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페네르바체



” 고 보도 했습니다.

페네르바체가 마타의 영입을 원하고 있다고 합니다.

페네르바체는 맨유에서 이미 두 명의 선수를 영입 했었지요. 지난 여름 로빈 반 페르시와 루이스 나니를 영입 하며전력을 보강 했었습니다.

당시 반 페르시와 나니는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었고, 상황은 맨유와의 작별로 흘렀지요.결국 두 선수는 잉글랜드를 떠나 터키로 향했습니다.

후안 마타는 현재 맨유와 2년의 계약이 남아있습니다.

마타 역시 맨유와의 재계약을 원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구요. 맨유 역시 마타의 이적을 허용 하지 않고 있습니다.

과거 맨유는 후안 마타의 발렌시아 복귀설이 나오자, 이를 단호 하게 거절 했었는데요. 이는 마타 역시 마찬가지였습니다.

?후안 마타는“현재 나는 잉글랜드에서 편안함을 느끼고 있다.

”며 만족감을 드러냈었지요.이어서 마타는“스페인은 나의 고향이며, 가족과 친구들이 있다.

하지만 나는 잉글랜드에서 행복 하다.

다른 선수들에게 1년이라도 영국 생활을 추천 한다.

잠시라도 스페인 복귀를 생각 하지 않았다.

그저 맨유의 생활을 즐기고 있다.

”며 이적설을 일축 했습니다.

이번 시즌 마타는 팀과 함께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습니다.

리그 30경기에 출전해 5골 4도움을 기록 하며 준수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지만, 팀의 상황이 좋지 않아 전체적으로부진한 시즌이지요...ㅠ?그럼에도 마타가 팀을 떠날 일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터키의 관심에도 마타의 마음은 아직까지 맨유에 있습니다.

출처 - Inter Football / / 해외 축구편집 - 블로그 주인장” 고 보도 했습니다.

페네르바체가 마타의 영입을 원하고 있다고 합니다.

페네르바체는 맨유에서 이미 두 명의 선수를 영입 했었지요. 지난 여름 로빈 반 페르시와 루이스 나니를 영입 하며전력을 보강 했었습니다.

당시 반 페르시와 나니는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었고, 상황은 맨유와의 작별로 흘렀지요.결국 두 선수는 잉글랜드를 떠나 터키로 향했습니다.

후안 마타는 현재 맨유와 2년의 계약이 남아있습니다.

마타 역시 맨유와의 재계약을 원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구요. 맨유 역시 마타의 이적을 허용 하지 않고 있습니다.

과거 맨유는 후안 마타의 발렌시아 복귀설이 나오자, 이를 단호 하게 거절 했었는데요. 이는 마타 역시 마찬가지였습니다.

?후안 마타는“현재 나는 잉글랜드에서 편안함을 느끼고 있다.

”며 만족감을 드러냈었지요.이어서 마타는“스페인은 나의 고향이며, 가족과 친구들이 있다.

하지만 나는 잉글랜드에서 행복 하다.

다른 선수들에게 1년이라도 영국 생활을 추천 한다.

잠시라도 스페인 복귀를 생각 하지 않았다.

그저 맨유의 생활을 즐기고 있다.

”며 이적설을 일축 했습니다.

[페네르바체] 분석을 해보면


이번 시즌 마타는 팀과 함께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습니다.

리그 30경기에 출전해 5골 4도움을 기록 하며 준수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지만, 팀의 상황이 좋지 않아 전체적으로부진한 시즌이지요...ㅠ?그럼에도 마타가 팀을 떠날 일은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터키의 관심에도 마타의 마음은 아직까지 맨유에 있습니다.

출처 - Inter Football / / 해외 축구편집 - 블로그 주인장 물론 정규리그 1위는 그야말로 이름에 지나지 않는다.

4월 중순에 시작할 1

4위의 2주간의 파이널 라운드를 거쳐 우승해야 진정한 리그 챔피언이 되기 때문이다.

 그래도 1위에는 의미가 크다.

그간의 과정도 나쁘지 않다.

백업에 문제를 늘 보였던 페네르바체가 온전한 백업 멤버로 리그 중위권팀을 잡은 경기도 있었다.

백업이 그나마 두터워졌다.

 김연경 역시 정규리그에서 완전한 관리를 받으면서 챔스에 집중할 수 있었고 리그 주요 경기에는 확실히 뛰면서 존재감을 끊임없이 나타냈다.

