만주국에서 흔히 쓰이는 단어에 다른 뜻을 숨겨 사용했는데, 이를 표면만 읽은 학자들이 오독했다고 주장했다.

* 1945년 일제 패망 후 북한에서 토지개혁정책을 찬양하는 〈분배받은 땅〉이라는 노래를 발표하기도 했으며,* 1956년 사망한 것으로 전해진다.

   <경남 마산시 마산역 앞 윤해영 시비, 시제는 '선구자'>   ♣ 선구자/(테너) 강무림 http://youtu.be/AjGjcptrZog    이곳 바위틈에 뿌리를 박고 세찬 비바람을 맞아가며 10여m나 깎아지른 듯한 바위틈에 뿌리를 박고 억세게 자라고 있는 늘 푸르름을 자랑하는 소나무를 말한다.

 이 소나무는 돌기둥에 청기와를 얹은 정자와 비슷하다고 하여 일송정이라고 불렀다고 한다.

   <선구자>는 처음에는 '용정의 노래'였으나, 이 가사중 현존하는 여러 지명을 빼면 아무 의미가 없을 정도로 애국적이고, 의미화한 노래가 아닐 수 없다.

 <선구자>는 윤해영의 시에 작곡가 조두남(趙斗南)이 곡을 붙인 것으로, 그동안 독립운동가의 기상과 꿈을 표현한 노래로 알려져 '제2의 애국가'라 불릴 만큼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다.

 (요약) (장병학, 중부매일 '에세이 카페')?* 하지만 윤해영을 "당시 만주에서 노골적으로 일제를 찬양하고 옹호하는 작품 활동을 하던 친일 시인"이라고도 하나, 그 반대의 의견도 있다.

 ?    <윤해영(尹海榮)1909 - 1956>   * 1909년 함경북도 출생으로 연변에서 교사로 근무했다는 것 외에는 신상에 대해서는 잘 알려져 있지 않다.

  * 1932년 <선구자〉의 작곡가 조두남은 이노래를 작곡할 때 하얼빈의 한 여관에서 윤해영을 만나 가사를 받았으나 이후 홀연히 사라져 다시 보지 못했다고 회고한 바 있다.

* 1940년대  주로 활동한 인물로, 〈해란강〉, 〈아리랑 만주〉, 〈낙토 만주〉 등 만주국의 건국 이념을 찬양하는 다수의 친일 시를 발표했다.

 〈낙토 만주〉는 만주국에서 정책적으로 널리 보급한 노래이며, 〈아리랑 만주〉는 만주국 건국 10주년을 기념한 만선일보의 공모전에서 당성된 작품이다.

[윤해영] 세상에. 왜..


 * 또한 만주국의 관제 단체인 오족협화회 지부의 선전과 간부를 지낸 인물인 것으로 드러났다.

 윤해영이 만주 지역의 대표적인 친일 시인이었다는 것은 통설이 되었으나, 문예비평가 김영수는 2005년에 [몽상의 시인 윤해영]에서 윤해영의 시에 등장하는 '오족', '오색기' 등 만주국의 상징이 실제로는 고구려 사상을 상징한다는 이설을 제기하기도 했다.

김영수는 윤해영이 검열을 속이기 위해 만주국에서 흔히 쓰이는 단어에 다른 뜻을 숨겨 사용했는데, 이를 표면만 읽은 학자들이 오독했다고 주장했다.

* 1945년 일제 패망 후 북한에서 토지개혁정책을 찬양하는 〈분배받은 땅〉이라는 노래를 발표하기도 했으며,* 1956년 사망한 것으로 전해진다.

   <경남 마산시 마산역 앞 윤해영 시비, 시제는 '선구자'>   ♣ 선구자/(테너) 강무림 http://youtu.be/AjGjcptrZog   윤해영 성형전♠∫ 이곳 바위틈에 뿌리를 박고 세찬 비바람을 맞아가며 10여m나 깎아지른 듯한 바위틈에 뿌리를 박고 억세게 자라고 있는 늘 푸르름을 자랑하는 소나무를 말한다.

 이 소나무는 돌기둥에 청기와를 얹은 정자와 비슷하다고 하여 일송정이라고 불렀다고 한다.

