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안민석 장시호



심문하는 위원들 역시 답답함을 많이 토로했다.

물론 모든 위원들이 그런 건 아니고.대한민국의 모든 이목이 집중된 청문회에폭소를 일으킨 한 여자가 있었으니바로 올해 37세 장시호이다.

청문회에서 장시호의 활약상을 살펴보자.[마스크 시호]등장부터 심상치 않았다.

시호 누나는 엄숙한 분위기의 청문회장에 마스크에 얼굴을 푹 파묻은 채 입장.시호 누나는 감방 가있음에도 아직도 현실을 인지하지 못하는 거 같다.

위원장한테 "마스크 벗어요!"라고 혼나고 후다닥 마스크 내린 시호 누나...특유의 코맹맹이 소리,살짝 어눌한 발음,어벙한 표정의 시호 누나...[연세대 시호]김한정 위원 : "연세대 실력으로 들어갔죠?"장시호 : 네...(쩜쩜쩜)[애교 시호 3종 셋트.gif]- 흥

시호 삐 볘�- 데헷

- 시호 인정? 어 인정!특히 최순실 게이트 선봉장 안민석 의원과 장시호의 대화(?)는청문회장을 웃음의 도가니 탕으로 만들었다.

 다음은 40초가량의 해당 영상이다.

[안민석 장시호] 궁금증 해소


[안민석 : 솔직히 제가 미우시죠?, 장시호 : 네!]안민석 - 장시호안민석 의원 : 솔직히 제가 미우시죠?장시호 : (한치의 머뭇거림도 없이) 네(일동 웃음)의원 : 이름은 왜 바꾸셨죠?장시호 : 제가 많이 아파서요..의원 : 바꾸셔서 몸은 좀 좋아지셨습니까?장시호 : 아니요...( 피식 )의원 : 아 네ㅋㅋㅋ 몸 좋아지시길 바랍니다.

장시호 : 감사합니다장시호는 안 의원이 진짜 미웠나 보다.

솔직히 인간적인 면으로 장시호를 보면그냥 사람 좋고 편한 누나로 보인다.

하지만 사안이 사안이니만큼조금 더 진중했으면 좋았을 거란 생각이 든다.

[안민석 장시호] 궁금증 해소



아무것도 모르고 그냥 최순실 이모(본인 말)가 시켜서 했다는 게 본인의 주장이다.

장시호는 위원들의 질문에 대답 빨리하는 거 보니까 거짓말은 별로 안 하는 거 같다.

하지만 무엇보다 무서운 건 본인이 뭘 잘못한지 잘 모르는 것.때문에 청문회에서 너무 가벼운 태도를 보인 게 아닐까한다.

최순실이 나왔어야 했는데...외국 도피 준비"(서울=뉴스1) 박응진 =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3일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 실세'로 지목된 최순실씨의 조카 장시호씨가 제주도의 땅을 파는 등 재산을 급하게 정리해 도피를 준비하려던 정황이 포착됐다고 했다.

안 의원은 이날 오전 TBS '김어준 뉴스공장'에 출연해 "제주특별시 서귀포시 색달동 1305호 6100평의 땅이 장시호 소유주로 밝혀v.media.daum.net 빨리 데려다 조사 안 함?출국하고 나서 언제나처럼 뒷북칠 예정.'대답없는 너' 사과 없는 친박[한겨레] “몰랐다, 이 정도일 줄은…” 발뺌 좌장 서청원 “참담하다” 유체이탈 최경환·윤상현은 오랜 침묵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에 새누리당 친박근혜계 핵심 의원들도 동반 책임을 져야 한다는 여론이 높지만, 누구 하나 잘못을 인정하고 국민 앞에 사과하는 이가 없다.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는 3일 간담회를 열어, 지도부 사퇴 요구에 대해 “저는 선출된v.media.daum.net 멸해야 합니다.

외국 도피 준비"(서울=뉴스1) 박응진 =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3일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 실세'로 지목된 최순실씨의 조카 장시호씨가 제주도의 땅을 파는 등 재산을 급하게 정리해 도피를 준비하려던 정황이 포착됐다고 했다.

안 의원은 이날 오전 TBS '김어준 뉴스공장'에 출연해 "제주특별시 서귀포시 색달동 1305호 6100평의 땅이 장시호 소유주로 밝혀v.media.daum.net 빨리 데려다 조사 안 함?출국하고 나서 언제나처럼 뒷북칠 예정.'대답없는 너' 사과 없는 친박[한겨레] “몰랐다, 이 정도일 줄은…” 발뺌 좌장 서청원 “참담하다” 유체이탈 최경환·윤상현은 오랜 침묵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에 새누리당 친박근혜계 핵심 의원들도 동반 책임을 져야 한다는 여론이 높지만, 누구 하나 잘못을 인정하고 국민 앞에 사과하는 이가 없다.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는 3일 간담회를 열어, 지도부 사퇴 요구에 대해 “저는 선출된v.media.daum.net 멸해야 합니다.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