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마리아 슈나이더



 마리아 슈나이더의 가족들은 그녀가 오랜 투병끝에 파리의 자택에서 타계했다고 말했다.

 마리아 슈나이더는 1972년 19세의 나이로 베르나르도 베르톨루치 감독의 영화 '파리에서의 마지막 탱고'에서 수천명의 경쟁자들을 물리치고 여주인공으로 발탁된 신데렐라. 더구나 당대 최고 배우인 말론 브란도를 상대역으로 해 단연 화제인물로 꼽혔었다.

'할리우드 래젠드' 브란도는 당시 48세.  영화 '파리에서의 마지막 탱고'는 파리 거리에서 마주친 두 남녀가 만나자마자 모텔과 임대아파트 등애서 정사를 나누는 당시로서는 충격적인 '원나잇 스탠드'와 이후의 일탈된 섹스장면이 이어져 화제가 됐다.

  이탈리아에서는 개봉직후 상영이 금지됐으며, 마리아 슈나이더는 외설죄로 법정까지 서야했다.

 마리아 슈나이더는 당시 그영화에서 문제가 된 섹스신을 찍을때 "강간당하는 기분이었다"고 뒤늦게 토로했다.

지난 2007년 인터뷰에서 슈나이더는 "72년 당시 그영화에 캐스팅될때가지 그런 장면이 있는줄 몰랐는데, 나중에 영화의 몇 장면을 직접 쓴 말론 브란도에 의해 강압적으로 그 장면을 찍게됐다"고 말했다.

[마리아 슈나이더] 매력을 알아보자


이 영화이후 세계적인 스타로 떠오른 슈나이더는 1975년 잭 니콜슨과 함께 출연한 '여행자(he Passenger)' 등으로 화제를 모았었다.

   마리아 슈나이더의 가족들은 그녀가 오랜 투병끝에 파리의 자택에서 타계했다고 말했다.




 마리아 슈나이더는 1972년 19세의 나이로 베르나르도 베르톨루치 감독의 영화 '파리에서의 마지막 탱고'에서 수천명의 경쟁자들을 물리치고 여주인공으로 발탁된 신데렐라. 더구나 당대 최고 배우인 말론 브란도를 상대역으로 해 단연 화제인물로 꼽혔었다.

'할리우드 래젠드' 브란도는 당시 48세.  영화 '파리에서의 마지막 탱고'는 파리 거리에서 마주친 두 남녀가 만나자마자 모텔과 임대아파트 등애서 정사를 나누는 당시로서는 충격적인 '원나잇 스탠드'와 이후의 일탈된 섹스장면이 이어져 화제가 됐다.

  이탈리아에서는 개봉직후 상영이 금지됐으며, 마리아 슈나이더는 외설죄로 법정까지 서야했다.

 마리아 슈나이더는 당시 그영화에서 문제가 된 섹스신을 찍을때 "강간당하는 기분이었다"고 뒤늦게 토로했다.

지난 2007년 인터뷰에서 슈나이더는 "72년 당시 그영화에 캐스팅될때가지 그런 장면이 있는줄 몰랐는데, 나중에 영화의 몇 장면을 직접 쓴 말론 브란도에 의해 강압적으로 그 장면을 찍게됐다"고 말했다.

이 영화이후 세계적인 스타로 떠오른 슈나이더는 1975년 잭 니콜슨과 함께 출연한 '여행자(he Passenger)' 등으로 화제를 모았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