   <선구자>는 처음에는 '용정의 노래'였으나, 이 가사중 현존하는 여러 지명을 빼면 아무 의미가 없을 정도로 애국적이고, 의미화한 노래가 아닐 수 없다.

 <선구자>는 윤해영의 시에 작곡가 조두남(趙斗南)이 곡을 붙인 것으로, 그동안 독립운동가의 기상과 꿈을 표현한 노래로 알려져 '제2의 애국가'라 불릴 만큼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다.

 (요약) (장병학, 중부매일 '에세이 카페')?* 하지만 윤해영을 "당시 만주에서 노골적으로 일제를 찬양하고 옹호하는 작품 활동을 하던 친일 시인"이라고도 하나, 그 반대의 의견도 있다.

 ?    <윤해영(尹海榮)1909 - 1956>   * 1909년 함경북도 출생으로 연변에서 교사로 근무했다는 것 외에는 신상에 대해서는 잘 알려져 있지 않다.

  * 1932년 <선구자〉의 작곡가 조두남은 이노래를 작곡할 때 하얼빈의 한 여관에서 윤해영을 만나 가사를 받았으나 이후 홀연히 사라져 다시 보지 못했다고 회고한 바 있다.

[윤해영] 진실 또는 거짓..



* 1940년대  주로 활동한 인물로, 〈해란강〉, 〈아리랑 만주〉, 〈낙토 만주〉 등 만주국의 건국 이념을 찬양하는 다수의 친일 시를 발표했다.

 〈낙토 만주〉는 만주국에서 정책적으로 널리 보급한 노래이며, 〈아리랑 만주〉는 만주국 건국 10주년을 기념한 만선일보의 공모전에서 당성된 작품이다.

 * 또한 만주국의 관제 단체인 오족협화회 지부의 선전과 간부를 지낸 인물인 것으로 드러났다.

 윤해영이 만주 지역의 대표적인 친일 시인이었다는 것은 통설이 되었으나, 문예비평가 김영수는 2005년에 [몽상의 시인 윤해영]에서 윤해영의 시에 등장하는 '오족', '오색기' 등 만주국의 상징이 실제로는 고구려 사상을 상징한다는 이설을 제기하기도 했다.

김영수는 윤해영이 검열을 속이기 위해 만주국에서 흔히 쓰이는 단어에 다른 뜻을 숨겨 사용했는데, 이를 표면만 읽은 학자들이 오독했다고 주장했다.

* 1945년 일제 패망 후 북한에서 토지개혁정책을 찬양하는 〈분배받은 땅〉이라는 노래를 발표하기도 했으며,* 1956년 사망한 것으로 전해진다.

   <경남 마산시 마산역 앞 윤해영 시비, 시제는 '선구자'>   ♣ 선구자/(테너) 강무림 http://youtu.be/AjGjcptrZog       연 윤해영 씨가 두 살 연상의 의사와 재혼했습니다.

윤해영 씨는 지난 3일 서울 역삼동의 한 결혼식장에서 결혼식을 올렸는데요.

   이날 결혼식은 가족과 친지 등 가까운 지인들만 참석한 가운데 조촐하게 치러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두 사람은 올해 초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만나 연인이 됐다고 하는데요.    윤해영 씨는 훤칠한 키에 잘생긴 신랑 덕에 많은 부러움을 사기도 했었죠? 분당에 신혼집을 차린 두 사람, 신혼여행은 각자의 스케줄을 고려해 조금 미뤘다고 하는데요.윤해영 씨! 다시 한 번 결혼 축하드립니다   연예인 이지혜 쇼핑몰 '이지럭스'        2, 30대를 위한 여성의류 쇼핑몰 '이지럭스'를 오픈한 이지혜는 디자인을 비롯해 기획, 모델, 스타일링, MD 등의 작업에 참여해 화제다.

