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가결의 뜻



 예를들어 확률이 높고 잘맞는 예측 공식을 10개 만들었다고 치자면..언듯보기엔 이들 공식 10개를 모두돌려 나온 결과를 합해서 다수가결로 결정을 내리기로한다면 어떨까?결과는 형편없는 예측이 되고만다.

 오히려 10개공식보다 확률이 높은 공식 1-2개 조합하는게 10개공식 결과 조합보다 더잘맞는다.

 이런 현실을 좀더 확장 해 우리사회에 적응해보게된다면  전국민들의 다수가결도 꼭 좋은것만은 아니다.

그렇다고 다수가결이 나쁘다는 의미는 아니지만 때로는 총명한 인재 몇명이 의사결정을 내려야할때가더좋다는 의미로도 해석된다.

 그래서 개인의 생각으로 굳이 결론을 내려본다면 이렇다.

 인권과 개인주권등과 관련된 사안에서는 결과가 나쁠지라도 다수가결로 하는게 현명할것같다.

왜냐하면 일반대중이나 총명한사람이나 같은 주권 동등한 권리를 보장해주어야하는 민주주의를따라야하기 ??문이다.

 하지만 문제의 해결관점에서 보자면, 다수가결보다는 총명한 몇명의 의사결정으로 결론을 내리는게더좋은 결과를 가져올수도 있을거라 생각된다.

 만일 문제해결관점과 주권문제가 충돌하게된다면..해결방법은 뻔하다.

총명한 집단에서의 결론도출을 국민투표에 붙이면 된다는거다.

그런데 다수국민이 거부를 하게되면 어쩌냐고?그럼 할수없는거다.

.. 문제해결이 안되더라도 국민주권이 더중요하다.

..다수결정을 따르는수밖에없다고 본다.

 아무리 총명한 집단이나 리더가 이게 옳다고 주장하며 강제로 밀어붙이려하더라도정확하게말해 주먹구구식 국민의 지지또는 말장난으로 국민들의 지지라 우기는 경우가아닌정확한 통계나 국민투표에의해 결정이 나야한다고 생각한다.

 그런면에서보면 국민의 동의를 구하지않고 강제로 시행하는 정부정책이나자신이 국민의 뜻이라 무턱 주장하고 강제로 밀어부치는 야당이나 여당 또한 현편없는 논리라 할수있다고본다.

 문제해결보다 국민의 자유와 권리가 그위에 있기 때문이다.

정당이나 정치인들이 거짓통계를들고 자신이 아무리 국민의 뜻이고 진리라 우겨도민주주의에서는 어쩔수없는 다수가결일수밖에없다.

차선책으로 국민을 설득한다해도 결국은 다수가결밖에 없다고본다.

(국회본회의)이게 정확한 사전상의 뜻입니다.

일반적으로 심사는 어떤 사항에 대해서 자세히 가려내거나 조사하는 모든 행위에 쓰일수 있습니다.

반면에 심의는 단어 자체에 상세히 토론하여 어떤것을 결정하는 뜻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그렇지만여러명으로 이루어진 집단이 심사를 한다면 두 단어 사이의 뜻이 헷갈리시죠?하지만 심의라는 단어에 토론하고 회의하는 그런 이미지가 훨씬 강하다고 생각하시면 심의와 심사가 구별이 잘되실 거에요.도움이 되셨기를...  re: 가결이란게 뭔가요?이의제기 | 신고-->jaewoosson (2005-03-28 00:20 작성, 2005-03-28 00:24 수정)이의제기 |신고질문자 평 감사해요

잘 이해?獰楮�. ^^정부보단 국회관련뉴스에서 많이 보게 되죠.   가결(可決; 옳을 가, 결정할 결) 직역하자면  "결정이 옳다" 가 되겠죠. 즉 '결정을 하다 ', 혹은 '통과시키다' 라는 뜻입니다.

[가결의 뜻] 보면 볼수록..


예를 들어 '국회에서 법률을 가결시겼다' 하면   '국회에서 법률을 통과시키다',  '법률을 정하다' 로 풀이할 수 있겠죠.   반대로 부결(否決; 아닐 부, 결정할 결)은'결정하지 아니하다',  '통과시키지 아니하다' 입니다.

 답변들-->re: 가결이란게 뭔가요?jjyseon (2005-03-28 16:49 작성, 2005-03-28 16:57 수정)이의제기 |신고     '[예]로 의결하다'라는 기본적인 의미가 있습니다.

'의결'은 합의제(국회가 대표적 예, 표결로써 의사를 결정함)기관에서 하는 의사결정을 말하는데 두 가지 종류가 있습니다.

