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성소 시구



youtube.com우주소녀성소 시구  모습입니다 방송을 보면서 어떤 시구가 나올지 내심 기대를 해봤는데, 너무 퍼포먼스 위주에 그치는 모습들만 보여준 것 같아 개인적으로는 조금 아쉬움이 남는 것 같습니다.

부제로 시구 스타 선발대회라는 표현이 붙은 탓인지 아무래도 흥미와 재미를 유발하기 위한 부분이 조금 더 앞서지 않았나 생각되는데, 심사위원으로는 자리 잡은 홍수아의 개념시구가 문득 그리워지기도 했습니다.

황재근과 박지우가 저 자리에 있다는 것만 봐도 패션, 그리고 퍼포먼스를 함께 평가하겠다는 의미로 보면 되는 거겠죠? 아무래도 진지함은 잠시 접어두고 보는 게 맞는 듯싶습니다.

내일은 시구왕 성소 춘리 시구로 우승

주로 아이돌 위주로 시구자들 사이에서 장미여관 육중완, 축구선수 이천수 그리고 아나운서 김환의 모습도 볼 수 있었는데 모든 시구자를 통틀어 가장 개념 있는 완벽 투구를 선보인 사람은 바로 김환 아나운서였습니다.

아무래도 선수 출신이다 보니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124km/h의 속구를 투구 플레이트 위에서 뿌렸는데, 개인적으로 에이핑크 보미의 시구는 조금 아쉬웠습니다.

선출 김환의 멋진 시구 이건 뭐 딱히 흠잡을 데 없는 투구라고 생각되는데, 부모님이 지켜보고 있어서 더욱 긴장이 될 법도 하다고 생각했지만 기대 이상으로 잘 던져주었습니다.

아무래도 전체적으로 퍼포먼스 위주로 진행이 되다 보니 더욱 돋보였던 시구가 아닌가 생각되는데, 선수 출신이라는 걸 알고 보는 사람들이 있다는 부담감도 잘 떨쳐낸 완벽 투구였다고 생각됩니다.

아쉬운 보미의 시구  지난해 투구판을 밟고 정확한 시구를 하는 바람에 "뽐가너", "허구연의 딸"이라는 애칭까지 얻었던 보미였기에 많은 기대를 해봤지만, 아쉽게 지난번 보여준 완벽 투구는 재연되지 못 했습니다.

릴리즈 포인트 자체를 놓친 것 같아 보였는데, 이 장면을 보고 있던 서재응 심사위원이 힘이 많이 들어간 것 같다면서 더욱 아쉬워하는 부분도 이런 기대감을 반영하는 거라고 봐야겠죠?A조 1위 : 다이아 정채연  I.O.I의 멤버이기도 하면서 최근 TVN 드라마 <혼술남녀>에서 공시생 연기를 선보이는 정채연이 속한 다이아가 A조 전체 1위를 기록하며 초대 시구왕의 후보로 가장 먼저 이름을 올렸는데, 연습을 얼마나 많이 했을지 퍼포먼스를 하는 장면만 봐도 알 것 같았습니다.

다만 아쉬웠던 점은 시도에 비해 결과가 썩 그렇게 좋지 않았던 점이라고 해야겠죠? 이건 뭐 그냥 시구 퍼포먼스로 보입니다.

C조 1위 : 신수지  2013년에 시구 역사를 새로 쓴 장본인이죠? 리듬체조를 했던 본인의 장기를 잘 살려 백 일루전을 하면서 동시에 시구를 하는 바람에 메이저리그에서도 단연 화제의 장면으로 보도되기까지 했던 그 시구를 이번에 다시 한번 재연했는데, 지난번보다 제구는 조금 더 좋았던 것 같습니다.

이런 걸 보면 운동을 했던 사람들이 기본적으로 가지고 있는 운동신경은 남다른 것 같습니다.

초대 시구왕 우주소녀 성소(B조 1위) 최종 우승의 영광은 춘리 시구를 선보인 우주소녀의 성소가 차지하게 됐는데, 중국 무용을 배운 탓에 몸이 상당히 유연한 듯 보였습니다.

위쪽에 다리를 찢은 상태로 운동화 끈 묶는 장면 사진 보셨죠? 시작 전부터 백텀블링으로 시선을 현혹시키더니 결국 공중 360도 텀블링 시구를 선보이며 최종 우승을 차지합니다.

왠지 이 프로그램도 명절이면 반복해서 진행되는 <아육대>처럼 명절 고정 편성이 되는 건 아닌지 모르겠네요. 그래도 이왕이면 개념시구와 퍼포먼스 시구 두 가지로 분야를 나눠서 했으면 어떨까 하는 바람을 가져봅니다.