     ▶연예인 이지혜쇼핑몰 이지럭스 : www.2jlux.com      쇼핑몰 관계자는 "'이지럭스'를 오픈한지 일주일 만에 이례적으로 하루 10만 명이 넘는 방문자수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지혜 역시 "쇼핑몰을 운영하기 전에는 방송 촬영 때 코디 없이 직접 의상을 구해 입을 정도로 패션에 관심이 많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지혜는 "그 계기로 나만의 패션 노하우를 여성들과 공유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연예계 스타일리스트 출신의 지인들과 함께 오픈하게 됐다"라고 동기를 밝혔다.

         한편 이지혜는 현재 KBS 2TV '비타민', 케이블 TV QTV '순위 정하는 여자', 아리랑TV '올투게더' 등에서 MC 및 패널로 맹활약 중이다    ▶연예인 이지혜쇼핑몰 이지럭스 : www.2jlux.com     ▶연예인 이지혜쇼핑몰 이지럭스 : www.2jlux.com  .살짝 부담스럽기 시작하는거같으당 장거리연애질은 내 취향아니다 내랑 안맞다고 자부하던 나에게한번도 가본적없는 곳에 계신 당신을 만날줄이야 ㅋ요즘 아주아주주주주 달다구리한 연애중이랍니다  이렇게 자랑질하는 사람들 �聞빱빱빱� 오글오글 시려

했는데또 이렇게 자랑질을 하고있을줄이야....역시 오래살고봐야되며 호언장담을 절대대대로 해서는 아니됩니닷!! 크크다아시 태어 난거

같아요 내모든게 다

달라졌어요

♬  기다리세요 U ♥ 열심히 당신 만나러 가는길입니닷물론 제 차는 대구시내를 벗어나본적이 다섯손까락에 꼽는 여쟈터미널까지만 붕붕아 부탁해




 이때까지만 하더라도 상당히 뽀송하고 샤방샤방하였지만.....터미널에 도착하고 버스에 탑승하고 한숨

두숨자고일어나면 얼굴이 촉촉해지며참으로 광택나는 화장한 보람이 없지만 ㅠㅠ 기름없는 여자이고 싶다용 진정  ?? 주말 동안 꽁냥꽁냥하고 컴백할께요



^^오랜만에 블로그질하면서 자랑만 실컷하고 가는거같아서 뒷골이 쪼끔 따갑네욤 ㅋ    연 윤해영 씨가 두 살 연상의 의사와 재혼했습니다.

윤해영 씨는 지난 3일 서울 역삼동의 한 결혼식장에서 결혼식을 올렸는데요.

   이날 결혼식은 가족과 친지 등 가까운 지인들만 참석한 가운데 조촐하게 치러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두 사람은 올해 초 지인들과의 모임에서 만나 연인이 됐다고 하는데요.    윤해영 씨는 훤칠한 키에 잘생긴 신랑 덕에 많은 부러움을 사기도 했었죠? 분당에 신혼집을 차린 두 사람, 신혼여행은 각자의 스케줄을 고려해 조금 미뤘다고 하는데요.윤해영 씨! 다시 한 번 결혼 축하드립니다   연예인 이지혜 쇼핑몰 '이지럭스'        2, 30대를 위한 여성의류 쇼핑몰 '이지럭스'를 오픈한 이지혜는 디자인을 비롯해 기획, 모델, 스타일링, MD 등의 작업에 참여해 화제다.

     ▶연예인 이지혜쇼핑몰 이지럭스 : www.2jlux.com      쇼핑몰 관계자는 "'이지럭스'를 오픈한지 일주일 만에 이례적으로 하루 10만 명이 넘는 방문자수를 기록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지혜 역시 "쇼핑몰을 운영하기 전에는 방송 촬영 때 코디 없이 직접 의상을 구해 입을 정도로 패션에 관심이 많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지혜는 "그 계기로 나만의 패션 노하우를 여성들과 공유하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연예계 스타일리스트 출신의 지인들과 함께 오픈하게 됐다"라고 동기를 밝혔다.

         한편 이지혜는 현재 KBS 2TV '비타민', 케이블 TV QTV '순위 정하는 여자', 아리랑TV '올투게더' 등에서 MC 및 패널로 맹활약 중이다    ▶연예인 이지혜쇼핑몰 이지럭스 : www.2jlux.com     ▶연예인 이지혜쇼핑몰 이지럭스 : www.2jlux.com   감사합니다"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