  좀 아쉬운건 올시즌 김연경의 스탯 세탁에 어려움이 있었다는거다.

중하위권팀과의 경기를 좀 뛰다보면 스탯이 오를만한데 주로 강팀과의 경기에 나오니 상대적으로 스탯이 예년만 못하다.

그게 좀 아쉽다ㅋㅋㅋㅋㅋ * 정규리그 우승

페네르바체. 터키리그는 이제부터 시작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챔스에서 일찌감치 떨어진 엑자시바시는 다양한 포메이션 변화를 통해 전반기의 부진을 만회하고 있고, 바크프방크와는 언제나 늘 호각세다.

[페네르바체] 보면 볼수록..



페네르바체가 올 시즌 전적에서는 앞서면서 우위를 보이지만 그래도 팀간 상성이 영맞지 않아 늘 조심해야 한다.

또한 챔피언스리그 파이널 라운드를 치룬 후 돌아와 일주일도 채 못쉰체 들어가는 리그 파이널 일정이라 선수들의 체력안배도 신경써야 된다.

 이와중에 갈라의 경기력이 형편없이 나빠진건 어찌보면 페네르바체에게는 다행일지도 모른다.

* 사실 리그 마지막이었던 갈라와의 경기에서 김연경의 퍼포먼스는 그간 김연경이 보여줬던 경기 중 최악이었다.

 김연경 본인도 범실이 많았지만 세터와의 공격타이밍이며 토스질 자체가 여전히 형편없이 안좋다.

그래도, 챔스에서는 조금 다른 모습을 보여줬으니 괜찮다, 괜찮을거다라고 넘어가야겠다.

