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이완영의원



성주)을 모욕·명예훼손 혐의로 9일 성주경찰서에 고소했다.

이완영 의원은 사드배치를 반대하는 군민을 “종북 좌파”로 매도하는 발언을 해 이미 두 차례 고소당한 바 있다.

10월 5일 곽길영, 김명석, 배명호, 백철현 성주군의원이, 같은 달 10일 김충환 사드배치철회성주투쟁위원장 등 투쟁위원 16명이 각각 “종북 좌파” 발언을 이유로 이 의원을 고소했다.

이완영 의원은 지난 9월 30일 “(사드 배치에) 아직도 성주군의 좌파종북 세력들이 반대하지만, 다수 성주군민은 (제3부지 사드배치를) 환영한다”고 말해 지탄받은 바 있다.

성주군민 20여 명은 고소에 앞서 이날 오후 3시 성주경찰서 앞에서 회견을 열고 이완영 의원 엄벌을 촉구했다.

고소에는 사드배치철회성주투쟁위 촛불지킴단원 519명이 참여했다이들은 “꼭두각시 박대통령과 영문도 모르고 끌려다니던 한민구 국방부장관에게 헌사를 바치더니 이완영 의원은 자기 선거구민과 자기가 공천한 군의원들까지도 좌파종북세력으로 몰아붙였다”며 “당시 불법선거자금문제가 검찰 계류된 상태에서 살아남기 위한 발버둥이었나”라고 꼬집었다.

이어 “이완영 의원이 지목한 좌파종북세력이란 120일째 성주에서 촛불을 지켜온 바로 우리들”이라며 “백해무익 사드를 우리 동의 없이 우리 삶의 터전에 들이고자 하는 이들에 분노하고 반대할 뿐인데 왜 좌파종북이라고 불려야 하나”라고 밝혔다.

석호판(벽진면) 씨는 “우리가 뽑은 국회의원이 우리더러 종북좌파라고 한다.

종북좌파가 뽑은 국회의원의 정체는 뭔가”라며 “사드 배치로 성주는 100일 넘게 싸우고 있다.

지역민들을 따를 생각은커녕 종북좌파로 매도하는 이완영 의원은 엎드려서 사죄해야 한다.

[이완영의원] 에 대한 몇가지 이슈


이런 사람은 다시는 뽑아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배현무(가천면) 씨는 “이완영 의원은 안보단체 집회에 나와서 성주 사드배치를 원했던 사람이다.

성주군민은 사드 때문에 생존권을 위협받아 매일 촛불을 든다”라며 “성주군민은 이완영 의원을 버렸다.

다시는 성주 땅 밟을 생각을 하지 마라”고 말했다.

이완영 의원은 성주 출신으로 26회 행정고시에 합격해 노동부에서 공무원 생활을 시작했다.

[이완영의원] 진실 또는 거짓..



대구지방고용노동청장을 역임했고, 지난 2012년 19대 총선에서 고령.성주.칠곡 지역구에 당선됐다.

올해 20대 총선에서도 같은 지역구에서 당선됐다.

성주군민 519명, ‘종북좌파’ 막말 이완영 의원 고소www.newsmin.co.kr  칠곡의 농업인들은 농관원이 제공하는 농업경영체 등록과 같은 농정 서비스를 구미를 방문해서 받아야 하는 등 시간적·경제적 불편을 감수하고 있다.

 아울러 지역농업 발전을 위해서는 농식품의 품질과 안전관리를 담당하는 농관원 조직이 농업기술센터 등 지방조직과 연계 협업할 필요가 있어 별도의 칠곡사무소가 설치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이완영 의원은 "총선 공약으로 삼은 사항이기도 해 5월 27일 농관원으로부터는 '2018년도 소요정원에 요구하겠다'는 보고를 받았는데, 기존 행자부의 2018년 소요정원 계획에는 칠곡이 빠져있다.

칠곡 농업인의 불편해소와 지역농업 발전을 위해 농관원 칠곡 사무소 설치가 시급하므로, 2017년도에 해결될 수 있도록 농식품부 차원의 적극적인 검토를 해줄 것"을 주문했다.

 이 의원은 '강소농업·강소농가 육성책 마련'도 촉구했다.

 이 의원은 강소기업을 키우기 위한 다양하고 전폭적인 정부 지원에 비해, 우리의 강소농업 육성을 위한 지원은 미미한 점을 지적했다.

 그는 "단순 농가 교육사업을 넘어서 농림부 차원에서 강소농가를 육성하는 구체적인 사업을 구상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 의원은 겨울철 온실하우스, 개별포장을 위한 포장재 제작 및 지원 등 로컬푸드사업 활성화를 위한 정부보조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자신의 지역구중 왜관지역 오이(포도) 생산지 특구지정 등 보다 다양한 작물들에 대한 특구지정의 전략적 검토 필요성도 언급했다.

 특히 ▲농촌인력은행 사업 보조 및 농가임금 직접 보조 지원 ▲농가 일손부족 해결 위한 일정 규모 이상(990㎡)시 농산물 공동선별장 건립 지원 등의 상세한 지원책을 마련해줄 것을 제시했다.

 이완영 의원은 "도시화·고령화로 농촌 인구가 감소하고, 개방화로 농촌이 매우 어려운 상황에선 농업·농촌의 부가가치를 높일 뿐 아니라 농촌지역의 경제를 활성화시킬 수 있는 획기적인 사업이 필요하다"면서 "강소농업을 육성하기 위한 종합적인 정책을 농림부 차원에서 만들어 줄 것"을 촉구했다.

 [ 저작권자 � 이북오도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http://www.ibukodo.com ]* 기사 보기 : http://www.ibukodo.com/news/newsview.php?ncode=1065585351315892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