  앞에 분께서 말씀하신 대로 '가결'과 '부결'이 그것입니다.

그리고 '가결'은 다시 '원안 가결'과 '수정 가결'로 나뉘어집니다.

  어떤 법안이 국회 본회의에 부의되었을 때그 법안을 제출된 상태 그대로 의결하면 '원안 의결'이라고 하고,그 제출된 법안에 어떤 수정을 가하여 의결하면 '수정 의결'라고 합니다.

'원안 의결'과 '수정 의결'은 '원안 가결'과 '수정가결'로 바꾸어 말할 수 있습니다.

  어떤 법안이 '부결'되면 그 법안의 제출이 없었던 것과 같은 결과를 발생시킵니다.

  1) 가결 :  원안가결 /  - 수정가결(법안의 통과) '법안'이 가결(원안/수정)되면 일정 절차를 거쳐 공포되고,정한 기간을 경과하면 '법'으로 됨.  2) 부결'법안'이 부결되면 폐기되며, 같은 내용의 법을 제정코자 하면제출기관에서는 다시 제출하여야 함.  정치권의 논란과 상관없이 박근혜는 "탄핵소추 절차를 밟아 가결되더라도 헌법재판소 과정을 보면서 국가와 국민을 위해 차분하고 담담하게 갈 각오가 돼 있다"고 말해 탄핵안 가결후 사퇴의 뜻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법리적으로는 탄핵 후에 사임이 가능한지를 놓고 해석이 분분한 상황이다.

 국회법에는 '소추의결서가 송달된 때에는 피소추자의 권한행사는 정지되며, 임명권자는 피소추자의 사직원을 접수하거나 해임할 수 없다'고 규정돼 있다.

[가결의 뜻] 대박이네요.



  이를 놓고 헌재의 탄핵인용 결정에 앞서 스스로 물러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목적이 담겨있다는 해석이 나온다.

 이에 대해 선출된 대통령은 임명권자가 따로 없기 때문에 퇴임이 가능하다는 반박도 나온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야권 내에서는 '포스트 탄핵' 이후에 대해 언급을 삼가하고 있지만, 민주당 위주로 '황교안 딜레마'를 해결하기 위해 황교안이 대통령 권한대행을 맡은 이후 새 총리를 지명해 권한대행을 내려놓는 방안의 가능성에 대해서도 눈여겨보고 있다.

 이 같은 아이디어는 민주당 추미애 전 대표가 지난달 28일 오찬간담회에서 "촛불민심이 바라는 '국민 추천 총리'를 국회가 동의하고, 그다음에 황 총리가 물러나야 한다"고 말한 뒤 정치권에 회자되기 시작했다.

 이에 대해 헌재 재판연구관 출신의 노희범 변호사는 "황 총리가 권한대행이 된 뒤 국회의 뜻을 충분히 받아들여 국회추천 총리를 임명하고 본인은 사임하는 게 불가능하다고는 할 수 없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런 시나리오는 정치권이 결정할 수 없다는 점에서 현실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 때문에 야권에서는 탄핵 전 총리를 교체해야 한다는 요구가 끊이지 않고 있다.

 국민의당 정동영 의원은 "공안검사 출신인 황 총리가 역사적 국면의 책임자가 된다는 것은 모욕"이라며 "탄핵안 결과가 9일 오후 나올 텐데, 그 안에 황 총리를 끌어내야 한다"고 주장했다.

 새누리당은 탄핵안이 가결될 경우 황 총리 대행체제로 가는 데 대해 어쩔 수 없다는 입장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카카오톡 스토리 밴드 블로그기사: 2016/12/07 [19:53]  최종편집: ⓒ 서울의소리  ?탄핵 관련기사목록 더 높아진 박근혜 탄핵요구, 78.2% "탄핵 찬성"탄핵 가결후에도 박근헤 자진사퇴 황교안 교체 가능한가퇴진행동, 국회서 시국대토론회…탄핵 '무산되면 국회 포위'열려라 국회! 박근혜 탄핵 시민 대토론회 안내 박근혜, '탄핵시 즉각 퇴진' 국민 요구 거부국민 70.2% “박근혜 탄핵 부결시, 인정못해”친박도 탄핵안 찬성으로 돌아서...새누리 '최대 60명 찬성'[사진] 국민이 이긴다.