MVP 김연경. 2> 터키리그 전반기 2위 수성. 1위 바크프방크와 승점차는 1점. 3> 유럽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 4전 4승.*1> 저번 시즌, 컵대회 우승팀인 페네르바체와 준우승팀인 바크프방크가 시즌전 이벤트 형식으로 컵을 두고 벌이는 단판전.  1415시즌 바키와의 4연승의 기세를 이어가며 챔피언스컵 역시 페네르바체가 바크프방크를 3:2로 잡으면서 연승을 이어감. 김연경은 31득점(블럭 5개), 공성 47%를 앞세워서 바크프방크를 격파하는데 가장 큰 공을 세웠고 그에 따라 MVP마저 수상함으로써 그야말로 터키배구의 모든 대회 우승과 MVP를 거머쥐는 기록을 세움.2> 지리한 라이벌관계인 바크프방크와의 2:3 풀셋패를 제외하고는 모든 경기를 이겼음. 리그 1위와의 승점차가 1점 뿐이라서 2월에 다시 맞붙게 될 경기에서 아마도 정규리그 우승의 향방이 정해질듯. 야심차게 공격수들을 긁어모았던 엑자시바시는 리시브 난조와 세터와의 호흡 문제로 전반기에 부진했으며 갈라타사라이는 끈끈한 수비조직력을 바탕으로 차분히 승을 쌓아 올리는 중. 중상위 팀들도 좋은 용병들을 수혈하므로써 리그 전반적인 수준이 한단계 높아진 느낌. 리그 순위 경쟁이 치열해짐. 불행히도 주전 리베로인 메르베의 부상으로 약 한달간의 결장이 예고된 지금, 들어올 기젬이 그간의 부진을 딛고 어느정도 올라와 줄지, 그리고 브레이크 시즌 후 이른 소집에 열심히 훈련하고 있는 페네르바체의 호흡이 얼마나 더 견고해 질지가 앞으로 있을 후반부에 중요한 열쇠가 될듯.3> 페네르바체가 속한 조는 다른 팀들보다는 확실히 쉬운 조라 평가 받지만 페네르바체는 텔레콤 바쿠와 풀셋을 가고 폴란드 원정 길에서 선수단 전원이 바이러스성 병을 앓는 듯 홍역을 치뤘었음. 그럼에도 불구하고 착실히 승을 쌓아서 조 1위는 그다지 어렵지 않아보임. 앞으로 있을 플옵 12강, 6강 대전이 중요한데 저번처럼 파이널 4에 가는 길목에서 터키리그 팀을 만나면 좀 골치아파질 듯. *김연경의 1516시즌 터키리그/챔스 전반기 스탯과 저번시즌 풀스탯 비교.    PointAttackServeBlock Reception  Game(Set)Total/set PointSpike% Share% Point/set Point/set Pos%Exc% Share% 1415TL17(58)3315.71  24846.97  31.00  55 0.95  29 0.50  54.15 32.13  27.21   CL8(30)1775.90  14345.83  31.87  30 1.00  4 0.13  55.56 27.78  26.97  1516TL8(27)1314.85 ▼11648.13 ▲27.29 ▼5 0.19 ▼100.37 ▼50.71 31.75 ▼40.81 ▲ CL4(15)775.13 ▼6648.89 ▲31.25 ▼6 0.40 ▼5 0.33 ▲44.33 23.71 ▼40.25 ▲ * 세트 중간 교체된 세트 포함. (어떤 스탯은 그냥 선발로 들어오지 않은 세트는 빼기도 하는데 걍 넣음 귀찮.)1> 눈에 띄게 증가한 김연경 목적타 현실. 리그 챔스 모두 리시브 가담률이 40%가 넘음. 그로 인한 성공률 저하.2> 안정적인 아포 구축과 저번시즌보다 활발해진 로테이션으로 인한 김연경 공격 부담 저하. 그로 인한 공격 성공률 상승.3> 서브라인 축소이후 영 부진한 김연경 서브 스탯. 하반기에는 올라오....겠지. 1>과 2>는 연관되어 있다고 봄. 페네의 주공인 김연경의 공격력 약화 및 체력 소진 목적으로 페네와 한번 맞짱 떠보려는 팀은 김연경에게 서브를 죄다 날림. 특히 강팀으로 여겨지는 팀들은 그 목적타의 정도가 더 심한데   김연경이 다행히도 잘 버텨주고 있으며 보세티와 메르베의 리시브도 꽤 좋음. 게다가 예전과는 다르게 아포인 폴렌과 브란키차가 그간 보아왔던 페네 아포 라인 중에는 꽤 건실한 편임. 그리고 저번 시즌과 다르게 보세티의 공격력도 올라왔음. 그러니 김연경의 공격도 한결 편안해짐. 아쉬운건 3>인데... 서브라인이 국제배구연맹 주관으로 짧게 바뀐 이후에 그 좋던 김연경의 서브감이 확 줄었음. 시즌 치룰 수록 차츰 좋아지긴 하는 거 같은데 그 좋았던 저번 시즌을 따라가기엔 사실 무리. 저번 시즌이 서브는 사실 너무나 좋았었음.* 페네르바체의 후반부 키는 역시 김연경 목적타일거 같음. 팀의 주공인 김연경이 얼마나 상대의 목적타를 견디느냐, 그리고 그걸 견디고 얼마나 잘해주느냐. 김연경의 인터뷰를 통해서 보면 페네도 딱히 답이 없고 그저 멘탈 싸움이라니 좀 답답하긴 하지만 나믿연믿. com/GhanaHomePage/NewsArchive/Fenerbahce-eye-deal-for-Chelsea-defender-Baba-Rahman-449772? Turkish newspaper Fanatik claim Fenerbahce have made the 21-year-old a transfer target. Turkish side FENERBAHCE are interested in signing Chelsea defender Baba Rahman. 물론 정규리그 1위는 그야말로 이름에 지나지 않는다.

4월 중순에 시작할 1

4위의 2주간의 파이널 라운드를 거쳐 우승해야 진정한 리그 챔피언이 되기 때문이다.

 그래도 1위에는 의미가 크다.

그간의 과정도 나쁘지 않다.

백업에 문제를 늘 보였던 페네르바체가 온전한 백업 멤버로 리그 중위권팀을 잡은 경기도 있었다.

백업이 그나마 두터워졌다.

 김연경 역시 정규리그에서 완전한 관리를 받으면서 챔스에 집중할 수 있었고 리그 주요 경기에는 확실히 뛰면서 존재감을 끊임없이 나타냈다.

  좀 아쉬운건 올시즌 김연경의 스탯 세탁에 어려움이 있었다는거다.

중하위권팀과의 경기를 좀 뛰다보면 스탯이 오를만한데 주로 강팀과의 경기에 나오니 상대적으로 스탯이 예년만 못하다.

그게 좀 아쉽다ㅋㅋㅋㅋㅋ * 정규리그 우승

페네르바체. 터키리그는 이제부터 시작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챔스에서 일찌감치 떨어진 엑자시바시는 다양한 포메이션 변화를 통해 전반기의 부진을 만회하고 있고, 바크프방크와는 언제나 늘 호각세다.

