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이재명 반문연대



 게다가 그의 언행은 '사이다'라는 별칭만큼이나 거침이 없다.

12일엔 문 전 대표를 제외한 나머지 당내 주자들의 연대를 제안하며 야권 내에 파장을 일으켰다.

그가 대선 판에 벌써부터 역동성을 불어넣고 있는 것은 분명해 보인다.

  ??앞서 이 시장은 12일 CBS라디오에 출연, "안희정 지사, 김부겸 의원의 우산으로도 들어가고, 결국 다 합쳐서 공동체 팀을 만들어야 한다"며 문 전 대표를 제외한 연대를 제안했다.

안 지사 이에 대해 "대의도 명분도 없는 합종연횡은 작은 정치이고 구태정치"라며 연대 참여 거부의사를 밝혔다.

?이 시장은 13일 문재인 후보를 제외한 연대를 결성하겠다는 자신의 구상에 대해 안희정 충남지사가 '구태정치'라고 비판한 것과 관련, "저는 언제나 민주당의 팀플레이를 강조해왔다"며 자신의 제안이 '반문연대' 구상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이 시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의 승리'를 위해서라면 어떠한 희생도 감내하겠다고 늘 다짐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시장은 "문재인 대표님, 박원순 시장님, 김부겸 의원님, 그리고 지사님, 모두가 저의 존경하는 정치선배들이시고, 당의 소중한 자산"이라며 "변방의 장수로서 이 분들과 함께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야기하고 경쟁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참 행복하다"고 덧붙였다.

[이재명 반문연대] 세상에나..


 그는 "'우리의 분열'만을 바라는 온갖 세력들이 득달같이 달려들어 지사님과 저의 이야기를 물어뜯고 있다"고 했다.

또 "이재명 이름 석 자로 정치하지, '반'이나 '비'자가 들어가는 패거리정치는 해 온 적도 없고, 앞으로 할 일도 없다.

문 대표님을 배제하려는 제3지대 이야기가 나왔을 때, '누군가를 배제하는 방식의 제3지대는 국민의 신뢰도, 지지도 받을 수 없다'고 확신해서 답했다"라고 강조했다.

 어찌됐든 촛불 민심이 가장 큰 수혜자가 된 이 시장의 발언 하나하나에 모두가 촉각을 곤두세우는 상황이 됐다.




 ?지난 3일 청와대 앞 청운동 골목에서 벌어진 이재명의 '즉석 연설'은 최근 정치권에서 보기 힘든 기이한 현상이었다.

언제든 대중 앞에서 말할 수 있는 정치인과 그의 말을 듣고 싶어 하는 대중이 결합할 때만 가능한 소통의 현장이었다.

 이 시장은 '최순실 국정농단 의혹'이 불거진 직후 일찌감치 거리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과 탄핵을 주장하는 강성 발언을 이어왔다.

?이 시장이 민주당 대선 경선에서 문 전 대표의 대세를 꺾을 만큼의 위협을 발휘하느냐, 제3지대에서는 어떤 역할을 할 수 있느냐 등등을 두고 각종 관측들이 나온다.

국민의당과 안철수 전 대표 측, 그리고 새누리당 비박계 등도 이 시장의 선전 원인과 그의 스타일을 분석하는데 분주하다.

 국민의당의 한 초선 의원은 "이번 정국에서 이 시장을 제외한 나머지 정치권은 모두 마이너스였다.

이 시장의 거침없는 스타일과, 민심을 최우선하는 마인드는 경쟁력이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이 시장이 구체화된 정치세력을 모아갈 수 있을 것인지, 아니면 '바람'에 그칠 것인지는 전적으로 그의 진정성 있는 행보에 달려있다.

치솟는 지지율에 기대서 정략적인 계산을 하는 모습이 보인다면 민심은 한 순간에 돌아설 수 있다.

 이 시장 본인도 스스로 향후 판세에 대해 "전혀 알 수 없다"며 "어느 날 제가 뭐 큰 실수를 하거나 아니면 제가 그 기대에 어긋나는, 제가 사심을 갖고 정치적 계산을 넣는 순간 아마 바로 추락할 가능성이 높다"고 내다봤다.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