* 이미지 출처 : SBS <내일은 시구왕> 방송화면 방송을 보면서 어떤 시구가 나올지 내심 기대를 해봤는데, 너무 퍼포먼스 위주에 그치는 모습들만 보여준 것 같아 개인적으로는 조금 아쉬움이 남는 것 같습니다.

[성소 시구] 선택의 여지가 ...


부제로 시구 스타 선발대회라는 표현이 붙은 탓인지 아무래도 흥미와 재미를 유발하기 위한 부분이 조금 더 앞서지 않았나 생각되는데, 심사위원으로는 자리 잡은 홍수아의 개념시구가 문득 그리워지기도 했습니다.

황재근과 박지우가 저 자리에 있다는 것만 봐도 패션, 그리고 퍼포먼스를 함께 평가하겠다는 의미로 보면 되는 거겠죠? 아무래도 진지함은 잠시 접어두고 보는 게 맞는 듯싶습니다.

내일은 시구왕 성소 춘리 시구로 우승

주로 아이돌 위주로 시구자들 사이에서 장미여관 육중완, 축구선수 이천수 그리고 아나운서 김환의 모습도 볼 수 있었는데 모든 시구자를 통틀어 가장 개념 있는 완벽 투구를 선보인 사람은 바로 김환 아나운서였습니다.

아무래도 선수 출신이다 보니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124km/h의 속구를 투구 플레이트 위에서 뿌렸는데, 개인적으로 에이핑크 보미의 시구는 조금 아쉬웠습니다.

선출 김환의 멋진 시구 이건 뭐 딱히 흠잡을 데 없는 투구라고 생각되는데, 부모님이 지켜보고 있어서 더욱 긴장이 될 법도 하다고 생각했지만 기대 이상으로 잘 던져주었습니다.

아무래도 전체적으로 퍼포먼스 위주로 진행이 되다 보니 더욱 돋보였던 시구가 아닌가 생각되는데, 선수 출신이라는 걸 알고 보는 사람들이 있다는 부담감도 잘 떨쳐낸 완벽 투구였다고 생각됩니다.

아쉬운 보미의 시구  지난해 투구판을 밟고 정확한 시구를 하는 바람에 "뽐가너", "허구연의 딸"이라는 애칭까지 얻었던 보미였기에 많은 기대를 해봤지만, 아쉽게 지난번 보여준 완벽 투구는 재연되지 못 했습니다.

릴리즈 포인트 자체를 놓친 것 같아 보였는데, 이 장면을 보고 있던 서재응 심사위원이 힘이 많이 들어간 것 같다면서 더욱 아쉬워하는 부분도 이런 기대감을 반영하는 거라고 봐야겠죠?A조 1위 : 다이아 정채연  I.O.I의 멤버이기도 하면서 최근 TVN 드라마 <혼술남녀>에서 공시생 연기를 선보이는 정채연이 속한 다이아가 A조 전체 1위를 기록하며 초대 시구왕의 후보로 가장 먼저 이름을 올렸는데, 연습을 얼마나 많이 했을지 퍼포먼스를 하는 장면만 봐도 알 것 같았습니다.

[성소 시구] 와오.



다만 아쉬웠던 점은 시도에 비해 결과가 썩 그렇게 좋지 않았던 점이라고 해야겠죠? 이건 뭐 그냥 시구 퍼포먼스로 보입니다.

C조 1위 : 신수지  2013년에 시구 역사를 새로 쓴 장본인이죠? 리듬체조를 했던 본인의 장기를 잘 살려 백 일루전을 하면서 동시에 시구를 하는 바람에 메이저리그에서도 단연 화제의 장면으로 보도되기까지 했던 그 시구를 이번에 다시 한번 재연했는데, 지난번보다 제구는 조금 더 좋았던 것 같습니다.

이런 걸 보면 운동을 했던 사람들이 기본적으로 가지고 있는 운동신경은 남다른 것 같습니다.

초대 시구왕 우주소녀 성소(B조 1위) 최종 우승의 영광은 춘리 시구를 선보인 우주소녀의 성소가 차지하게 됐는데, 중국 무용을 배운 탓에 몸이 상당히 유연한 듯 보였습니다.

위쪽에 다리를 찢은 상태로 운동화 끈 묶는 장면 사진 보셨죠? 시작 전부터 백텀블링으로 시선을 현혹시키더니 결국 공중 360도 텀블링 시구를 선보이며 최종 우승을 차지합니다.

왠지 이 프로그램도 명절이면 반복해서 진행되는 <아육대>처럼 명절 고정 편성이 되는 건 아닌지 모르겠네요. 그래도 이왕이면 개념시구와 퍼포먼스 시구 두 가지로 분야를 나눠서 했으면 어떨까 하는 바람을 가져봅니다.