페네르바체가 올 시즌 전적에서는 앞서면서 우위를 보이지만 그래도 팀간 상성이 영맞지 않아 늘 조심해야 한다.

또한 챔피언스리그 파이널 라운드를 치룬 후 돌아와 일주일도 채 못쉰체 들어가는 리그 파이널 일정이라 선수들의 체력안배도 신경써야 된다.

 이와중에 갈라의 경기력이 형편없이 나빠진건 어찌보면 페네르바체에게는 다행일지도 모른다.

* 사실 리그 마지막이었던 갈라와의 경기에서 김연경의 퍼포먼스는 그간 김연경이 보여줬던 경기 중 최악이었다.

 김연경 본인도 범실이 많았지만 세터와의 공격타이밍이며 토스질 자체가 여전히 형편없이 안좋다.

그래도, 챔스에서는 조금 다른 모습을 보여줬으니 괜찮다, 괜찮을거다라고 넘어가야겠다.

물론 정규리그 1위는 그야말로 이름에 지나지 않는다.

4월 중순에 시작할 1

4위의 2주간의 파이널 라운드를 거쳐 우승해야 진정한 리그 챔피언이 되기 때문이다.

 그래도 1위에는 의미가 크다.

그간의 과정도 나쁘지 않다.

백업에 문제를 늘 보였던 페네르바체가 온전한 백업 멤버로 리그 중위권팀을 잡은 경기도 있었다.

백업이 그나마 두터워졌다.

 김연경 역시 정규리그에서 완전한 관리를 받으면서 챔스에 집중할 수 있었고 리그 주요 경기에는 확실히 뛰면서 존재감을 끊임없이 나타냈다.

  좀 아쉬운건 올시즌 김연경의 스탯 세탁에 어려움이 있었다는거다.

중하위권팀과의 경기를 좀 뛰다보면 스탯이 오를만한데 주로 강팀과의 경기에 나오니 상대적으로 스탯이 예년만 못하다.

그게 좀 아쉽다ㅋㅋㅋㅋㅋ * 정규리그 우승

페네르바체. 터키리그는 이제부터 시작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챔스에서 일찌감치 떨어진 엑자시바시는 다양한 포메이션 변화를 통해 전반기의 부진을 만회하고 있고, 바크프방크와는 언제나 늘 호각세다.

페네르바체가 올 시즌 전적에서는 앞서면서 우위를 보이지만 그래도 팀간 상성이 영맞지 않아 늘 조심해야 한다.

또한 챔피언스리그 파이널 라운드를 치룬 후 돌아와 일주일도 채 못쉰체 들어가는 리그 파이널 일정이라 선수들의 체력안배도 신경써야 된다.

 이와중에 갈라의 경기력이 형편없이 나빠진건 어찌보면 페네르바체에게는 다행일지도 모른다.

* 사실 리그 마지막이었던 갈라와의 경기에서 김연경의 퍼포먼스는 그간 김연경이 보여줬던 경기 중 최악이었다.

 김연경 본인도 범실이 많았지만 세터와의 공격타이밍이며 토스질 자체가 여전히 형편없이 안좋다.

그래도, 챔스에서는 조금 다른 모습을 보여줬으니 괜찮다, 괜찮을거다라고 넘어가야겠다.

