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홍콩 태풍 하이마



ㅋㅋ이건 좀 잼 나게 시작하는 것같당..ㅋㅋhttp://comic.naver.com/challenge/detail.nhn?titleId=679194&no=1???? - ????????comic.naver.comhttp://comic.naver.com/challenge/detail.nhn?titleId=679194&no=2???? - ????? - 1????? - 1comic.naver.comhttp://www.dailynk.com/korean/read.php?cataId=nk06100&num=108585??? ?? ???? ??? ? ??? ??? ????www.dailynk.comQTE탈북민 최초 웹툰작가 최성국 씨 “南北 어울림 그려요”北출신들의 南표류기 ‘로동심문’ 연재…“탈북민 에피소드, 북한에도 전하고파”박성애 인턴(한국외대 언론정보학과 3년)  |  2016-05-25 15:45 “남과 북이 아우르는 유일무이, 대체불가 리얼 체험 버라이어티! 가장 독한 사연과 흥미로운 사연을 가지고 있는 북에서 온 그대들의 남한 표류기!”탈북민 최초 웹툰 작가 최성국(사진) 씨의 ‘로동심문’ 소개글이다.

최 씨는 이달 초부터 네이버 도전만화 코너를 통해 웹툰을 연재(매주 수요일)하고 있는데, 탈북자들이 한국 정착 과정에서 겪었던 ‘에피소드’를 생동감 있게 전달하고 있다는 점에서 독자들의 흥미를 끌고 있다.

  남한 독자들에게는 “신기하고 재미있다” “북에서 온 분들 이해하기 위해 노력해야 겠다”는, 탈북민 독자들에게는 “한국 정착 시절을 다시 돌아보게 된다” “남북 문화 차이를 정말 잘 그려냈다”는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는 것이다.

그의 이력도 눈에 띈다.

최 씨는 북한 ‘조선4·26아동영화촬영소’에서 오랫동안 일하다 2011년 탈북했다.

때문에 북한식 사회주의 체계에 익숙한 최 씨는 한국의 자유분방한 시스템을 이해하는 데 다소 어려움을 겪었다고 한다.

정해진 각본에 맞춰 그림을 그리는 데 익숙했던 그가 글과 그림을 창작하는 것은 결코 쉽지 않았다.

  최 씨는 최근 데일리NK와의 이메일 인터뷰를 통해 “그래서 더 힘들지요. (정말) 죽기 살기로 하고 있어요”며 “제일 힘든 건 (본인이 혼자서) 시나리오를 쓰는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최 씨는 좌절보다는 ‘희망’의 꿈을 키워나가고 있다.

탈북자 출신으로서 북한을 제대로 알려야겠다는 사명감으로 바쁘지만 항상 즐겁게 일을 한다고 한다.

그는 “살면서 요즘처럼 스스로 신나게 일해본 적은 없어요”라면서 “이렇게 열심히 일해서 이후에는 남북의 서로 다른 문화를 자유민주주의 관점으로 부드럽게 녹아내는 작품을 만들고 싶어요”라고 말했다.

또한 최 씨기 긍정적 사고를 이어나가는 데엔 ‘댓글’의 힘도 컸다.

네티즌들의 “힘내세요”라는 반응에 기쁘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하다는 것.  그는 “예전에는 그냥 일만 했다면 지금은 일을 하면서 만화를 봐주시는 분들을 생각해요”라면서 “신기하게도 그분들과 함께 저도 변해가는 걸 느껴요. 이런 게 어울림이고 성장인 것 같아요”라고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최 씨는 “한국에선 별 게 다 재능이고 수익을 낼 수가 있어 신기하고, 이런 점을 후배 탈북민들과 그리고 기회만 된다면 북한에도 알리고 싶어요”라면서 “물론 (북한에서는) 탈북민이 그린 만화를 남한사람 모두가 볼 수 있다는 것을 믿지도 않겠지만요”라는 포부를 밝혔다.

