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박근혜 편지 박사모



“매우 쳐라” 박근혜 편지가 또 한 번 정국을 뒤흔들고 있다.

이 편지는 탄핵 가결로 대통령 직무가 정지된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가 2005년께 김정일 북한국방위원장(사망)에게 보낸 일종의 연서다.

카페 ‘대한민국 박사모’는 이 편지의 주체가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라며 종북·빨갱이로 몰았다.

하지만 이후 ‘박근혜 편지’라는 게 밝혀지자 게시글을 삭제하는 등 논란이 됐다.

편지는 박근혜 전 대표가 김정은 위원장의 건강을 염려하는 글로 시작된다.

‘위원장님을 뵌 지도 3년’, ‘위원장님의 염려 덕분에’라며 김 위원장을 향해 극존칭의 애정을 표시했다.

박근혜 전 대표는 유럽-코리아재단, 2002년 북남 통일축구경기, 북측 장학생 프로그램 등을 잘 수행하고 있다는 등의 김 위원장에게 활동을 보고하는 양식을 취했다.

박근혜 전 대표는 그러며 보천보 전자악단의 남측공연, 평양 건립 예정인 경제인 양성소 등의 지원을 부탁했다.

박근혜는 “저의 의견으로는 이런 부분을 협의하기위해 유럽-코리아재단(당시 이사)의 평양사무소 설치가 절실하며 제단관계자들의 평양방문이 자유로워줄 수 있으면 하는 바램”이라며 김 위원장에게 절절이 읍소했다.

[박근혜 편지 박사모] 진실 또는 거짓..


또한 박 전 대표는 “북남이 하나되어 평화와 번영을 이룩할 수 있도록”, “위원장님과 약속한 사항들이 빨리 이뤄질 수 있도록” 등이라는 표현을 쓰면서 “위원장님의 건강을 기원하며 다시 뵙기를 바란다”고 끝을 맺었다.

박사모 카페 회원들은 “미친 새끼, 이런 새끼를 처단하지 않고”, “이 빨갱이 새끼, 단두대 처형을”, “재판 없이 때려 쳐 죽일 놈”, “북남이라고 하는 거 보면 북한추종세력 확실”, “몸이 부르르 떨려서...마치 신하가 조아리는 듯한 편지” 등의 원색적인 댓글로 문재인 전 대표를 비난했다.

한 누리꾼은 박근혜 편지라는 게 밝혀지자 이들에게 “반응이 기가 막혔다.

.아마도 늦게 박사모 카페에서는 박근혜가 썼다는 내용을 파악을 한 모양이다.




누가 올려서 이런 반응을 보여준 것이 참 재미있다.

자기들이 그렇게 칭송하던 사람의 편지라는 것을 알고 난 뒤 저 댓글들은 어찌하리오..ㅎㅎㅎ”라고 조롱했다.

정청래 전 의원은 트위터에 “김정일에게 굽신 거리며 아첨을 다 떨고 주체 91년을 써서 북한정권의 정당성을 인정한 것 아닌가. 통일부 허락없이 편지를 주고받았다면 국가보안법 간첩죄에 해당. 매우 쳐라”라고 일갈했다.

한편 <그것이 알고싶다> 17일 방송분에서 박근혜 대통령 5촌 조카 살인 사건을 다뤄 큰 반향을 일으켰다.

당시 박용철, 박용수 두 사람이 사망한 것과 관련 경찰은 원한 관계의 의한 살인 또는 자살이라고 수사 종결했다.

그러나 <SBS>취재 결과 두 사람 사건의 내막에 청부살인 등 또 다른 기획자가 존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그리고 살인사건에 공모했던 조직폭력배 연루설도 제기됐다.

더불어 당시 사건 몇일 전 박용철씨의 통화 내역 중 박근혜, 최순실, 정윤회, 박지만이라는 이름이 녹음된 것으로 의혹이 제기됐다.

?신동욱 공화당 총재도 박근혜 동생인 박지만 회장 등에게 살해 위협까지 받았던 정황도 드러났다.

향후 사건 결과에 따라 박근혜 대통령의 추가 혐의가 드러날지 국민적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공유하기 링크
TAG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댓글
댓글쓰기 폼