MVP 김연경. 2> 터키리그 전반기 2위 수성. 1위 바크프방크와 승점차는 1점. 3> 유럽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 4전 4승.*1> 저번 시즌, 컵대회 우승팀인 페네르바체와 준우승팀인 바크프방크가 시즌전 이벤트 형식으로 컵을 두고 벌이는 단판전.  1415시즌 바키와의 4연승의 기세를 이어가며 챔피언스컵 역시 페네르바체가 바크프방크를 3:2로 잡으면서 연승을 이어감. 김연경은 31득점(블럭 5개), 공성 47%를 앞세워서 바크프방크를 격파하는데 가장 큰 공을 세웠고 그에 따라 MVP마저 수상함으로써 그야말로 터키배구의 모든 대회 우승과 MVP를 거머쥐는 기록을 세움.2> 지리한 라이벌관계인 바크프방크와의 2:3 풀셋패를 제외하고는 모든 경기를 이겼음. 리그 1위와의 승점차가 1점 뿐이라서 2월에 다시 맞붙게 될 경기에서 아마도 정규리그 우승의 향방이 정해질듯. 야심차게 공격수들을 긁어모았던 엑자시바시는 리시브 난조와 세터와의 호흡 문제로 전반기에 부진했으며 갈라타사라이는 끈끈한 수비조직력을 바탕으로 차분히 승을 쌓아 올리는 중. 중상위 팀들도 좋은 용병들을 수혈하므로써 리그 전반적인 수준이 한단계 높아진 느낌. 리그 순위 경쟁이 치열해짐. 불행히도 주전 리베로인 메르베의 부상으로 약 한달간의 결장이 예고된 지금, 들어올 기젬이 그간의 부진을 딛고 어느정도 올라와 줄지, 그리고 브레이크 시즌 후 이른 소집에 열심히 훈련하고 있는 페네르바체의 호흡이 얼마나 더 견고해 질지가 앞으로 있을 후반부에 중요한 열쇠가 될듯.3> 페네르바체가 속한 조는 다른 팀들보다는 확실히 쉬운 조라 평가 받지만 페네르바체는 텔레콤 바쿠와 풀셋을 가고 폴란드 원정 길에서 선수단 전원이 바이러스성 병을 앓는 듯 홍역을 치뤘었음. 그럼에도 불구하고 착실히 승을 쌓아서 조 1위는 그다지 어렵지 않아보임. 앞으로 있을 플옵 12강, 6강 대전이 중요한데 저번처럼 파이널 4에 가는 길목에서 터키리그 팀을 만나면 좀 골치아파질 듯. *김연경의 1516시즌 터키리그/챔스 전반기 스탯과 저번시즌 풀스탯 비교.    PointAttackServeBlock Reception  Game(Set)Total/set PointSpike% Share% Point/set Point/set Pos%Exc% Share% 1415TL17(58)3315.71  24846.97  31.00  55 0.95  29 0.50  54.15 32.13  27.21   CL8(30)1775.90  14345.83  31.87  30 1.00  4 0.13  55.56 27.78  26.97  1516TL8(27)1314.85 ▼11648.13 ▲27.29 ▼5 0.19 ▼100.37 ▼50.71 31.75 ▼40.81 ▲ CL4(15)775.13 ▼6648.89 ▲31.25 ▼6 0.40 ▼5 0.33 ▲44.33 23.71 ▼40.25 ▲ * 세트 중간 교체된 세트 포함. (어떤 스탯은 그냥 선발로 들어오지 않은 세트는 빼기도 하는데 걍 넣음 귀찮.)1> 눈에 띄게 증가한 김연경 목적타 현실. 리그 챔스 모두 리시브 가담률이 40%가 넘음. 그로 인한 성공률 저하.2> 안정적인 아포 구축과 저번시즌보다 활발해진 로테이션으로 인한 김연경 공격 부담 저하. 그로 인한 공격 성공률 상승.3> 서브라인 축소이후 영 부진한 김연경 서브 스탯. 하반기에는 올라오....겠지. 1>과 2>는 연관되어 있다고 봄. 페네의 주공인 김연경의 공격력 약화 및 체력 소진 목적으로 페네와 한번 맞짱 떠보려는 팀은 김연경에게 서브를 죄다 날림. 특히 강팀으로 여겨지는 팀들은 그 목적타의 정도가 더 심한데   김연경이 다행히도 잘 버텨주고 있으며 보세티와 메르베의 리시브도 꽤 좋음. 게다가 예전과는 다르게 아포인 폴렌과 브란키차가 그간 보아왔던 페네 아포 라인 중에는 꽤 건실한 편임. 그리고 저번 시즌과 다르게 보세티의 공격력도 올라왔음. 그러니 김연경의 공격도 한결 편안해짐. 아쉬운건 3>인데... 서브라인이 국제배구연맹 주관으로 짧게 바뀐 이후에 그 좋던 김연경의 서브감이 확 줄었음. 시즌 치룰 수록 차츰 좋아지긴 하는 거 같은데 그 좋았던 저번 시즌을 따라가기엔 사실 무리. 저번 시즌이 서브는 사실 너무나 좋았었음.* 페네르바체의 후반부 키는 역시 김연경 목적타일거 같음. 팀의 주공인 김연경이 얼마나 상대의 목적타를 견디느냐, 그리고 그걸 견디고 얼마나 잘해주느냐. 김연경의 인터뷰를 통해서 보면 페네도 딱히 답이 없고 그저 멘탈 싸움이라니 좀 답답하긴 하지만 나믿연믿.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