  UNQTEㅋㅋ이건 좀 잼 나게 시작하는 것같당..ㅋㅋhttp://comic.naver.com/challenge/detail.nhn?titleId=679194&no=1???? - ????????comic.naver.comhttp://comic.naver.com/challenge/detail.nhn?titleId=679194&no=2???? - ????? - 1????? - 1comic.naver.comhttp://www.dailynk.com/korean/read.php?cataId=nk06100&num=108585??? ?? ???? ??? ? ??? ??? ????www.dailynk.comQTE탈북민 최초 웹툰작가 최성국 씨 “南北 어울림 그려요”北출신들의 南표류기 ‘로동심문’ 연재…“탈북민 에피소드, 북한에도 전하고파”박성애 인턴(한국외대 언론정보학과 3년)  |  2016-05-25 15:45 “남과 북이 아우르는 유일무이, 대체불가 리얼 체험 버라이어티! 가장 독한 사연과 흥미로운 사연을 가지고 있는 북에서 온 그대들의 남한 표류기!”탈북민 최초 웹툰 작가 최성국(사진) 씨의 ‘로동심문’ 소개글이다.

[홍콩 태풍 하이마] 분석을 해보면


최 씨는 이달 초부터 네이버 도전만화 코너를 통해 웹툰을 연재(매주 수요일)하고 있는데, 탈북자들이 한국 정착 과정에서 겪었던 ‘에피소드’를 생동감 있게 전달하고 있다는 점에서 독자들의 흥미를 끌고 있다.

  남한 독자들에게는 “신기하고 재미있다” “북에서 온 분들 이해하기 위해 노력해야 겠다”는, 탈북민 독자들에게는 “한국 정착 시절을 다시 돌아보게 된다” “남북 문화 차이를 정말 잘 그려냈다”는 반응을 이끌어 내고 있는 것이다.

그의 이력도 눈에 띈다.

최 씨는 북한 ‘조선4·26아동영화촬영소’에서 오랫동안 일하다 2011년 탈북했다.

때문에 북한식 사회주의 체계에 익숙한 최 씨는 한국의 자유분방한 시스템을 이해하는 데 다소 어려움을 겪었다고 한다.

정해진 각본에 맞춰 그림을 그리는 데 익숙했던 그가 글과 그림을 창작하는 것은 결코 쉽지 않았다.

  최 씨는 최근 데일리NK와의 이메일 인터뷰를 통해 “그래서 더 힘들지요. (정말) 죽기 살기로 하고 있어요”며 “제일 힘든 건 (본인이 혼자서) 시나리오를 쓰는 것”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최 씨는 좌절보다는 ‘희망’의 꿈을 키워나가고 있다.

[홍콩 태풍 하이마] 대단하네요.



탈북자 출신으로서 북한을 제대로 알려야겠다는 사명감으로 바쁘지만 항상 즐겁게 일을 한다고 한다.

그는 “살면서 요즘처럼 스스로 신나게 일해본 적은 없어요”라면서 “이렇게 열심히 일해서 이후에는 남북의 서로 다른 문화를 자유민주주의 관점으로 부드럽게 녹아내는 작품을 만들고 싶어요”라고 말했다.

또한 최 씨기 긍정적 사고를 이어나가는 데엔 ‘댓글’의 힘도 컸다.

네티즌들의 “힘내세요”라는 반응에 기쁘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하다는 것.  그는 “예전에는 그냥 일만 했다면 지금은 일을 하면서 만화를 봐주시는 분들을 생각해요”라면서 “신기하게도 그분들과 함께 저도 변해가는 걸 느껴요. 이런 게 어울림이고 성장인 것 같아요”라고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최 씨는 “한국에선 별 게 다 재능이고 수익을 낼 수가 있어 신기하고, 이런 점을 후배 탈북민들과 그리고 기회만 된다면 북한에도 알리고 싶어요”라면서 “물론 (북한에서는) 탈북민이 그린 만화를 남한사람 모두가 볼 수 있다는 것을 믿지도 않겠지만요”라는 포부를 밝혔다.