..기발한 '즉각 탄핵', '즉각 구속' 우상호 "탄핵 확률 반반...비박 아닌 국민만 보고 간다" 새누리 비박, 9일 탄핵 표결 참여해 찬성 하기로 결의 232만 '즉각 탄핵' 시위에 비박계 패닉...친박도 '탄핵 찬성'강경해진 비박? "박근혜 안만나…이제 탄핵만이 답"[영상] 광화문 150만 인파가 한순간에 불끄고 박근혜 퇴진을 외치는 장면美대사관도 '1분 소등 퍼포먼스' 동참...박근혜 퇴진 촛불 지지?'범죄자 박근혜' 탄핵 소추안 전문...'뇌물죄' 등 적용'박근핵 닷컴' 등장..."새누리 의원들에게 탄핵 찬성 촉구하자"분노한 시민들, 3일 '탄핵 반대' 새누리 당사 포위하기로[속보] 야3당, “박근혜가 4월퇴진 하건말건, 탄핵안 9일 표결” 조응천 '박근혜, 4월말 퇴진 발표 첩보...국민의당 원망스럽다'탄핵안 한번 부결되면 끝 아니다.

..'회기 바꿔 재발의 가능'??출처 : http://www.amn.kr/sub_read.html?uid=26552&section=sc1&section2=?? ????? ??? ???? ??? ?? ?????? 9? ???? ??? ???? ?? ?????? ??? ?? ? ?? ????????? ????, ??? ???? ???? ???? ?...www.amn.kr  예를들어 확률이 높고 잘맞는 예측 공식을 10개 만들었다고 치자면..언듯보기엔 이들 공식 10개를 모두돌려 나온 결과를 합해서 다수가결로 결정을 내리기로한다면 어떨까?결과는 형편없는 예측이 되고만다.

 오히려 10개공식보다 확률이 높은 공식 1-2개 조합하는게 10개공식 결과 조합보다 더잘맞는다.

 이런 현실을 좀더 확장 해 우리사회에 적응해보게된다면  전국민들의 다수가결도 꼭 좋은것만은 아니다.

그렇다고 다수가결이 나쁘다는 의미는 아니지만 때로는 총명한 인재 몇명이 의사결정을 내려야할때가더좋다는 의미로도 해석된다.

 그래서 개인의 생각으로 굳이 결론을 내려본다면 이렇다.

 인권과 개인주권등과 관련된 사안에서는 결과가 나쁠지라도 다수가결로 하는게 현명할것같다.

왜냐하면 일반대중이나 총명한사람이나 같은 주권 동등한 권리를 보장해주어야하는 민주주의를따라야하기 ??문이다.

 하지만 문제의 해결관점에서 보자면, 다수가결보다는 총명한 몇명의 의사결정으로 결론을 내리는게더좋은 결과를 가져올수도 있을거라 생각된다.

 만일 문제해결관점과 주권문제가 충돌하게된다면..해결방법은 뻔하다.

총명한 집단에서의 결론도출을 국민투표에 붙이면 된다는거다.

그런데 다수국민이 거부를 하게되면 어쩌냐고?그럼 할수없는거다.

.. 문제해결이 안되더라도 국민주권이 더중요하다.

..다수결정을 따르는수밖에없다고 본다.

 아무리 총명한 집단이나 리더가 이게 옳다고 주장하며 강제로 밀어붙이려하더라도정확하게말해 주먹구구식 국민의 지지또는 말장난으로 국민들의 지지라 우기는 경우가아닌정확한 통계나 국민투표에의해 결정이 나야한다고 생각한다.

 그런면에서보면 국민의 동의를 구하지않고 강제로 시행하는 정부정책이나자신이 국민의 뜻이라 무턱 주장하고 강제로 밀어부치는 야당이나 여당 또한 현편없는 논리라 할수있다고본다.

 문제해결보다 국민의 자유와 권리가 그위에 있기 때문이다.

정당이나 정치인들이 거짓통계를들고 자신이 아무리 국민의 뜻이고 진리라 우겨도민주주의에서는 어쩔수없는 다수가결일수밖에없다.

차선책으로 국민을 설득한다해도 결국은 다수가결밖에 없다고본다.

가결 (可決) 이라는 단어를 많이 접하게 된다/가..라는 억향때문에 가결하면.. 모가 잘 안?째품�? 라고 오해 할수있지만..사실 가결이란 뜻은 회의에서 제출된 의안을 합당하고해서 결정한다는 것이다그러니 가결이라하면 회의에서 그 주제를 승낙? 하는것이다.

..많은 분들이 이제 가결과, 기각,의결/// 햇갈리지 않도록

^^사실 나도 잘 몰라서 오늘 써봤다^^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