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정당 지지율



2%p 하락한 28%로 다시 20%대로 주저앉았다.

민주당 역시 전주 대비 2.3%p 하락한 20.0%로 전당대회 효과가 이어지지 못했다.

반면 민주노동당은 전주 대비 6%p 상승한 13.3%로 약진했으며, 한나라당 일괄 복당으로 어수선한 친박연대 역시 3.2%p 상승한 7%의 지지율로 두계단 상승한 4위에 올랐다.

그밖에 자유 선진당은 0.6%p 오른 5.9%로 조사됐으나 순위는 오히려 5위로 내려왔으며, 창조한국당(4.9%)과 진보신당(4.8%)이 각각 6,7위로 뒤를 이었다.

한편, 야권은 20일 이 대통령의 지지율 하락과 관련 “아마추어적인 국정운영, 인사실패, 졸속 쇠고기 협상, 서민경제 파탄 등으로 국민에게 실망과 분노를 안겨준 결과”라며 “거기에 금강산 사망사고와 독도문제에 대한 미숙한 외교안보적 대응으로 다시 한 번 국민을 좌절케 했다”는 분석을 내놨다.

이번 조사는 7월 15일과 16일, 전국 19세 이상 남녀 700명을 대상으로 전화로 조사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 3.7%p였다.

    (7/18, ) 정당 지지율에서는한나라당이 가장 큰 폭으로 하락했다.

지난주에 비해 6.2%p 하락해 28%로, 다시 20%대로 내려앉았으며 민주당은 2.3%p 하락한 20%를 기록했다.

반면 친박연대와 민주노동당은 지지율이 상승했다.

친박연대는 3.2%p 상승한 7%를, 민주노동당은 6%p 상승한 13.3%를 기록했다.

자유선진당과 창조한국당, 진보신당은 각각 5.9%, 4.9%, 4.8%를 기록했다.

[정당 지지율] 분석을 해보면


리얼미터 측은 이번 조사가 7월 15일과 16일, 전국 19세 이상 남녀 700명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7%p라고 밝혔다.

  (7/11, 나눔뉴스) 정당지지별로는 민주당(▲5.2%p)과 진보신당(▲5.2%p), 민주노동당(▲5.0%p) 지지층에서는 지지율이 조금씩 상승한 것으로 나타난 반면, 친박연대(▼20.9%p)를 비롯해 자유선진당(▼14.6%p), 창조한국당(▼10.4%p), 한나라당(▼1.3%p)지지층 순으로 지지율이 소폭 빠진 것으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20대에서 지지율이 4.6%p 상승했고, 40대(▲3.3%p), 30대(▲1.1%p) 순으로 지지율이 소폭 상승했다.

반면 50대 이상 연령층에서는 3.8%p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름..... 2%p 하락한 28%로 다시 20%대로 주저앉았다.




민주당 역시 전주 대비 2.3%p 하락한 20.0%로 전당대회 효과가 이어지지 못했다.

반면 민주노동당은 전주 대비 6%p 상승한 13.3%로 약진했으며, 한나라당 일괄 복당으로 어수선한 친박연대 역시 3.2%p 상승한 7%의 지지율로 두계단 상승한 4위에 올랐다.

그밖에 자유 선진당은 0.6%p 오른 5.9%로 조사됐으나 순위는 오히려 5위로 내려왔으며, 창조한국당(4.9%)과 진보신당(4.8%)이 각각 6,7위로 뒤를 이었다.

한편, 야권은 20일 이 대통령의 지지율 하락과 관련 “아마추어적인 국정운영, 인사실패, 졸속 쇠고기 협상, 서민경제 파탄 등으로 국민에게 실망과 분노를 안겨준 결과”라며 “거기에 금강산 사망사고와 독도문제에 대한 미숙한 외교안보적 대응으로 다시 한 번 국민을 좌절케 했다”는 분석을 내놨다.

이번 조사는 7월 15일과 16일, 전국 19세 이상 남녀 700명을 대상으로 전화로 조사했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 3.7%p였다.

    (7/18, ) 정당 지지율에서는한나라당이 가장 큰 폭으로 하락했다.

지난주에 비해 6.2%p 하락해 28%로, 다시 20%대로 내려앉았으며 민주당은 2.3%p 하락한 20%를 기록했다.

반면 친박연대와 민주노동당은 지지율이 상승했다.

친박연대는 3.2%p 상승한 7%를, 민주노동당은 6%p 상승한 13.3%를 기록했다.

자유선진당과 창조한국당, 진보신당은 각각 5.9%, 4.9%, 4.8%를 기록했다.

리얼미터 측은 이번 조사가 7월 15일과 16일, 전국 19세 이상 남녀 700명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7%p라고 밝혔다.

  (7/11, 나눔뉴스) 정당지지별로는 민주당(▲5.2%p)과 진보신당(▲5.2%p), 민주노동당(▲5.0%p) 지지층에서는 지지율이 조금씩 상승한 것으로 나타난 반면, 친박연대(▼20.9%p)를 비롯해 자유선진당(▼14.6%p), 창조한국당(▼10.4%p), 한나라당(▼1.3%p)지지층 순으로 지지율이 소폭 빠진 것으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20대에서 지지율이 4.6%p 상승했고, 40대(▲3.3%p), 30대(▲1.1%p) 순으로 지지율이 소폭 상승했다.

반면 50대 이상 연령층에서는 3.8%p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