  UNQTE 그만큼 만화를 읽는 것을 거의 즐기지 않는 것이다.

그렇지만, 이 놈의 특이한 웹툰..로동심문..ㅋㅋ로동신문인 줄 알았는데, 로동신문이 아니고, 로동심문이란다.

제목부터가 특이하면서 이미 단숨에 통일하기 어려울 정도로 문화적으로 단절되어버린 북한 탈북민 웹툰 작가가 그리고 있다는 점에서 특이하면서 재미있는 것이다.

로동신문 아니다.

.ㅋㅋ로동심문이다.

.ㅋㅋhttp://comic.naver.com/bestChallenge/detail.nhn?titleId=679194&no=9??? ?? ???? ??? ? ??? ??? ????www.dailynk.com       이 미세 플라스틱은 배수구 망이나 정수기 여과 망을 통과할 만큼 작은 입자이기 때문에 호수와 연못, 바다로 흘러 들어간 뒤 살충제와 같은 독소, 중금속 등의 유해물질을 흡수해 심각한 환경 오염을 유발하고 인체에 치명적인 성분들을 만들어냅니다.

독성 물질이 농축된 미세 플라스틱은 먹이 사슬 가장 아래에 있는 플랑크톤이 섭취하게 되고,먹이 사슬을 따라 올라가면서 이 화학 오염물질은 생물 농축 과정을 거칩니다.

 이러한 과정에서 자연과 인간에게 해로운 독성은 몇 십 배로 증가하고, 결국 먹이사슬의 최상층에 있는 인간은 이를 그대로 흡수하게 되는 것이죠. 미세 플라스틱의 사용을 반대합니다?     (*클릭 시 밀크앤코 퓨어샤워 캠페인 영상으로 이동합니다) 해양과학기술원에 따르면 전국 12개 해안에서 검출된 미세 플라스틱의 평균밀도가 전 세계 주요 비교 지역보다 13배 높으며, 거제 해역에서 발견된 미세 플라스틱 입자만 싱가포르 해역의 100배에 달한다고 합니다.

 하지만 문제는 아직까지 우리나라에는 미세 플라스틱에 관한 법안이 없다는 것입니다.

반면, 해외에서는 미세 플라스틱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환경단체, 기업, 국가 단위로 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습니다.

   2015년 미국 전역에서 마이크로 플라스틱이 포함된 화장품의 판매 및 유통을 금지하는 법이 통과되어 2018년부터 전면 시행될 예정입니다.

  캐나다 또한 마이크로 플라스틱 사용 금지 법안을 마련했고, 유럽식품안전청(EFSA)에서도 개인위생 및 미용 제품에 사용되는 미세 플라스틱 사용 금지에 대한 성명서를 발표했습니다.

         ★ 지구인..우리가 ★ 지구를, 바다를..이렇게 만들어 왔다는 것이다.

★ 미세 플라스틱이 바다를 오염시키고, 해양생물을 죽이고, 우리 인간을 스스로 죽이고 있다는 것이다.

     미세 플라스틱으로부터 우리의 바다를 지키는 방법 '퓨어 샤워 캠페인'       밀크앤코의 퓨어 샤워 캠페인은 죽음의 알갱이 미세 플라스틱으로 죽어가는바다 생태계와 화학물질로 잃어가고 있는 나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캠페인입니다.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화장품과 치약 등을 구매하기 전 미세 플라스틱 성분이 포함되어 있는지, 천연재료를 사용하고 있는지 다시 한 번 체크해 보세요.우리들만의 문제를 넘어 심각한 환경오염으로 이어지기 전에 미세 플라스틱 없는 깨끗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유넵한국위원회와 밀크앤코의 퓨어 샤워 캠페인을 응원해 주세요!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