* 이미지 출처 : SBS <내일은 시구왕> 방송화면 방송을 보면서 어떤 시구가 나올지 내심 기대를 해봤는데, 너무 퍼포먼스 위주에 그치는 모습들만 보여준 것 같아 개인적으로는 조금 아쉬움이 남는 것 같습니다.

부제로 시구 스타 선발대회라는 표현이 붙은 탓인지 아무래도 흥미와 재미를 유발하기 위한 부분이 조금 더 앞서지 않았나 생각되는데, 심사위원으로는 자리 잡은 홍수아의 개념시구가 문득 그리워지기도 했습니다.

황재근과 박지우가 저 자리에 있다는 것만 봐도 패션, 그리고 퍼포먼스를 함께 평가하겠다는 의미로 보면 되는 거겠죠? 아무래도 진지함은 잠시 접어두고 보는 게 맞는 듯싶습니다.

내일은 시구왕 성소 춘리 시구로 우승

주로 아이돌 위주로 시구자들 사이에서 장미여관 육중완, 축구선수 이천수 그리고 아나운서 김환의 모습도 볼 수 있었는데 모든 시구자를 통틀어 가장 개념 있는 완벽 투구를 선보인 사람은 바로 김환 아나운서였습니다.

아무래도 선수 출신이다 보니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124km/h의 속구를 투구 플레이트 위에서 뿌렸는데, 개인적으로 에이핑크 보미의 시구는 조금 아쉬웠습니다.

선출 김환의 멋진 시구 이건 뭐 딱히 흠잡을 데 없는 투구라고 생각되는데, 부모님이 지켜보고 있어서 더욱 긴장이 될 법도 하다고 생각했지만 기대 이상으로 잘 던져주었습니다.

아무래도 전체적으로 퍼포먼스 위주로 진행이 되다 보니 더욱 돋보였던 시구가 아닌가 생각되는데, 선수 출신이라는 걸 알고 보는 사람들이 있다는 부담감도 잘 떨쳐낸 완벽 투구였다고 생각됩니다.

아쉬운 보미의 시구  지난해 투구판을 밟고 정확한 시구를 하는 바람에 "뽐가너", "허구연의 딸"이라는 애칭까지 얻었던 보미였기에 많은 기대를 해봤지만, 아쉽게 지난번 보여준 완벽 투구는 재연되지 못 했습니다.

릴리즈 포인트 자체를 놓친 것 같아 보였는데, 이 장면을 보고 있던 서재응 심사위원이 힘이 많이 들어간 것 같다면서 더욱 아쉬워하는 부분도 이런 기대감을 반영하는 거라고 봐야겠죠?A조 1위 : 다이아 정채연  I.O.I의 멤버이기도 하면서 최근 TVN 드라마 <혼술남녀>에서 공시생 연기를 선보이는 정채연이 속한 다이아가 A조 전체 1위를 기록하며 초대 시구왕의 후보로 가장 먼저 이름을 올렸는데, 연습을 얼마나 많이 했을지 퍼포먼스를 하는 장면만 봐도 알 것 같았습니다.

다만 아쉬웠던 점은 시도에 비해 결과가 썩 그렇게 좋지 않았던 점이라고 해야겠죠? 이건 뭐 그냥 시구 퍼포먼스로 보입니다.

C조 1위 : 신수지  2013년에 시구 역사를 새로 쓴 장본인이죠? 리듬체조를 했던 본인의 장기를 잘 살려 백 일루전을 하면서 동시에 시구를 하는 바람에 메이저리그에서도 단연 화제의 장면으로 보도되기까지 했던 그 시구를 이번에 다시 한번 재연했는데, 지난번보다 제구는 조금 더 좋았던 것 같습니다.

이런 걸 보면 운동을 했던 사람들이 기본적으로 가지고 있는 운동신경은 남다른 것 같습니다.

초대 시구왕 우주소녀 성소(B조 1위) 최종 우승의 영광은 춘리 시구를 선보인 우주소녀의 성소가 차지하게 됐는데, 중국 무용을 배운 탓에 몸이 상당히 유연한 듯 보였습니다.

위쪽에 다리를 찢은 상태로 운동화 끈 묶는 장면 사진 보셨죠? 시작 전부터 백텀블링으로 시선을 현혹시키더니 결국 공중 360도 텀블링 시구를 선보이며 최종 우승을 차지합니다.

왠지 이 프로그램도 명절이면 반복해서 진행되는 <아육대>처럼 명절 고정 편성이 되는 건 아닌지 모르겠네요. 그래도 이왕이면 개념시구와 퍼포먼스 시구 두 가지로 분야를 나눠서 했으면 어떨까 하는 바람을 가져봅니다.

* 이미지 출처 : SBS <내일은 시구왕> 방송화면 youtube.com우주소녀성소 시구  모습입니다youtube.com우주소녀성소 시구  모습입니다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